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3일 월요일

 

뉴스그룹
자동차경제연구소

 

 

자동차뉴스 > 자동차


10월 중고차 시세, 수입 세단 전반적 하락세

시세 하락율 1위, 3위 벤츠 C클래스, 2위 BMW 5시리즈
뉴스일자: 2019-11-07

헤이딜러가 공개한 10월 중고차 시세 자료를 살펴보면, 수입 인기 세단들이 일제히 하락하는 양상을 보였다.

가장 큰 폭으로 하락한 수입차 모델은 C클래스(W205) 디젤이 -6.4%로 하락했고 다음은 5시리즈(G30) 가솔린 -5.1%, C클래스(W205) 가솔린 -4% 순이였다.

또 국산차 시세 분석결과, 그랜저IG가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더 뉴 그랜저’ 출시로 -3.6% 하락했고, 평균 입찰자 수 또한 전월 대비 1.4명 줄어들었다.

수입 인기 세단의 전반적인 하락과 달리 국산차 일부 모델은 상승세를 보였다. 레이가 4.7% 상승했고, 뒤를 이어 싼타페 더 프라임 1.8%, 올 뉴 카니발 1.4% 순이였다.

차량의 인기도를 가늠할 수 있는 중고차 딜러의 평균 입찰 수는 올 뉴 쏘렌토 12.7명으로 가장 많았고, 2위 레이 12.2명, 3위 티볼리 12명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데이터는 2017년형 기준, 주행거리 10만km 미만, 무사고(단순교환 포함) 차량을 대상으로 분석되었으며, 10월 헤이딜러에서 경매가 진행된 국산차 3만7060대, 수입차 1만1640대 경매 데이터로 산출되었다.

헤이딜러는 10월에는 수입 인기 세단의 중고차 시세가 전반적으로 하락한 것과 그랜저IG의 큰 폭 하락이 특징이라며 더 뉴 그랜저의 신차출고가 시작되면 그랜저IG의 중고차 시세는 추가 하락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한편 헤이딜러는 매월 5만대의 개인 차량이 등록되고, 40만건 이상의 중고차 딜러 매입 견적이 제시되는 국내 최대 온라인 내차팔기 서비스다.

출처 : 피알앤디컴퍼니



자동차 종합 관리 상품 ‘신한카드 MY CAR’ 출시
현대자동차, 해외 우수인재 상시 채용
현대모비스, 7000명 협업툴 ‘플로우’로 소통한다
전기차 배터리 특화 서비스
맵퍼스, 스쿨존 안내 강화한 아틀란 정기 업데이트
전기차에 충전 플러그 꽂기만 하면 충전
현대차,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상생 캠페인'

 

장마철 경유차 부분 침수 주의
기아차, 2030 세대 구매 프로그램 ‘스타트 플랜’
현대자동차, 어드밴스드 케어 도입
교통비 부담 완화 위한 우리는 ‘타타타’ 이벤트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365 고객 센터’ 오픈
현대자동차, ‘2020 수소모빌리티+쇼’ 참가
현대차, '대한민국 동행세일' 연계 프로모션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사업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자동차경제연구소 사업자등록번호 109-08-51331, 서울 구로구 구로동 107, 전화 050-2042-2042,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뉴스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