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7일 일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갤러리


디피코 초소형 전기 트럭 ‘포트로’

국내 600여대 사전 계약… 유럽 3000대 수출 체결
뉴스일자: 2020-09-04

전기자동차로는 처음 슬라이딩 도어를 장착해 화물적재 편리성을 갖춘 디피코(대표 송신근)의 국내 최초 초소형 화물 전기차 ‘포트로(POTRO, 포르투갈어로 ‘짐꾼’)’가 대형 마켓 계약 및 유럽에 3000대 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코로나 경제 위기’ 방역에 선봉에 나서고 있다.

8월 15일부터 예약 판매를 시작한 포트로는 전기자동차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한 친환경 초소형 전기화물 트럭이다. ‘근거리 배달용 짐꾼’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대형 슈퍼마켓과 200대 계약을 시작으로 골프장 잔디 운반용 차량, 세탁소 배달 업체, 국방부 등 다양한 기관 및 업체들과 600여대의 납품 계약을 맺으면서 업계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포트로는 차체 길이 3.40m, 넓이 1.44m, 높이 1.90m의 소형 전기 트럭으로 좁은 골목길에서도 화물 운송 및 주차가 가능한 게 장점이다. 올 8월 국토교통부의 국내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 성능, 차량 규격, 형식, 운행 안전 등에 관한 규칙에 대해 모든 인증을 마쳤으며 환경부의 보조금 대상 차량에도 같은 달 등재 완료됐다.

디피코는 8월 본격적으로 포트로 대량 생산에 돌입했으며 10월부터 차례대로 고객에게 제품을 인도할 계획이다.

디피코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헝가리 소재 UCD를 통해 3000대 규모의 유럽 수출 계약을 체결했으며 인도네시아에는 CKD 방식으로 디피코가 주력해 온 공장 및 차량 설계를 비롯한 포트로의 프레임을 수출하는 양해 각서(MOU) 체결한 뒤 개발 완성 단계에 있다.

디피코는 국내 출시 및 수출을 통해 근거리 배송 차량 시장을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포트로는 도심 대기오염을 개선하는 역할은 물론 청정의 고장 강원도에서 탄생한 실용성과 경제성, 디자인과 안정성까지 갖춘 국내 최초의 근거리 운송용 전기 트럭으로 전 세계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송신근 디피코 대표는 “현재 국내 소상공인들과 아파트 단지를 중심으로 배송, 배달 관련 기업으로부터 구매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며 “대형 마켓과의 MOU 체결 및 계약이 진행되고 있으며 헝가리, 인도네시아 등 외국 업체들과 대형 프로젝트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전기 화물 트럭의 생산과 판매가 본격적인 궤도에 오르기 위해서는 “소비자의 구매 요구에 부합하는 보조금 지원이 2021년에는 몇만 대 단위로 확대돼야 한다”며 국산화 전기차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과 더불어 정부가 정책적으로 도움을 줄 것을 간곡히 요청했다.

출처 : 디피코



쉐보레 콜로라도 가솔린·LPG바이퓨얼시스템 개발
현대차, '아이오닉 콘셉트 캐빈' 공개
쏘나타 N 라인 이미지 공개
상품성 강화한 ‘2021 스포티지’ 출시
현대차 월드랠리팀, WRC 2연속 더블 포디움
메르세데스-벤츠 뉴 악트로스, 디지털 론칭
웨어러블 로봇 '벡스', IDEA 디자인상 금상

 

현대차 디지털키 기반 신규 서비스 런칭
현대차, 차박 체험 플랫폼 '휠핑' 런칭
현대차, 非 자동차 부문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수출
현대차, ‘더 올-뉴 투싼’ 세계 최초 공개
기아차, 러시아 '올해의 차' 4개 부문 석권
현대차-인천시,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협약
쎄미시스코, 2인승 전기차 EV Z 출시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