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30일 월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광역급행버스 노선에 전세버스 추가 운행

11개 노선에 출근 29회, 퇴근 15회 추가
뉴스일자: 2020-10-18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광역급행버스 11개 노선에 전세버스를 투입하여 하루 44회(출근 29회, 퇴근 15회) 추가 운행되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대상은 출퇴근 시간대 차내 혼잡이 높거나 배차간격이 길어 장시간 정류소에서 기다려야 하는 등 이용 불편이 발생하는 노선을 중심으로 선정하였다.

광역급행버스 증차운행 지원사업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와 경기도가 협업하여 9월부터 지방비 편성, 전세버스 수급 등 증차운행 준비가 완료된 기초 지방자치단체부터 순차적으로 시작하고 있다.
 
화성 동탄, 성남 분당에서 서울로 운행하는 6개 광역급행버스 노선은 9월 14일부터 증차운행을 시작하였으며 수원 영통·호매실, 용인 수지에서 서울로 운행하는 4개 광역급행버스 노선은 10월부터 증차운행을 시작하였다. 수원시 3개 노선은 10월 5일, 용인시 1개 노선은 10월 19일부터 증차운행 시작한다.
 
또한 12월에는 파주 운정에서 서울로 운행하는 광역급행버스 노선도 증차운행을 시작할 예정이다.
 
9월 증차운행을 시작한 화성시·성남시 사례의 경우 출퇴근 시간대의 평균 배차간격이 증차운행 이전과 비교해서 6분 가량 감소(20분 → 14분)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으며, 지원대상 11개 노선 전체로 보면 출퇴근 시간대 좌석 공급량이 약 30% 증대될 것으로 예상되는 등 증차운행 지원사업을 통하여 적은 비용으로 배차간격을 단축하고 좌석공급을 확대하는 등 광역급행버스의 이용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지종철 광역교통정책국장은 “내년부터는 광역급행버스뿐만 아니라 일반 광역버스까지 증차운행 지원을 확대하여 광역교통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향상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출처 : 국토교통부



모바일 제로페이형 알뜰교통카드 출시
환경부, 전국 운행차 배출가스 집중단속
현대차, 농협과 함께 상생 마케팅
자동차 월동 준비 좋은 시기 ‘김장철’
수입차 구매심리 멈칫...한계 왔나?
중고차 시장, 연말 앞두고 상승세 지속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아파트 단지 내 ‘보행자 안심 교통환경’ 조성
현대차그룹 ‘군인의 품격’ 온택트 소통 콘서트
기아플렉스, 리뉴얼 런칭
현대차, 화학기업 이네오스그룹과 업무협약
기아차, 한국철도공사와 장애인 여행 지원
현대차그룹, 그린수소 가치사슬 공동 연구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2020 순정 부품 페스타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