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3일 토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폭스바겐 브랜드 그룹 코어, 2023년 실적 및 수익 개선

볼륨 브랜드 간 긴밀한 협력
뉴스일자: 2024-03-29

폭스바겐 브랜드 그룹 코어가 연례 기자 간담회를 열고 2023년 재무 실적 및 향후 전략을 발표했다.

개별 브랜드로 구성되어 있는 브랜드 그룹 코어, 폭스바겐, 스코다, 세아트/쿠프라, 폭스바겐 상용차 5개 브랜드는 2023년 폭스바겐 그룹 전반적인 성과에 긍정적으로 기여했다.

2023년 한 해 동안 폭스바겐 브랜드는 전 세계적으로 전년 대비 13% 증가한 25억 1,900만대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2022년 판매량: 22억 3,600만대) 지난해 매출 또한 864억 유로로 전년 보다 증가했다. (2022년 매출액: 738억 유로) 중국과의 라이선스 사업 및 애프터 세일즈 분야에서의 호조가 주요하게 작용했다. 특별 항목 제외 영업이익은 35억 유로로 증가했으며, 영업이익률 역시 4.1%로 전년 대비 0.5%P 증가했다. (2022년: 영업이익 26억 유로, 영업이익률 3.6%)

개선된 2023년 영업실적은 브랜드 경쟁력 및 회복탄력성이 강화되고 있음을 입증한다. 전 세계적으로 점점 더 치열해지는 경쟁과 이에 따른 가격 및 비용 상승에 따른 막대한 압박을 고려할 때, 작년 12월 합의된 “Accelerate Forward Road to 6.5” 글로벌 퍼포먼스 프로그램은 2024년부터 판매 수익률을 안정화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따라, 폭스바겐 브랜드는 어려운 시장 환경 속에서도 브랜드 경쟁력과 회복력을 강화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폭스바겐 브랜드 CFO 패트릭 안드레아스 마이어는 “2023 회계연도의 견고한 재무성과는 폭스바겐이 재정적으로 더욱 탄탄해지고 있음을 보여준다”며 “폭스바겐은 그룹의 핵심 브랜드로서 우리는 좋은 제품과 수치를 통해 그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Accelerate Forward 퍼포먼스 프로그램을 체계적으로 구현하면 2026년까지 생산 공장, 개발 뿐 아니라 관리 및 판매 부분에서도 더욱 빠르고 효과적으로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강조하며 “불투명한 경제 상황 속에서도 2024년 한 해를 잘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토마스 셰퍼 폭스바겐그룹 경영 이사회 멤버/브랜드 그룹 코어 대표/폭스바겐 브랜드 CEO는 “폭스바겐 브랜드 코어는 명확한 전략을 기반으로 브랜드 간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전 세계 고객을 위해 업무 효율성과 혁신성을 높여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말하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 우리의 경제 성과를 지속해서 향상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고 이는 우리 브랜드에 대한 고객의 높은 기대를 충족시킬 수 있는 차량과 기술에 집중적으로 투자할 수 있는 재정적인 여유를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기아, 브랜드 첫 픽업 차명 ‘더 기아 타스만’ 공개
‘휠핑 시즌 5 : 아이오닉 5 어린이 모험단’ 참가자 모집
‘5천번째 고객신뢰의 결실’ 최고 영예인 ‘판매거장’ 올라
신한카드 마이카, 오토리스 및 렌터카 ‘승계 대행 서비스’
금호타이어, 독일자동차산업협회 정보보안 인증 TISAX 획득
기아 EV9, ‘아우토 자이퉁’ 전기차 비교평가 1위
나이스신용평가, 현대차 신용등급 ‘AAA’로 상향

 

초고해상도 레이다 개발 위한 공동연구실 설립
현대차, 3월 36만9132대 판매
쏠라이트 배터리, 대한민국 브랜드스타 6년 연속 수상
기아, 3월 27만2026대 판매
현대자동차, ‘N 퍼포먼스 Shop’ 오픈
대한민국 전기차 전세계를 휩쓸다
피엠그로우 ‘배터리 인증 서비스’ TUV Nord Korea 성능 인증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