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9일 토요일
컴퓨터정보보호원 발행

미디어   과학기술   경제   경영   영업   사회   문화   생활   연예  

산업    신상품    프로모션    신간

포스트    칼럼    캠페인

 

뉴스 > 경제


'유니클로·자라' 신중년도 열광 SPA 브랜드

가성비와 트렌디함에 이끌린다
뉴스일자: 2022-01-13

시니어 소셜벤처 임팩트피플스(대표 신철호)가 5060세대의 브랜드 선호도 트렌드를 조사했다.

임팩트피플스는 에이풀 서비스를 통해 10월 18일부터 12월 31일까지 50세 이상 36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선호하는 1위 SPA 브랜드는 유니클로가 26.58%로 나타났다. 자라(ZARA)가 25.48%, 무신사 스탠다드 11.51%, H&M 10.41%, 탑텐 9.32%로 집계되며 신중년의 선택을 받았다.

같은 달 임팩트피플스는 2021년 10월 14일부터 10월 21일까지 50세 이상, 270명을 대상으로 SPA 브랜드 선호도를 물어본 결과, 응답자 95.6%가 SPA 브랜드에 대해 95.6%가 긍정적인 태도(보통, 긍정적, 매우 긍정적)를 보였다. ‘질 좋은 옷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가성비가 좋다’, ‘트렌디하다’는 의견이 주를 이뤘다. 부정적 의견을 보인 4.4%의 신중년은 ‘브랜드 제품에 비해 품질이 떨어진다’, ‘패스트 패션은 환경 문제를 야기시킨다’고 답변했다.

반면 CBC뉴스가 가장 선호하는 SPA 브랜드를 조사한 결과, 1위로 꼽힌 브랜드는 자라(ZARA)로 응답자의 37.04%를 기록했다. 외에도 8세컨즈, 유니클, 탑텐이 선호 브랜드로 언급됐다.

세대별 조사 결과의 흥미로운 지점은 5060 신중년 세대와 MZ세대의 SPA 브랜드 선호 이유가 다르게 나타났다는 것이다. 트렌디와 가성비가 가장 중요한 중요 구매 기준일 것으로 예상된 MZ세대는 비교적 가치 소비를 중요하게 여겼다. 오히려 5060 신중년 세대에서 트렌디와 가성비를 패스트패션 브랜드의 중요 구매 기준으로 뽑으며, 이 때문에 유니클로와 자라(ZARA)를 입는다고 답했다.

5060세대에 SPA 브랜드 구매율이 높아지는 추세로 다양한 SPA 브랜드들이 전세대를 아우르는 의류를 개발하는 것이 중요한 브랜드 성장 요인으로 꼽힐 것으로 분석된다.

출처 / 임팩트피플스



 전체뉴스목록으로

UAM 사업 선도 위한 민간·공공 협력
미래에셋생명, 사이버창구 확대 개편
‘수출바우처 사업’ 수행 기관 선정
알바몬, '2022 플랜을 리스펙트' 이벤트
올해 소비 트렌드 ‘U.N.L.O.C.K'
격주간 전문지 ‘ESG 테크’ 창간호 발행
서류 제출 없는 ‘실손보험 빠른 청구’ 오픈

 

수소경제시대 달성 및 탄소중립 이행 공동협력
포스트 차이나, 방글라데시가 깨어난다
삼성SDS, 중소 수출기업 해외물류 지원 확대
98.4%, 디지털 채널 이용해 청약
한-UAE, ICT 혁신 스타트업 경쟁력 높인다
‘해주세요’ 6만명 헬퍼... ‘자영업’ 가장 많아
ESG·탄소중립 및 RE100 대응 전략 세미나

 

 

컴퓨터정보보호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컴퓨터정보보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