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2일 수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기아차 2019년 임금협상 잠정합의

기본급 40,000원 인상, 성과금 150%+320만원 지급
뉴스일자: 2019-12-10

기아자동차 노사가 2019년 임금협상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기아차 노사는 10일(화) 최준영 대표이사(부사장)와 최종태 신임 노조 지부장 등 노사 교섭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소하리공장에서 열린 16차 본교섭에서 임금협상 잠정합의안을 마련했다.

기아차 노사는 6개월 여에 걸친 올해 노사협상에서 무파업으로 잠정합의안를 이끌어냈다. 노사는 지난 6월 13일 상견례 이후 매주 2~3회 교섭을 실시했으나, 노조 집행부 임기 만료에 따라 새 노조 집행부 선출 과정이 진행되며 지난 11월 26일 교섭을 재개할 수 있었다.

노사가 교섭 재개 2주일 만에 합의점을 도출한 것은 안팎으로 어려운 경영환경과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자동차산업의 구조 변화에 대비하기 위해 연내 임금협상을 마무리할 필요가 있다고 노사가 공감한 데 따른 것이다.

잠정합의안 주요 내용은 ▲기본급 40,000원(호봉승급 포함) 인상 ▲성과 및 격려금 150% + 320만원(전통시장 상품권 20만원 포함) 등이다.

노사는 완성차 생산라인 근무자의 사기증진을 위해 라인수당을 일부 올리는 데(S급 5,000원 인상)에도 합의했으며, 사회공헌기금 30억원을 출연하기로 하며 기업의 사회적 역할에도 관심을 기울였다.

아울러 노사는 자동차산업의 대전환과 산업 생태계 변화에 따른 선제적 대응 필요성을 함께 인식해 ‘고용안정과 미래생존을 위한 미래발전위원회’를 운영하기로 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K7 프리미어와 셀토스, 모하비 더 마스터 등 최근 신차들의 성공에 이어 이달부터 시판되는 3세대 K5도 고객들의 기대가 큰 만큼 신차를 적기 공급하고 안정적인 품질을 확보하는 데 노사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는 오는 12월 13일 실시될 예정이다.

출처 : 현대기아자동차



자동차튜닝協, 국제인증기관과 업무 협약
글로벌 V2X 시장 본격화
아라봄렌트카, 신형 카니발 장기렌터카 사전계약
콘티넨탈, 차량 AI 시스템 훈련용 슈퍼컴 가동
반침수차 방치하면 고장차 될 수 있어
현대차ᆞ제네시스 2020 레드 닷 어워드 7개 수상
대림오토바이, 킴코 3개 모델 국내 시장 독점 판매

 

현대차그룹•롯데렌탈•SK렌터카•쏘카 협력
현대차, 지속가능경영 5대 영역 제시
어린이 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과태료 부과
기아차, '빅(VIK) 튜버' 2기 모집
안전한 친환경 휴가, 행복 운전법 10가지
아라봄렌트카, 8월 신형 모델 이벤트
현대차, 전주시에 수소전기버스 1호차 전달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