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9일 목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포스트


현대차,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 앞장

K리그 동반 입장 이벤트
뉴스일자: 2022-07-31



현대차가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이어가고 있다.

현대차는 3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된 전북 현대 모터스와 제주 유나이티드 간의 프로축구 K리그 경기에서 선수들이 헌혈견과 함께 입장하는 이벤트를 선보였다고 31일 밝혔다.

국내 프로축구 경기에서 선수단이 에스코트 키즈가 아닌 동물과 함께 입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헌혈견은 기부를 위해 헌혈을 한 경험이 있는 반려견을 일컫는다. 열악한 환경에서 오로지 채혈만을 위해 사육되는 공혈견과는 구분된다. 일반적으로 반려견은 몸무게 25kg 이상, 2~8세 사이, 전염성질환을 앓은 이력이 없어야 헌혈이 가능하다.

동반 입장 이벤트는 공혈견의 생존권을 보장하고,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을 장려하는 현대차의 ‘아임 도그너(I’M DOgNOR)’ 캠페인을 알리기 위해 진행됐다. DOgNOR는 개(Dog)와 헌혈 제공자(Donor)의 합성어다.

현대차는 지난 2019년부터 반려견 전용 헌혈 차량을 운영하고 건국대학교와 반려견 헌혈 문화 조성을 위한 MOU를 체결하는 등, 반려견 헌혈에 대한 인식 제고 및 관련 인프라 확대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 경기장에는 ‘아임 도그너’의 심벌 캐릭터 ‘덕구(DOgKU’)의 10m 높이 공기조형물도 함께 등장해 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덕구’는 실제 천안의 한 도살장에서 구출된 ‘설악이’라는 이름의 건국대학교 소속 헌혈견을 모티브로 탄생했다.

아울러 현대차는 ‘아임 도그너’ 캠페인의 일환으로 8월 3일부터 8월 7일까지 스타필드 하남 내 사우스 아트리움에서 반려견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행사를 연다. 동물 행동 교정 전문가 설채현 수의사와 함께하는 토크쇼, 건국대학교 수의사들과 함께하는 반려견 클래스, 반려견 성격유형검사 ‘멍BTI’, 반려견과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견생네컷’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 중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통상적으로 반려견의 헌혈 한 번이 다른 반려견 네 마리를 살릴 수 있다”며, “‘아임 도그너’ 캠페인으로 반려견 헌혈에 대한 반려인들의 긍정적인 인식변화와 적극적인 참여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출처 : 현대자동차



옷 사면 기부도 하는 '‘노스페이스 에디션'
국립 경찰병원 의료진과 근무자에 커피차 선물
건국대 KU아임도그너 헌혈센터, 헌혈 캠페인 시작
레고랜드, 가을 축제 ‘할로윈 몬스터 파티’ 개막
제3회 ‘대한민국의 아빠’ 육아 생활 사진 공모전
현대자동차, 친환경 숲 확대 나선다
여의도 옥상 ‘K-Bee 도시양봉장’ 첫번째 꿀 수확

 

제2회 전국 쌀 베이킹 콘테스트
슬기로운 장난감병원 오픈
부부 자원봉사자 ‘요리교실’ 프로젝트
일룸, 취약계층 아동 주거환경 개선 프로젝트 지속
코오롱, 제로웨이스트 실천 활동 공유 캠페인
오늘 운동 완료! 프라이빗 테니스 패키지
우리금융, 업사이클링 화분 키트 기부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