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0일 월요일
컴퓨터정보보호원 발행

미디어   과학기술   경제   경영   영업   사회   문화   생활   연예  

산업    신상품    프로모션    신간

포스트    칼럼    캠페인

 

뉴스 > 신간


현명한 월급쟁이 투자자 주식투자 시나리오

퇴근길 1시간, 잠자고 있는 월급 깨워 일하게 하라
뉴스일자: 2021-08-30

비즈니스북스가 월급이 자산이자, 유일한 종잣돈인 직장인 투자자가 안정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투자 방법을 다룬 ‘현명한 월급쟁이 투자자를 위한 주식투자 시나리오’를 출간했다.

본업이 있는 직장인은 주식 시장이 열릴 때 회사에서 일해야 하므로 실시간으로 시세를 확인하기가 힘들다. 그렇다고 잠을 줄여가며 미국 주식을 하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니다. 몰래 들여다본 주식 앱으로 내가 산 종목의 주가가 내려가는 것을 보면 일이 손에 안 잡히기 일쑤다. 직장인이 마음 편하게 투자하면서 수익을 높이는 방법은 없을까?

이 고민에 명쾌한 해답을 주는 투자자가 있다. 대기업 직장인을 부캐로 만들어버린 직장인 투자자이자, 현명한 월급쟁이 투자자를 위한 주식투자 시나리오의 저자 ‘JC’다. 그는 종잣돈이 곧 월급이었기 때문에 안정적인 투자를 기본 원칙으로 삼았다. 어떤 시장에서든 수익을 올릴 수 있는 포트폴리오를 구성해두고 돈이 알아서 쌓이도록 만들었다. 그 결과 그는 매년 자산이 꾸준히 늘어나 주식투자 6년 만인 2021년 현재 연평균 수익률 16%를 기록하며, 현재 계좌 평가액 10억원을 달성했고 월평균 120만원 이상의 배당금을 받고 있다.

그는 월급쟁이에게 월급으로 꾸준히 돈 잘 버는 기업의 지분을 사모으는 적립식 투자야말로 최고의 투자법임을 강조하며, 유튜브(채널명 ‘JCTV’)와 블로그(활동명 ‘굿메모리’)를 통해 안정적이고 꾸준하게 수익을 올릴 수 있는 자신만의 투자법과 자산이 불어나는 과정을 꾸준히 공개하고 있다. 직장인이 실천할 수 있는 현실적 투자법을 알려준 그의 채널은 직장인 투자자들 지지를 받으며 유튜브 500만회, 블로그 130만회의 누적 조회 수를 달성했다.

현명한 월급쟁이 투자자를 위한 주식 투자 시나리오는 직장인이 활용하기 적합한 세 가지 포트폴리오를 제시한다. △장기간 ROE가 높고 PER이 낮은 종목으로 구성해 시세 차익을 얻는 마법 공식 포트폴리오 △안정적 현금 흐름을 만들 수 있는 배당주 포트폴리오 △성장성이 높은 빅테크 기업과 몇십 년 이상 시장에서 살아남으면서도 꾸준히 배당금을 지급해온 배당주를 함께 투자하는 미국 주식 포트폴리오다.

이처럼 국가별, 종목 성격별로 분산해 변동성을 줄이고, 장기적으로 꾸준히 성장하는 포트폴리오를 만들 수 있다. 저자의 종목 선정 방법과 사례로 든 실제 포트폴리오를 참고한다면 누구든 비교적 쉽게 자신만의 포트폴리오를 만들 수 있다. 이 책의 제목이 ‘주식투자 시나리오’인 이유다.

현명한 월급쟁이 투자자를 위한 주식투자 시나리오는 직장인 투자자 JC가 그동안 본업에 충실하면서도 마음 편하게 수익을 올릴 수 있었던 투자법을 그의 실제 포트폴리오를 사례로 들어 상세히 알려준다. 배당주로 안정적인 현금 흐름을 만들고 싶은 투자자는 물론 파이어족을 꿈꾸는 직장인, 자녀를 위해 장기 투자를 계획하는 부모까지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현실적 투자법이다. 경제적 자유로 향하는 최적의 주식 투자 시나리오 만드는 데 길잡이가 되어 줄 것이다.

출처 : 비즈니스북스



 전체뉴스목록으로

이상한 팀장 밑에서 성공하는 법
괜찮아, 아빠도 쉽진 않더라.
그분이 내게 말을 걸어오셨어요
해외구매대행으로 평생 돈벌기
힙 베를린, 갈등의 역설
현명한 월급쟁이 투자자 주식투자 시나리오
마음의 연금술

 

조선은 사또의 나라다
보건교육포럼, ‘유아교육법 개정안’ 의견 발표
‘부동산개발사업 성공과 실패’ 출간
한 권으로 끝내는 코인 투자의 정석
의료 광고, 제대로 모르면 큰 코 다친다
2029 기계가 멈추는 날
영어 단어 암기의 천재가 되는 비법

 

 

컴퓨터정보보호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컴퓨터정보보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