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19일 목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2030년까지 신차 판매 60% 무공해 차량 되어야

2050년 탄소 중립 달성 목표
뉴스일자: 2022-05-07

산업조사 전문 기관인 씨에치오 얼라이언스가 ‘2022년 순수전기차(BEV) 시대 원년을 맞이한 국내외 전기차 시장과 충전 인프라, 배터리 관련 유력 기업 사업동향과 전략’ 보고서를 발간했다.

BNEF의 분석에 따르면, 2050년 탄소 중립을 달성하려면 2030년까지 전체 신차 판매의 60%를 무공해 차량으로 채워야 한다. 이에 기존의 내연기관차는 무공해 차량으로 전환하게 되면서 전기차는 더 이상 거스를 수 없는 대세로 자리 잡고 있다.

2021년 글로벌 완성차 판매는 코로나19 여파와 차량용 반도체 수급 불균형이라는 악재에도 전체 판매량은 지난해 대비 4% 증가하며 회복세를 보인 반면, 전기차는 472만 대가 판매되며, 지난해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112% 성장이라는 괄목할 만한 성과를 보여줬다.

이에 전통적인 글로벌 완성차(OEM) 기업도 2025년, 2030년 단위로 전동화 로드맵을 세우고, 전기차 시대에 맞춰 본격적으로 대응에 나섰다. 전용 전기차 플랫폼 개발 등으로 차별화에 힘쓰면서 배터리 기업과의 동맹 및 합작 공장 설립 등 배터리 내재화 움직임을 강화하고 있다. GM은 전기차 플랫폼 ‘얼티엄(Ultium)’을 통해 2025년까지 30여 종 이상의 전기차를 개발하기로 발표한 바 있다. LG엔솔과의 협력을 강화해 배터리 내재화에 나서고 있고, 폭스바겐 그룹은 기존 플랫폼인 MEB를 차세대 메카트로닉스 플랫폼인 SSP로 통합 개발하고, 기가팩토리 설립을 추진하는 등 전기차 시장에서 주도권을 잡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현대자동차/기아도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개발해 전동화 가속에 힘쓰고 있다.

한편 전기차 사업에 뛰어든 글로벌 IT 기업도 주목을 끌고 있다. 미국의 애플, 일본의 소니, 중국의 샤오미, 대만의 폭스콘 등은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등 미래 모빌리티 시장에 주목하고 시장 진출을 선언했거나 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중국 폭스콘은 이미 전기차 플랫폼 MIH를 보유하고, 애플의 전기차 자율주행차 제조 협력 업체로도 거론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전기차 시장이 확대되면서 전기차 관련 사업에 대한 투자와 사업 참여도 활발해지고 있으며, 배터리 외에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과 보급도 주요국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활성화되고 있다. 미국은 교외·소외 지역의 공공 네트워크 구축을 강화하고, 유럽은 주요 도로 60km마다 충전소를 설치해 전기차 보급을 지원하기로 했다. 전기차 시장을 선도하는 중국은 신에너지차 지원책의 하나로 시범 지역 위주로 충전소 설치와 배터리 교환 시범 사업을 벌이고 있다. 대한민국은 정부와 지자체, 민간이 협력해 생활 거점과 이동 거점에 2025년까지 각각 누적 약 50만 기, 3300기 이상 충전소 인프라를 마련할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이외에도 전기차 시대의 도래는 다양한 관련 기술과 서비스의 등장을 통한 뉴 비즈니스 기회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배터리 진단 및 구독·교체 서비스와 결제·과금 등 다양한 형태의 충전 기술과 비즈니스 모델 등이 대표적으로 거론되고 있다. 또한 전기차 배터리로서 수명을 다한 배터리를 회수해 재사용·재처리 등으로 이어지는 폐배터리 관련 시장도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씨에치오 얼라이언스는 글로벌 전기차 시장 최근 동향과 함께 선진 주요국 정부의 전기차 관련 사업 육성과 충전 인프라 보급 및 확대를 위한 정책, 연구·기술 개발 과제와 전략 등을 종합적으로 조사 분석하고, 국내외 유력 기업의 사업 동향과 전략도 함께 소개한다.

씨에치오 얼라이언스는 모쪼록 이번 보고서가 전기차와 전기차 관련 비즈니스를 준비하는 모든 분에게 하나의 참고 자료로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출처 : 씨에치오 얼라이언스



기아, 메타버스 취업 상담회 ‘어쩌다 취준생’
2030년 한국에서 전기차 144만대 생산한다
쌍용차,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계약
기아 인스파이어링 클래스 ‘미래테크 진로탐구’ 모집
현대차, 구독형 전기차 충전 요금제 출시
3년 내 모빌리티 차량 공급 점유 30% 목표
대구시 사물 인터넷 기반 주차 정보 서비스 구축

 

데이비드 드 로스차일드, '브랜드 라운지' 특강
쌍용차 M&A 공고 전 인수예정자 'KG 컨소시엄'
디앤에이모터스, 충주로 이전 투자협약
쌍용차, ‘쌍용어드벤처 컬렉션’으로 새단장
현대성우그룹, 레이싱 유망주 후원 협약식
차세대 지능형 자율주행차 개발 협약
고객 아이디어 제안받아 현대차 상품 개발한다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