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19일 목요일
컴퓨터정보보호원 발행

미디어   과학기술   경제   경영   영업   사회   문화   생활   연예  

산업    신상품    프로모션    신간

포스트    칼럼    캠페인

 

뉴스 > 산업


LS전선아시아, 연간 사상 최대 실적 달성

매출 7435억원, 영업이익 282억원
뉴스일자: 2022-01-19


LS전선아시아 베트남법인(LS-VINA) 공장

LS전선아시아(대표 백인재)는 17일 지난해 연결 실적이 매출 7435억원, 영업이익 282억원으로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발표했다. 전년 대비 매출은 28%, 영업이익은 75% 증가했다.

재작년부터 확산된 코로나19로 인한 베트남 봉쇄 정책에도 불구하고, 올해 최대 실적을 달성하며 베트남 1위 케이블 메이커로서의 저력을 보였다는 평가다.

LS전선아시아는 베트남 정부의 전면 봉쇄 정책으로 프로젝트 수주에 어려움이 있기도 했으나, 베트남 내 신재생에너지 시장의 성장과 버스 덕트(Bus duct) 등 신사업의 수익성이 궤도에 오르면서 최대 실적을 달성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올해는 베트남 경기 회복과 신재생 에너지 시장의 고성장으로 고부가 전력 프로젝트의 수주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UTP 설비 증설을 통한 통신 제품 판매 확대와 버스 덕트(Bus duct) 신규 제품의 출시 등에 힘입어 올해에도 재차 최대 실적을 경신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LS전선아시아는 지난해 초 싱가포르 시장에 6500만달러 규모의 배전급 전력 케이블을 납품한다고 밝힌 데에 이어 베트남 해상풍력발전단지 조성 프로젝트에 두 차례에 걸쳐 약 1000만달러 규모의 해저케이블 납품 계약을 체결하는 등 수주 확대를 통해 성장을 가속화 하고 있다.

한편 LS전선아시아는 베트남 2개 생산법인(LS-VINA, LSCV)과 미얀마 생산법인(LSGM)의 지주사이다.

LS-VINA는 HV (고압), MV (중압), LV (저압) 등 전력 케이블과 전선 소재(SCR)를, LSCV는 UTP, 광케이블 등 통신케이블과 MV (중압), LV (저압) 전력 케이블, 빌딩와이어 및 버스 덕트(Bus Duct), LSGM은 LV (저압) 전력 케이블과 가공선을 생산한다.

출처 / LS전선아시아



 전체뉴스목록으로

브라질 엠브라에르, 한국 항공업계와의 협력 강화
삼성전자, 업계 최초 고용량 512GB CXL D램 개발
삼성전자, ISE 2022서 ‘더 월’ 신제품 공개
‘갤럭시 Z 플립3 무직타이거 에디션’ 한정 판매
삼성전자, 영국서 ‘Neo QLED 8K’ 핵심 기술 선봬
에스원제약, ‘닥터프로텍터’ 항바이러스 테스트 완료
삼성 무선청소기 ‘제트’

 

SKT, ‘갤럭시 S22+ J.LINDEBERG 골프 에디션’ 출시
삼성전자, 25kg 용량 ‘비스포크 그랑데 세탁기 AI’
삼성전자 생활가전, 영국 ‘퀸 로열 워런트’ 획득
SK텔레콤, ICT 랜드마크 ‘티움’ 재개관
삼성전자, 메모리카드 ‘PRO Endurance’ 출시
SK텔레콤, 넷제로 달성 위한 9가지 노력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 2’ 오닉스 모델 출시

 

 

컴퓨터정보보호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컴퓨터정보보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