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2일 화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기아자동차, 3월 22만6960대 판매...6.4% 감소

국내 시장에서 5만1008대 판매, 15.3% 증가
뉴스일자: 2020-04-02

기아자동차가 2020년 3월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5만1008대, 해외 17만5952대 등 전년 동기 대비 6.4% 감소한 22만6960대를 판매했다(도매 판매 기준).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15.3% 증가, 해외는 11.2% 감소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2만8977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셀토스가 2만7806대, K3(포르테)가 2만1194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 판매

기아차는 2020년 3월 국내에서 전년 동월 대비 15.3% 증가한 5만1008대를 판매했다.

기아차가 국내 판매 5만대를 돌파한 것은 2018년 4월 이후 23개월 만이다.

이처럼 판매량이 급증한 이유는 지난해 12월 출시한 3세대 K5와 지난달 출시한 4세대 쏘렌토의 신차 출시 효과와 더불어 정부가 개별소비세를 기존 5%에서 1.5%로 대폭 낮췄기 때문이다.

지난달 기아차가 가장 많이 판매한 차량인 K5(8193대)는 3세대 K5가 출시된 2019년 12월부터 4개월 연속 기아차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K5를 포함해 승용 모델은 K7 5045대, 모닝 4126대 등 총 2만4752대가 판매됐다.

특히 K시리즈는 K5의 판매 호조와 더불어 K3 3509대, K9 861대 등 총 1만7608대가 팔리며 전년 동월 대비 61.7% 대폭 증가했다.

RV 모델은 셀토스가 6035대로 가장 많이 팔렸으며 쏘렌토 3875대, 카니발 3179대 등 총 2만131대가 판매됐다.

상용 모델은 봉고Ⅲ가 6014대 팔리는 등 버스와 트럭을 합쳐 총 6125대가 판매됐다.

해외 판매

기아차의 2020년 3월 해외 판매 실적은 전년 동월 대비 11.2% 감소한 17만5952대를 기록했다.

해외 판매가 감소한 이유는 중국, 유럽, 북미 등 주요 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이하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소비 심리가 위축되고 일부 해외 공장이 가동 중단됐기 때문이다.

차종별로는 스포티지가 2만7362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로 이름을 올렸고 셀토스가 2만1771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849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차는 3세대 K5, 4세대 쏘렌토 등 최근 기아차가 출시한 차량들이 고객들에게 높은 상품성을 인정받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코로나19 사태로 경영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이지만 적극적인 리스크 관리를 통해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 기아자동차



쌍용자동차, 서울서비스센터 매각 계약
현대차-한화, 태양광 연계 에너지 저장장치 협력
‘전국 도심부 안전속도 5030’ 도입 앞당긴다
LG전자,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아이디어 찾는다
현대차, 아마추어 동호회 레이싱팀 4년 연속 후원
현대차-소니 픽처스,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맵퍼스, 아틀란 앱 화물차 운전자 대상 이벤트

 

구독형 차량 이용 서비스 ‘기아플렉스’ 연장 운영
코로나19 후폭풍으로 중고차 시장 ‘꽁꽁’
수소차 약 5만대분 수소 추가 확보
스쿨존사고 보장 강화 초단기 ‘하루운전자보험’ 출시
‘커넥티드카안전운전할인’ 자동차보험 출시
기아차, 해외 시장 위기 극복 총력
현대차그룹 사내스타트업 4개 기업 이번달 분사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