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2월 02일 토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현대차·기아, 디자인 조직 대규모 개편

미래 모빌리티 선도 위해 본부급인 글로벌디자인본부로 승격
뉴스일자: 2023-11-05

현대자동차·기아가 미래 디자인 역량 강화에 나선다. 현대차·기아는 급변하는 모빌리티 환경에 유연하게 대응하고 미래 모빌리티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기 위해 디자인 조직을 개편한다.

과감하고 혁신적인 디자인을 시도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춰 미래 전기차뿐만 아니라 PBV, 로보틱스, AAM 등을 포함한 차세대 모빌리티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이다.

이를 위해 현대차·기아는 각 브랜드별로 분리돼 있던 디자인센터를 하나로 모아 본부급인 ‘글로벌디자인본부’로 승격시켰다. 또 글로벌디자인본부 산하에 △현대제네시스글로벌디자인담당 △기아글로벌디자인담당 등 2개의 담당 조직을 신설했다.

또, 현대제네시스글로벌디자인담당 산하에는 △현대디자인센터 △제네시스디자인센터 등 브랜드별로 2개의 센터급 조직을 재편했다. 특히 기존 제네시스 브랜드 차종의 디자인을 전담했던 제네시스디자인실을 센터급인 제네시스디자인센터로 승격시켜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로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이다.

이로서 현대차·기아는 각 브랜드별 디자인 정체성을 더욱 강화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됐다. 현대차는 ‘센슈어스 스포티니스(감성을 더한 스포티함)’, 기아는 ‘오퍼짓 유나이티드(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 제네시스 브랜드는 ‘애슬레틱 엘레강스(역동적인 우아함)’라는 디자인 방향성을 통해 차량 디자인을 개발하고 있다.

한편 이번 조직개편과 함께 진행된 인사에서는 루크 동커볼케 사장이 현대차·기아의 전체적 디자인 방향성을 총괄하는 글로벌디자인본부장으로서 CDO(최고 디자인 책임자)에 임명됐으며, 기존에 맡고 있던 CCO(최고 크리에이티브 책임자)의 역할도 겸직하게 됐다.

또한 기존 현대디자인센터장이었던 이상엽 부사장이 현대제네시스글로벌디자인담당으로, 기아글로벌디자인센터장이었던 카림 하비브 부사장이 기아글로벌디자인담당에 임명됐다. 이상엽 부사장과 카림 하비브 부사장은 각각 담당 브랜드별 미래 디자인 방향성 수립과 차별화를 수행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현대디자인센터장, 제네시스디자인센터장에는 각각 사이먼 로스비 상무, 윤일헌 상무가 임명됐다.

현대차·기아 글로벌디자인본부 루크 동커볼케 사장은 “이번 디자인 부문 조직개편이 현대차·기아가 앞으로 선보일 미래 모빌리티에 새롭고 혁신적인 디자인을 시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급변하는 모빌리티 시장 속에서 다양한 디자인적 도전을 통해 고객과의 공감대를 넓혀 가겠다”고 밝혔다.

출처 : 현대자동차·기아



롯데카드, 디지로카앱 모빌리티 서비스에 ‘로카 렌터카’ 오픈
실시간 교통신호 정보 기반 모빌리티 기술개발 나선다
현대차 정의선 회장, '자동차 산업 올해의 리더' 선정
페스카로, 자동차 사이버보안 인증 컨설팅 ‘그랜드슬램’ 달성
현대차그룹, 사내 스타트업 3개사 분사
현대차, 전국 판매왕과 함께 저소득층 환아 돕기 나선다
다임러 트럭 AG, 누적 판매량 38만 대 돌파

 

현대차, 수요응답교통 앞선 기술력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
현대자동차 아산공장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
현대차•기아, 자동차산업 상생협력 확산을 위한 공동선언식
기아, 온실가스 감축 위한 ‘다자 협력’ 나선다
기아, '목적 기반 모빌리티(PBV)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넥센타이어, 독일 평가 ‘그린 타이어’ 등급 획득
현대차그룹 싱가포르 글로벌 혁신센터(HMGICS) 준공

 


010라인
베네프롬 베네인투 투자관리
가상자산 관리 / 보안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