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09일 화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신상품


밀워키 무선 광택기

8단계 속도 제어로 세밀한 작업 가능
뉴스일자: 2022-06-11



세계가 인정한 프리미엄 전동공구 브랜드 밀워키(대표 박용범)가 손 세차가 취미인 자동차 마니아부터 전문가까지 모두가 사용 가능한 무선 광택기 ‘M18 FUEL 듀얼 액션 폴리셔 15mm(M18 FROP15)’와 ‘21mm(M18 FROP21)’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폴리셔라고도 불리는 광택기는 크게 듀얼과 싱글 두 가지 방식으로 작동하는데, 밀워키가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신제품은 듀얼 방식 무선 광택기이다.

참고로 싱글 방식은 한 축을 기준으로 원형 패턴으로만 회전해 넓은 표면적을 빠르게 가열해 결점을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지만 표면 손상의 위험도 함께 커져 전문가가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듀얼 방식은 중심축을 돌아가는 원형 패턴과 함께 그 궤도를 주변으로 원형 패턴이 추가돼 스크래치 및 연마 작업을 효율적으로 모두 완료할 수 있다. 아울러 싱글 작동 방식 대비 느린 속도로 표면적을 가열해 도장면 손상의 위험이 적어져 전문가뿐만 아니라 자동차 마니아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신제품 무선 듀얼 액션 폴리셔 2종은 △작업 안정성 △긴 작동 시간 △편리성 등 현장에서 느끼는 사용자의 니즈에 초점을 맞춰 최상의 퍼포먼스를 구사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우선 작업 중 압력에도 흔들리지 않으며 부하가 발생해도 돌아가는 속도를 유지해 유선 제품 못지않은 작업 안정성을 뽐낸다. 또한 18V 8.0Ah 배터리 사용 시 무부하 기준 55분, 부하 기준 20분의 작동 시간으로 사용자가 연마 및 고강도 보정 작업을 완료하는 데 충분한 러닝타임을 제공한다. 또한 무선 제품으로 전기선 유지보수나 코드 유무에 상관없는 편리한 사용으로 작업 효율을 높였다.

전문가와 자동차 마니아 모두가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M18 FUEL 듀얼 액션 폴리셔 15mm는 직경 125mm의 패드를 사용해 무부하 기준 최대 5100rpm을 자랑하며 8단계의 속도 제어가 가능해 사용자가 원하는 세밀한 작업을 가능케 한다.

M18 FUEL 듀얼 액션 폴리셔 21mm 또한 8단계 속도 제어가 가능하며 무부하 기준 최대 4500rpm의 회전 속도를 낸다. 직경 150mm의 패드를 사용해 15mm 대비 도장면을 더 빨리 가열하며 30% 더 많은 표면적을 작업할 수 있어 전문가에게 적합한 제품이다.

아울러 두 제품 모두 제품 전면부에 있는 손잡이는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작업 중 사용자의 피로도를 감소시키며, 통풍식 평형 백킹 플레이트를 활용해 도장면을 연마할 때 표면에 발생하는 발열과 제품의 진동을 감소시켰다. 제품과 수직선상에 위치한 배터리 단자 방향은 사용 중 도장면에 배터리가 닿아 발생할 수 있는 손상을 미리 방지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밀워키는 손 세차와 자동차 관리를 직접 하면서 여가 시간을 즐기는 실속형 소비자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밀워키의 무선 광택기 신제품은 전문가들뿐만 아니라 마니아층 소비자들도 전문가 수준으로 만들어줄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 밀워키



에이수스 산업용 ATX 메인보드 ‘H610A-IM-A’
크레앙, 차량용 고속 무선 충전 거치대 V8
한국레노버, 프리미엄 노트북 ‘요가’ 7세대
에이수스, 지능형 엣지 AI 시스템 발표
포스텍, 새로운 MPO/MTP 케이블링 솔루션
한국레노버, 워크스테이션 신제품 4종 출시
오존컴퍼니, 산업용 미니 PC 5종 출시

 

밀워키, 팩아웃 모듈형 벽걸이 시스템 17종
여름방학 홈러닝을 위한 노트북 ‘아이디어패드’
ASUS, 컨슈머 랩탑 라인업 출시
에너맥스 HF120 ARGB 쿨링팬
레이저, 차세대 모바일 게이밍 컨트롤러 ‘키시 V2’
멀티태스킹 극대화한 ‘씽크북 플러스’ 3세대
텔레다인 플리어, 열화상 카메라 FLIR E52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