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9일 토요일
컴퓨터정보보호원 발행

미디어   과학기술   경제   경영   영업   사회   문화   생활   연예  

산업    신상품    프로모션    신간

포스트    칼럼    캠페인

 

뉴스 > 생활


5060 신중년, 신체건강보다 정신건강

2명 중 1명은 심리상담 앱 이용 의향
뉴스일자: 2022-01-12

시니어 소셜벤처 임팩트피플스(대표 신철호)가 5060세대의 정신건강 관리 트렌드를 조사했다.

임팩트피플스는 에이풀(Aful)을 통해 12월 8일부터 12월 22일까지 50세 이상 30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신중년 응답자 중 10명 중 8명에 해당하는 87.05%가 정신건강이 중요하다고 답변했다.

정신 건강과 스트레스 관리를 위해 하는 활동에 대한 물음에는 운동하기가 78.21%로 1위를 나타났다. 이어 음악/독서/영화 등 콘텐츠 소비하기, 맛있는 음식/음료 즐기기, 명상 등으로 차분해질 시간 갖기, 고민거리를 나눌 사람과 시간 보내기가 뒤를 이었다.

또한 5060세대의 정신건강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높아진 반면, 최근 많아지고 있는 심리상담 앱에 대해서는 인식 정도가 낮았다.

에이풀의 조사 결과, 심리상담 앱에 대해 잘 모른다고 답한 신중년이 52.67%로 파악됐다. 하지만 심리상담 앱 이용 의향에 대해 의향을 묻는 질문에는 있다가 49.50%, 의향 없다가 50.50%로 2명 중 1명은 심리상담 앱을 이용할 생각을 하고 있었다.

심리상담 앱의 이용 비율에 대한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의 9.46%로 매우 낮았다. 이들에게 앱의 효과에 대해 물은 결과, 보통이라고 답한 비율이 57.67%로 가장 높았다. 효과적이라고 답한 비율은 26.67%, 비효과적이라고 답한 비율은 10.67%이었다.

에이풀(Aful)은 이 같은 조사 결과에 대해 정신건강에 대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5060세대의 비율이 점점 늘 것으로 예측된다. 다만 정신건강과 관련해 신중년들의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가 대중화가 돼 있지 않다. 코로나19 및 다양한 사회·경제적 요인으로 정신건강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신중년들의 정신건강을 증진하는 서비스 개발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임팩트피플스의 에이풀(Aful) 서비스는 국내 최초 5060세대 전문 라이프 스타일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해 △신중년 타깃 기업을 위한 트렌드 진단 및 예측 자료 공유 △시니어 제품 리뷰 정보 제공 △시니어 온라인 일거리 개발 등 시니어 산업 발전을 돕는 플랫폼이다. 에이풀(Aful)은 높은 구매력으로 여유로운 장밋빛 인생 2막을 시작한 50~69세 시니어(Senior)를 의미하는 신조어 A세대에서 따왔다.

에이풀(Aful)은 높은 구매력으로 여유로운 장밋빛 인생 2막을 시작한 50~69세 시니어(Senior)를 의미하는 신조어 ‘A세대’에서 따왔다.

임팩트피플스(대표 신철호)는 초고령사회 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유한킴벌리와 함께일하는재단과 함께 공유가치창출(CSV)을 위해 시니어 온라인 플랫폼 운영, 시니어 일자리 얼라이언스를 통해 중장년층을 위한 일자리를 연결하고, 나아가 혁신적인 시니어 비즈니스 생태계 조성을 목표로 설립했다.

출처 / 임팩트피플스



 전체뉴스목록으로

텐핑 ‘UUU 유근피 비누’
이브자리, ‘슬립앤슬립몰’ 리뉴얼 오픈
100% 유기농 과즙 ‘미닛메이드 유기농’
설에 받고 싶은 선물 1위 '유가증권'
레드페이스, 새해 첫 특별 이벤트 진행
굽네 듀먼, 다다익선 ‘다량실속세트’ 선봬
동원F&B, ‘양반 인생맛집 만두’ 출시

 

설 명절 음식, 전통 시장서 할인받아 준비
테팔, 2022 새해맞이 프로모션
컬럼비아, ‘이스케이프 인듀어’ 출시
레드페이스, 방한 패딩 슈즈 시리즈
오뚜기, ‘치즈로제파스타 라면’ 출시
동원F&B, ‘동원 설 선물세트’ 200여 종 출시
5060 신중년의 의류 구매 “옷은 입어보고”

 

 

컴퓨터정보보호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컴퓨터정보보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