2022년 05월 19일 목요일
컴퓨터정보보호원 발행

미디어   과학기술   경제   경영   영업   사회   문화   생활   연예  

산업    신상품    프로모션    신간

포스트    칼럼    캠페인

 

뉴스 > 미디어


PASS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 CGV 도입

전국 CGV 영화관과 CGV 앱에서도 확인 가능
뉴스일자: 2022-01-26

통신3사와 CGV는 ‘PASS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 도입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모바일 신분증을 통한 인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영화관에서 모바일 신분증을 도입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통신3사와 CGV는 모바일 영화 티켓과 신분증을 결합한 ‘스마트티켓’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고객의 문화생활 편의 향상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스마트티켓은 모바일 영화 티켓과 모바일운전면허 서비스를 결합하는 스마트티켓으로 하나의 화면을 통해 티켓 확인과 신분증 확인이 모두 가능한 서비스다.

PASS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가 도입되면, 영화관에서도 간편하게 신분증 확인 업무를 대체할 수 있게 된다. 청소년관람불가 영화를 관람하거나 주류를 구매할 때 필요했던 실물 신분증을 모바일 운전면허증으로 대체해 극장 내 업무 편의성이 한층 제고될 것으로 전망된다.

통신3사는 CGV와 협력으로 영화관에서도 모바일 신분증을 활용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고객의 문화생활의 편의성을 크게 높이는 이번 사례를 통해 다양한 문화생활 공간에서 모바일 운전면허증의 도입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CGV는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를 극장에 선제적으로 도입함으로써 고객에게 더욱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며, 앞으로도 이동통신사와의 협력을 통해 IT를 기반으로 고객이 보다 편리하고 즐겁게 영화를 관람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PASS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는 현재 약 350만 명의 가입자를 확보했다.

PASS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는 전국 5만여 개의 편의점에서 미성년자 확인을 위한 신분증으로 활용되고 있으며, 전국 27개 운전면허시험장에서 운전면허증 갱신이나 재발급, 영문 운전면허증 발급 업무에 쓰이고 있다. 또한 무인 주류, 담배 자판기에서도 신분증이 없어도 신분 확인 수단으로 활용된다.

특히 바코드와 QR코드 스캔만으로 간편하게 운전면허증 진위 확인이 가능하며, 청소년 일탈 행위 예방에도 기여하고 있다.

통신3사와 CGV는 ‘PASS 모바일 운전면허증’ 도입을 기념해 이용 고객에게 영화 2000원 할인 쿠폰(동반 1인 가능, 최대 4000원 할인)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CGV 모바일 앱 또는 PASS 앱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스마트티켓: 모바일 영화 티켓과 모바일운전면허 서비스를 결합하는 스마트티켓으로 하나의 화면을 통해 티켓 확인과 신분증 확인이 모두 가능한 서비스다.

출처 / SK텔레콤



 전체뉴스목록으로

암호화폐 분실 관련 도움말 위장 악성코드
시공사, 카카오페이지에 닥터 스트레인지 웹툰 서비스
삼성 스마트 사이니지, ISE 2022서 최고 기술 인정
IBM, 양자 컴퓨터 실용화 시대 새로운 로드맵
안랩, 보안 솔루션 공급기업으로 선정
웹툰 ‘접근불가 레이디’ 팬아트 글로벌 공모전
쿠콘, 분기 매출 및 영업이익 사상 최대

 

AR 기반 메타버스 콘텐츠 플랫폼 리얼월드
나디오, 기가지니로 현대인 위로한다
디지털 뱅킹 및 Ai 금융플랫폼 특허출원
SK스퀘어-SKT, ‘플레이투게더’ 개발 ‘해긴’에 투자
구글-카페24, 온라인 비즈니스 글로벌 성장 지원
번개장터, ‘정보보호 관리체계’ 2년 연속 인증
체인파트너스, 자회사 ‘메셔’로 디파이 공략

 

 

컴퓨터정보보호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컴퓨터정보보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