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05일 일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수소차 약 5만대분 수소 추가 확보

2020년도 수소추출시설 구축사업 지원대상 최종 선정
뉴스일자: 2020-05-25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올해 ‘수소추출시설 구축사업’ 지원 대상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소규모 수소추출시설은 부산광역시, 대전광역시, 강원도 춘천시 총 3개 지역을 선정했으며 중규모 수소추출시설은 광주광역시, 경남 창원시 총 2개 지역을 선정했다.

이 사업은 정부가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2019년 1월)의 일환으로 수소경제 초기 정부 선제 투자를 통한 수소차·버스 등 수소 교통망 조성을 위해 수소추출시설의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소규모 수소추출시설은 약 1톤/일 이상의 수소를 생산(버스 40대 분량)할 수 있으며 이번 공고(2020년 3월 24일~4월 23일)를 통해 총 3개소가 선정됐다.

이는 인근 수소버스 운행 노선 및 버스충전소 연계 여부, 수소 공급가격 및 운영 계획, 주민 수용성 및 안전성 확보 방안 등의 요소를 종합 고려해 전문가 위원회에서 평가·선정했다고 밝혔다.

중규모 수소추출시설은 약 4톤/일 이상의 수소를 생산(버스 150대 또는 승용차 1만대 분량)할 수 있으며 올해 총 2개 지역이 선정됐다.

이는 한국가스공사의 공모(2019년 12월 10일~2020년 1월 22일)를 통해 수소차·충전소 보급 계획, 주민 수용성 확보 및 지자체 지원, 지역 수소 산업 육성 효과 등을 다각적으로 고려해 전문가 위원회에서 선정했다.

산업부는 해당 수소추출시설 구축사업을 통해 연간 약 7400톤(버스 760대 또는 승용차 4.9만대 분량)의 수소 공급 여력을 추가적으로 확보했으며 국내 수소 공급의 경제성·안정성이 대폭 증가해 보다 속도감 있는 수소 모빌리티 확산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

향후 정부는 수소차·버스의 확산 및 수소충전소 구축 등에 맞추어 이러한 수소추출시설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며 국민 불편 없는 수소 모빌리티 인프라를 조기 구축해 글로벌 수소경제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현대자동차, 어드밴스드 케어 도입
교통비 부담 완화 위한 우리는 ‘타타타’ 이벤트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365 고객 센터’ 오픈
현대자동차, ‘2020 수소모빌리티+쇼’ 참가
현대차, '대한민국 동행세일' 연계 프로모션
현대•기아차, 상용개발담당에 마틴 자일링어 임명
여름철 경유차 관리 핵심은 DPF 관리

 

어린이 보호구역 불법주·정차 주민신고 전국시행
한전, SK렌터카와 전기 렌터카 신서비스 개발
장마철 와이퍼 관리 팁... 발수코팅 지양해야
기아차, 美 신차품질조사 전체 브랜드 1위
현대차 노사, 품질혁신으로 코로나 파고 넘는다
현대차그룹-RISD, 미래 모빌리티 디자인 협업
넥센타이어, 신제품 ‘마일캡 2’ 출시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