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3일 토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운전면허 벌점 감경법 소개

교통법규교육 수강하면 20점 감경돼 10점으로 바뀌어
뉴스일자: 2024-03-07

도로교통공단 서울특별시지부(지역본부장 김연화)는 운전 중 벌점을 받게 될 경우, 면허 정지나 취소로 이어지지 않도록 벌점을 감경하는 방법을 소개했다. 다만 도로 위 안전을 위해서는 법규 준수가 최우선임을 강조했다.

서울특별시지부에 따르면 자동차 운전면허 처분 벌점이 40점 미만인 사람의 경우 도로교통공단의 ‘교통법규교육’을 미리 수강하면 처분 벌점뿐만 아니라 누산 벌점도 20점이 감경돼 정지 처분을 예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중앙선 침범으로 처분 벌점 30점을 받은 사람이 ‘교통법규교육’을 수강하면 20점이 감경돼 10점으로 바뀐다.

교통법규교육 교육 시간은 4시간이며, 전국 어디서나 수강할 수 있다. 교육 일정 및 장소는 도로교통공단 누리집(www.koroad.or.kr) 안전운전 통합민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반드시 예약 후 신분증과 수강료를 지참하고 방문해야 편하게 교육을 수강할 수 있다.

교통법규교육은 1년에 1회(교육받은 시점부터 1년)만 수강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도로교통공단 시도지부로 문의하면 된다.

다만 교통법규교육 이수 여부와는 관계없이 운전면허 처분 벌점이 40점 미만인 운전자는 최종 위반일·사고일로부터 1년 동안 무위반·무사고로 지내면 이 벌점은 공제가 돼 없어지며, 누산 점수에서도 같이 공제된다. 경찰서에서 벌점을 자동 공제해 주기 때문에 별도로 신청할 필요는 없다.

미리 ‘착한운전 마일리지제’를 신청하는 것도 한 방법이 될 수 있다. 경찰서 혹은 경찰청 교통민원 24 누리집(www.efine.go.kr)에서 ‘안전운전 서약서’를 작성하고 1년간 안전운전 약속을 이행하면 1년에 10점씩 마일리지가 적립된다.

1년이 지난 뒤에는 갱신 서약서를 작성할 필요가 없으며, 교통법규 위반이 없으면 서약일 기준으로 1년에 10점씩 적립돼 자동차 운전면허 벌점을 받게 될 경우 안전운전으로 적립한 마일리지를 10점 단위로 적용해 벌점을 줄일 수 있다.

다만 운전면허 취소 시에는 적용되지 않으며, 정지 시에만 적용된다.

출처 : 도로교통공단 서울특별시지부



기아, 브랜드 첫 픽업 차명 ‘더 기아 타스만’ 공개
‘휠핑 시즌 5 : 아이오닉 5 어린이 모험단’ 참가자 모집
‘5천번째 고객신뢰의 결실’ 최고 영예인 ‘판매거장’ 올라
신한카드 마이카, 오토리스 및 렌터카 ‘승계 대행 서비스’
금호타이어, 독일자동차산업협회 정보보안 인증 TISAX 획득
기아 EV9, ‘아우토 자이퉁’ 전기차 비교평가 1위
나이스신용평가, 현대차 신용등급 ‘AAA’로 상향

 

초고해상도 레이다 개발 위한 공동연구실 설립
현대차, 3월 36만9132대 판매
쏠라이트 배터리, 대한민국 브랜드스타 6년 연속 수상
기아, 3월 27만2026대 판매
현대자동차, ‘N 퍼포먼스 Shop’ 오픈
대한민국 전기차 전세계를 휩쓸다
피엠그로우 ‘배터리 인증 서비스’ TUV Nord Korea 성능 인증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