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0일 월요일
컴퓨터정보보호원 발행

미디어   과학기술   경제   경영   영업   사회   문화   생활   연예  

산업    신상품    프로모션    신간

포스트    칼럼    캠페인

 

뉴스 > 연예


‘돌싱글즈’ 최종회, 3.4% 자체최고 경신

돌싱남녀 8인과 함께한 가슴 뭉클 시즌1
뉴스일자: 2021-09-14

MBN ‘돌싱글즈’가 이아영X추성연, 박효정X김재열 등 출연진들의 동거 후 근황을 솔직하게 공개하며 시즌1을 의미 있게 마무리했다.
 
12일 방송된 MBN ‘돌싱글즈’ 최종회는 평균 3.4%의 시청률(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2부 기준)을 기록, 자체 최고 수치로 아름다운 마무리를 맺었다. 돌싱남녀들의 첫 커플 선택이 진행된 5회부터 2%대 시청률에 접어든 ‘돌싱글즈’는 9회에선 3%, 10회에선 3.4%까지 기록,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3개월 만에 다시 모인 돌싱남녀 8인 김재열-박효정-배수진-빈하영-이아영-정윤식-최준호-추성연이 합숙과 동거에 관한 뒷이야기를 ‘대방출’하는 동시에, 현재의 관계까지 진솔하게 전해 ‘돌싱글즈’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자아냈다.
 
돌싱남녀 8인과 4MC 이혜영-유세윤-이지혜-정겨운이 모두 모인 스페셜 만남에서 빈하영은 방송 출연에 대한 소감을 묻자 “아들이 시어머님과 같이 봤다고 해서 당황했다”고 밝혔고, 김재열은 “‘왜 항상 손이 주머니에 들어가 있지?’라고 생각했다”며 자아성찰에 나서 “재열 씨 아니었으면 시청률이 안 나왔다”는 MC들의 위로를 받았다. 잠시 진지해진 분위기 속 배수진은 “리얼한 육아 동거 탓에 사람들이 이혼을 두 번 한 것 같다고 하더라”고 한탄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서 ‘돌싱글즈’의 명장면을 함께 보는 시간을 가졌다. 김재열의 ‘카트 환승’신과 “저도 괜찮지 않아요?”라는 명대사 영상이 펼쳐진 후, 유세윤은 “김재열에게 선물이 있다”며 화제의 ‘그립톡’을 꺼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최준호와 데이트를 마친 후 추성연을 불러내 ‘취중 고백’을 감행한 배수진의 장면이 이어지자 배수진은 “(취중에) 내가 저런 말을 한 줄도 몰랐다, 내가 그랬다고?”라며 유쾌하게 받아쳤고, 이아영X추성연의 달달한 데이트 신에서 이아영은 “사랑했나 보다”라며 추억에 잠겼다.
 
미방송 분량에서는 합숙 첫 날 새벽에 숙소를 떠나 어디론가 향한 빈하영의 영상이 담겼다. 알고 보니 공용 거실에서 피아노로 열정적인 연주를 하고 있었던 것. 빈하영은 “첫 날부터 아무도 나에게 관심이 없다는 걸 느꼈다, 마음이 복잡해서 연주로 감정을 쏟아냈다”고 털어놨다. 이어 돌싱남녀 출연진들의 노래자랑 모음이 공개됐고, 배수진이 최준호의 세레나데에 영혼 없는 반응을 보이는 장면에 12인 모두 자리에서 쓰러져 웃는 사태가 펼쳐졌다.
 
비공개 투표로 진행된 진실게임 시간에서는 ‘내가 했던 행동이나 말 중 후회되는 게 있다’에 6명, ‘방송 이후 이성에게 대시를 받은 적 있다’에 6명이 ‘맞다’고 대답했다. 마지막으로 ‘나는 지금 연애를 하고 있다’라는 질문에 2명이 버튼을 누르자 이지혜는 “정말 궁금했다, 이아영과 추성연 씨는 잘 만나고 있느냐”고 돌직구 질문을 던졌다. 잠시 머뭇거린 두 사람은 “장거리와 다른 현실적인 문제들로 인해 진지한 관계로 발전되기가 어려웠다”라고 밝히며, “동거 순간만큼은 진심이었고, 좋은 추억으로 남았기에 지금은 괜찮다”며 웃었다.
 
마지막 코너로 진행된 해명 타임에서 최준호와 이아영은 각각 자신의 소송 건에 관한 진실과 SNS 악성 댓글에 관한 내용을 밝히며 오해를 풀었고, 배수진과 추성연은 온라인에 퍼진 ‘배추 커플’ 성사설에 대해 “서로 SNS에 올린 사진 배경이 비슷했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박효정과 김재열은 “방송 후 실제 사귀는 게 아니냐”는 의혹에 “커플이 되진 않았지만 ‘찐친’이 됐다. 동거 촬영 이후에도 여러 번 만났다”며 현재의 관계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악성 댓글에 대한 부담감을 토로하는 이들에게 4MC들이 따뜻한 응원의 말을 건네며, 스페셜 방송이 훈훈하게 막을 내렸다.
 
‘돌싱글즈’는 한국 방송 최초로 일반인 돌싱남녀 8인이 모여 새로운 사랑을 찾아나서는 파격적인 설정, 자녀 여부에 따라 상대의 선택이 달라지는 현실적인 심리 변화, 싱글맘-싱글대디의 ‘공동육아 동거’ 등,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독보적인 신을 탄생시키며 ‘마라맛 연애 예능’이라는 새 장르를 구축했다. 방송 내내 멈출 줄 모르고 치솟는 시청률을 비롯해 TV 화제성 검색 키워드, 출연자 화제성 지수 등에서 꾸준히 1위에 랭크되며 ‘신드롬’급의 사랑을 받았다.
 
제작진은 “돌싱남녀 8인의 이야기에 깊이 공감해주고 응원을 아끼지 않으며, 이들의 설레는 썸과 동거 이야기에 함께 몰입해준 시청자들로 인해 시즌1이 성공적으로 끝맺음할 수 있었다. 고개 숙여 감사드린다”는 소감과 함께, “더욱 강력한 돌싱남녀 출연진들의 달콤쌉쌀한 연애 이야기로 돌아오겠다”며 시즌2 컴백을 예고했다. ‘돌싱글즈2’는 10월 중 론칭한다.
 
사진 / MBN ‘돌싱글즈’



 전체뉴스목록으로

최대성, 이찬원 ‘편의점’ 커버해 우정 과시
한독, 탁재훈의 탁사장과 컬처렐® 컬래버 이벤트
천호엔케어, 도연우와 함께 ‘천호쏭 챌린지’
채널A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
‘정말 먼 곳’ 강길우, 충무로 뉴웨이브 예고
2PM 준케이 & 하이라이트 이기광
‘돌싱글즈’ 최종회, 3.4% 자체최고 경신

 

소리 없는 돌풍, 신개념 '펄스 대국민 가요제'
포털 발칵 뒤집은 배우 이장우 훈남 화보
제13회 서울국제건축영화제, 프로그래머 추천작
웹소설 ‘용을 그리는 아이’ 드라마로 만든다
새가수, 마침내 ‘결승 최종 진출자’ 확정
제시카 리, 싱글 앨범 ‘Dear my friend’ 발매
국내 정규대 최초 ‘방송영화연기’ 전공 신설

 

 

컴퓨터정보보호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컴퓨터정보보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