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30일 수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중고차 시장 비수기 8월에도 몸값 상승

평균 4%로 증가세 계속
뉴스일자: 2020-08-26

소형 세단 액센트 21%로 높은 상승률 기록, 경제성 고려한 수요 증가 원인​

최근 상승세를 이어가던 내차팔기 시세가 8월에도 계속됐다.

최근 한 달간 AJ셀카 ‘내차팔기’ 거래량 상위 20개 모델의 판매 추이를 분석한 결과, 8월 시세 증감률은 전월 대비 평균 4%를 기록했다. 6월 5%, 7월 3%의 평균 시세 상승 분위기가 계속되는 분위기다. 8월의 경우 일반적으로 중고차 시장의 비수기로 통한다. 하지만 올해는 국내 여행 유행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중고차 수요 증가가 내차팔기 시세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가장 눈에 띄는 차종은 소형 세단인 ‘액센트’다. 평균 시세 증감률이 21%를 기록해 1위를 기록했다. ‘엑센트’의 경우 2019년 6월 신차가 단종됐으며, 동일 세그먼트 내 경쟁 차종도 없어 중고 시장에서 독보적인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불황 속에서 경제성과 함께 경차 대비 안전성까지 고려한 수요 증가가 시세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이 밖에도 준중형 세단인 ‘더 뉴 K3’와 ‘아반떼AD’도 각각 12%, 4%가 증가해 시세 유지에 성공했다.

최근 인기가 높은 SUV 차종은 상대적으로 약세를 보였다. ‘스포티지 4세대’가 3%, ‘올 뉴 투싼’이 1%로 선방했으나 나머지 차종은 대부분 하락했다. SUV를 대표하는 ‘싼타페 더 프라임’과 ‘올 뉴 쏘렌토’도 각각 4%, 6%가 감소해 하락 분위기를 주도했다. 6~7월 휴가철 성수기를 앞두고 수요가 반영되어 상대적으로 기세가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

최근 시세 변동폭이 컸던 ‘올 뉴 카니발’은 8%가 하락했다. 기아차가 6년 만에 선보인 신형 ‘4세대 카니발’이 18일 출시한 영향을 크게 받은 것으로 파악된다.

AJ셀카 내차팔기 김찬영 사업본부장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다시 빠르게 확산되고 있어 중고차 시장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며 “타고 있던 차량을 판매할 계획이 있다면, 시세가 하락하기 전에 비대면 서비스를 이용하여 안전하고 편리하게 중고차를 판매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출처 : AJ셀카



현대•기아차, AI분야 최고석학 기술자문위원 영입
넥센타이어, 美 ‘카누’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새로운 브랜드택시에 운송가맹사업 신규 면허
쌍용자동차, 2021 티볼리 에어 사전계약 시작
기아차, '2020 베이징 국제모터쇼' 참가
현대기아차, 클라우드 설계∙개발 신입∙경력 채용
‘PASS 자동차’ 서비스, LG유플러스 고객 확대

 

현기차 파워트레인 담당에 ‘알렌 라포소’ 부사장
현대차 중국 전용 기술브랜드 'H SMART+'
넥센타이어, 영국 맨체스터 시티와 후원 재계약
가을 성수기 맞아 경차·SUV 꾸준한 인기
현대자동차, 유엔개발계획과 업무 협약
KB손해보험, 자동차 사고 언택트 보상 확대
9월 신형모델 이벤트 특가 장기렌트카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