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19일 목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차세대 지능형 자율주행차 개발 협약

윈드리버-현대모비스-현대오토에버
뉴스일자: 2022-05-10

크리티컬 지능형 시스템 소프트웨어 선도 기업 윈드리버가 선도적인 자동차 부품 기술 전문 기업 현대모비스 및 차량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현대오토에버와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사는 윈드리버 스튜디오를 기반으로 △자동차 소프트웨어 프레임워크 개발 △연속 테스트 및 테스트 자동화 기능 △지능형 소프트웨어 수명주기 관리를 위한 협력에 나선다.

아비지 신하 윈드리버 최고제품책임자는 “소프트웨어는 더욱 확대된 연결성과 자율성의 미래로 나아가는 여정을 현실로 만들어내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며 “윈드리버 스튜디오는 현대모비스, 현대오토에버와 같은 자동차 산업의 선두 기업들이 클라우드와 엣지 전반에서 현대적인 개발 프레임워크를 마련하고 소프트웨어 수명주기는 관리를 도입해 혁신의 속도를 높이며 소프트웨어 정의 기반의 차량을 고도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강조했다.

장재호 현대모비스 전장연구담당 전무는 “현대모비스는 앞으로도 다양한 협력을 통해 지능형 자동차에 미래 모빌리티 기술을 더한 새로운 서비스를 지속해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성운 현대오토에버 소프트웨어 품질 혁신 사업부 상무는 “현대오토에버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으로서 차량 소프트웨어 연구개발과 양산 후 OTA 기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전반의 개발 검증을 혁신한다”며 “윈드리버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소프트웨어 통합 개발 환경 플랫폼과 가상 검증 플랫폼의 기능을 강화해 차량 소프트웨어 플랫폼 개발을 지속해서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자동차 산업은 100년의 역사 중 현재 가장 중요한 혁신의 순간에 놓여있다. 포브스(Forbes) 연구 조사에 따르면 자동차 산업 전문가들은 지능형 시스템 기반의 접근 방식을 통해 최대 30% 이상의 매출 신장이 이루어질 수 있고 향후 5년 이내에 자동차 지능형 시스템에 요구되는 핵심 요소들이 대부분 구현될 것을 예측했다.

이번 협업을 통해 3사에서는 각 사의 전문성과 경험을 활용해 차세대 커넥티드카를 위한 동급 최고의 소프트웨어 개발 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다. 시뮬레이션 및 실제 하드웨어 기반 환경 모두에서 향상된 연속 테스트 기능과 테스트 자동화, 가상 디바이스 관리를 활용한 신규 고객 테스트 인프라 등 자동차 시스템의 개발 및 적용을 가속하기 위한 방법론에 중점을 두고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현대오토에버는 통합 개발 환경 플랫폼과 가상 검증 플랫폼을 구축해 차량 소프트웨어 검증을 담당하는 핵심 역할을 맡는다.

윈드리버 스튜디오는 미션 크리티컬 지능형 시스템의 개발, 배포, 운영 및 서비스를 위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플랫폼으로서 클라우드 규모에 맞춰 지능형 시스템을 위한 전체 라이프사이클 관리 기반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기업에서는 개발 비용을 절감하고 엣지 단에서의 소프트웨어 구축, 테스트, 배치 기능을 한층 더 빠르게 수행할 수 있다.

출처 : 윈드리버 코리아



기아, 메타버스 취업 상담회 ‘어쩌다 취준생’
2030년 한국에서 전기차 144만대 생산한다
쌍용차,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계약
기아 인스파이어링 클래스 ‘미래테크 진로탐구’ 모집
현대차, 구독형 전기차 충전 요금제 출시
3년 내 모빌리티 차량 공급 점유 30% 목표
대구시 사물 인터넷 기반 주차 정보 서비스 구축

 

데이비드 드 로스차일드, '브랜드 라운지' 특강
쌍용차 M&A 공고 전 인수예정자 'KG 컨소시엄'
디앤에이모터스, 충주로 이전 투자협약
쌍용차, ‘쌍용어드벤처 컬렉션’으로 새단장
현대성우그룹, 레이싱 유망주 후원 협약식
차세대 지능형 자율주행차 개발 협약
고객 아이디어 제안받아 현대차 상품 개발한다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