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현대차, ‘H-소셜 크리에이터’ 페스티벌 개최

대학생과 함께 지속가능한 미래를 준비합니다
뉴스일자: 2019-11-19

대학생의 눈으로 지속가능한 미래를 바라본다.
 
현대자동차는 15일(금) 선릉 스파크플러스(강남구 소재)에서 현대차 관계자, 소셜섹터에 관심있는 외부인, ‘H-소셜 크리에이터’ 약 70여명이 모인 가운데 5개월간 구체화한 사회혁신 아이디어를 발표하는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2015년부터 시작된 ‘H-소셜 크리에이터’는 친환경, 교통안전, 미래세대 성장, 이동혁신 등을 주제로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 발굴, 제안을 진행하는 대학생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현대차는 크리에이터 5기를 대상으로 지난 7월부터 사회혁신 전문가들의 멘토링, 현대차 연구소 견학, 임직원들의 밀착 피드백 등을 통해 아이디어를 발전시켰다.
 
특히 올해는 사회혁신가 양성 교육 과정인 ‘소셜 이노베이터 멤버쉽(Social Innovator Membership)’을 개발하고, 해커톤 방식의 2박3일 합숙훈련을 진행하는 등 교육 체계를 강화했다.
 
아울러 SNS 계정을 통해 젊은 층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H-소셜 크리에이터’의 아이디어를 보다 많은 이들에게 알리기 위해 노력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대학생 크리에이터들은 ▲액티브 시니어를 위한 1인 모빌리티 서비스 ▲안전벨트를 즐겁게 습관화 하기 위한 ‘안전하길 빔’ 기술 개발 ▲환경오염물질인 비닐의 사용량을 줄이기 위한 현대자동차만이 할 수 있는 가치를 제안하는 등 대학생들의 시선으로 바라본 다양하고 신선한 아이디어가 쏟아져 나왔다. 
 
‘H-소셜 크리에이터’는 이번 페스티벌을 마지막으로 사회혁신가 과정을 수료했고, 성실한 활동으로 선발된 우수팀은 제주도의 소셜벤처를 탐방하고 경험하는 ‘제주 인사이트 트립’의 기회가 주어졌다.
 
이 밖에도 현대차는 CSV(Creating Shared Value, 공유가치창출) 활동을 통해 사회문제 해결과 경제적 성과 창출을 동시에 이루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교통사고 피해가족 청소년 진로 멘토링 ‘세잎클로버 찾기 멘토링 캠프’ ▲미세먼지 방지 숲 조성 사업 ‘아이오닉 포레스트’ ▲친숙한 캐릭터를 활용해 전국 어린이들을 찾아가는 ‘현대차 교통안전교실’ 등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계속 젊은 사회혁신가를 육성하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며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가 사회문제 해결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하고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현대자동차



기아차, '사랑받는기업'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자동차 와이퍼 중요성 인식하나, 관리는 소극적
기아차, K시리즈 사진 공모 이벤트 개최
쏘나타 하이브리드 택시 최다 물량 수주
폭스바겐, 로드투어 in 강원-폭스바겐 스노우 빌리지
기아차 2019년 임금협상 잠정합의
쏘나타 센슈어스와 함께 따뜻한 연말연시 보내세요

 

자동차정비견적서 발급의무 완화
중고차 시장 비수기 진입... 전반적 시세 하락
현대자동차, 사업 구조 전환... 2025 전략
자동차 온라인 구매 선호도 높아질 것으로 전망
12월부터 옥천 방하목교 일부 구간 재시공
기아차, 글로벌 K-POP 팬 서울로 초대 합니다
'커뮤니티형 이동 서비스' ICT 규제 샌드박스 실증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