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6일 월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코로나 여파에도 중고차 전 차종 시세 상승

르노삼성 QM6 6%, C클래스 디젤 5% 시세 상승
뉴스일자: 2020-03-06

헤이딜러가 공개한 2월 중고차 시세 자료를 살펴보면, 벤츠 C클래스(W205)와 BMW 3시리즈(F30) 모델을 제외하고는 국산, 수입 대부분 모델의 시세가 상승하는 모습을 나타냈다.

먼저 국산차를 살펴보면 르노삼성 QM6 모델이 전월대비 5.9% 상승했고, 그랜저IG 2.4%, SM6 2.3% 상승했다. 이 외 국산차도 대부분 시세가 상승해 시세가 하락한 모델을 찾기 어려웠다.

수입차는 벤츠C클래스(W205) 디젤이 4.7%, BMW 5시리즈(G30) 모델이 0.9% 상승했다.

중고차 시장에서의 차량 인기도를 가늠할 수 있는 중고차 딜러 평균 입찰 수는 기아 레이가 18.3명으로 가장 높은 모습을 보였고, 나머지 모델들도 전반적으로 평균 경매 입찰 수가 상승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번 데이터는 2017년형 차량 기준, 주행거리 10만km 미만, 무사고(단순교환 포함) 차량이 분석 대상이었고, 2월 헤이딜러에서 경매가 진행된 국산차 3만5488대, 수입차 1만906대의 경매 데이터로 산출되었다.

헤이딜러는 코로나 여파에도 불구하고, 대부분 모델에서 중고차 시세와 경매 입찰 수가 상승했다. 현대차 공장 가동 중단사태 등 신차 출고 지연이 중고차 수요 상승으로 일부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출처 : 피알앤디컴퍼니



자동차 경량화, 자동차 업계 경쟁력 핵심기술化
기아차 차량 데이터 오픈 플랫폼 ‘기아 디벨로퍼스’
현대차•기아차, 보증수리 기간 연장 실시
쌍용차, 성장동력 확보 위한 내부 혁신역량 강화
기아자동차, 3월 22만6960대 판매...6.4% 감소
현대차-서울시, 수소경제 활성화 전략적 협력
현대자동차, 3월 30만8503대 판매

 

현대차, 싱가포르에 모빌리티 혁신 센터건립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신입/경력사원 상시 채용
카모아, 아멕스카드 회원 무제한 5% 할인 쿠폰
현대차그룹-앱티브, 자율주행 합작법인 설립
미세먼지 줄이는 ‘친환경차타기천만시민운동’
전기차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 EV라인’ 런칭
‘올 뉴 아반떼’ 사전계약 첫날 1만대 돌파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