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19일 목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갤러리


현대차, ‘베니스 비엔날레’ 한국관 공식 후원

120년 넘는 역사, 최고 권위의 문화 예술 축제
뉴스일자: 2022-04-25



현대자동차가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올해도 글로벌 아트 프로젝트를 적극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현대자동차는 4월 23일부터(현지 시각) 11월 27일까지 이탈리아 베니스에 위치한 카스텔로 자르디니 공원에서 개최되는 ‘제59회 베니스 비엔날레’의 한국관을 공식 후원한다고 밝혔다.

베니스 비엔날레는 1895년에 시작돼 120년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국제 미술전 중 하나로, 국가별로 독립된 전시공간인 국가관을 운영해 ‘미술계의 올림픽’으로도 불린다.

현대자동차는 한국 예술가들이 전 세계 문화예술계에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일 수 있도록 2015년부터 베니스 비엔날레 한국관을 후원해오고 있다.

이번 베니스 비엔날레는 뉴욕의 랜드마크인 하이라인 파크의 예술 총괄 큐레이터 세실리아 알레마니의 감독 하에 ‘The Milk of Dreams(꿈의 우유)’를 주제로 본전시가 개최되며, 본전시와 더불어 80여개의 국가관이 운영될 예정이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커미셔너를 맡는 올해 한국관 전시는 이영철 예술감독과 김윤철 대표작가가 참여한다. 김윤철 작가는 지난 2020년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에서 열린 전시에 참여한 바 있다.

김윤철 작가는 한국관 전시 을 통해 총 7점의 설치 작품을 선보인다. 작가는 ‘부풀은 태양’ , ‘신경’, ‘거대한 바깥’이라는 세 가지 스토리를 유기적으로 연결해 사물, 자연, 인간이 공존하는 세계를 재조명할 예정이다.
한국어 맞춤법상 ‘부푼’이 올바른 표기이나, 이번 한국관 전시 커미셔너인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표현 방식에 따라 ‘부풀은’으로 표기함

현대자동차 고객경험본부장 토마스 쉬미에라 부사장은 “코로나19 여파로 3년 만에 개최된 이번 베니스 비엔날레에서 한국관을 후원하게 돼 더욱 의미가 있으며, 한국 현대미술이 세계 무대에서 지속적으로 주목받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현대자동차는 예술과 기술의 창의적인 실험을 지지하며 진정성 있는 문화예술 후원을 이어가 고객들에게 영감을 선사하고 고객의 시간을 더욱 가치 있게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베니스 비엔날레 한국관 외에도 국립현대미술관, 영국 테이트 미술관, 미국 LA 카운티 미술관 등을 장기 후원하며 세계적인 미술관과 글로벌 아트 프로젝트를 이어가고 있다. 오는 9월에는 LA 카운티 미술관과의 장기 후원 파트너십 ‘더 현대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The Space Between: The Modern in Korean Art》 전시를 개최할 예정이다.

출처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더 뉴 팰리세이드’ 국내 출시
쌍용차, J100 차명 ‘토레스’ 확정
현대차, 레벨 4 자율주행 기술 비전 캠페인 영상
콘티넨탈, 스위처블 프라이버시 디스플레이 개발
현대차그룹, 영국 오토카 어워즈 5개 부문 수상
기아, ‘니로 플러스’ 사전 계약 개시
현대차, ‘2022 그랜저’ 출시

 

현대차, ‘ACT 엑스포 2022’ 참가
쌍용차, 4월 내수·수출 포함 총 8140대 판매
SM 짐카나 챔피언십 시리즈 개최
이튼, 프로테라에 전기 화물차용 중형 변속기 공급
충남 당진에 전기차 배터리 팩 생산 공장 준공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 2022 신규 리버리 공개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 수소·전기 복합충전소 준공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기사제보 news@newsji.com, 전화 050-2042-2042,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

뉴스그룹 사업등록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 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