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6일 화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포스트

랜섬웨어부터 돼지도살까지... 노련해진 사기행각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살림 ‘우리는 한쌀림’ 쌀 소비 캠페인 시...
1000만원짜리 인공와우, 건강보험 지원 ‘평...
- - - - - - -
 

가평 글램탐다오, 국내 글램핑장 최장 ‘70미터 라군풀장’ 개장

총 150톤의 담수 저장. 미온수로 온도 유지
뉴스일자: 2024-07-06


가평 설곡리에 위치한 프리미엄 글램핑장 ‘글램탐다오(Glam Tamdao)’가 70m 길이의 라군풀장을 개장했다.

이번에 개장한 글램탐다오의 ‘70m 라군풀장’은 현존하는 국내 글램핑장의 라군풀장 최장으로, 총 150톤의 담수를 저장하고 있다. 미온수로 온도를 유지하는 시스템과 정화순환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날씨와 낮밤에 상관없이 항상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안전한 물놀이 경험을 제공한다.

모든 개별 숙소와 라군풀장이 연결돼 있는 만큼 방문객들은 글램탐다오에 머무는 동안 리조트의 편안함과 자연 속의 캠핑 감성을 동시에 만끽할 수 있다. 특히 ‘70m 라군풀장’의 개장으로 어떤 곳을 바라봐도 주변을 둘러싼 푸른 자연을 배경으로 라군풀장의 에메랄드빛 파스텔톤 컬러가 시야를 가득 채워 항시 자연 속에 있음을 느낄 수 있다.

글램탐다오는 카카오 의장의 자택과 사운즈한남을 설계한 현 하모니건축사사무소 대표 소호덕 건축가(글램탐다오 대표)가 ‘조화(Harmony)’를 핵심 콘셉트로 삼아 자연의 향을 공간에 담아내기 위해 많은 고민 끝에 완성됐다. 딥한 우디향으로 유명한 프랑스의 향수회사 딥디크의 탐다오 향수와 베트남의 탐다오 원시림에서 영감을 받아 자연 속 싱그러운 풀 내음과 은은한 우디향을 담은 글램핑 경험을 선사한다.


글램탐다오 글램핑장 야경

또한 이러한 감성을 간섭 없이 프라이빗하게 온전히 즐길 수 있도록 독립적 마당공간과 자쿠지까지 계획적으로 고려해 배치함으로써 진정한 프리미엄 글램핑 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글램탐다오를 직접 설계하고 시공한 소호덕 건축가는 “건축 요소들의 조화를 주제로 자연이 갖고 있는 생명력을 건축적 언어로 재해석해 시간의 흐름에 따라 자연의 변화를 오감으로 느낄 수 있는 휴식의 공간으로 만드는데 초점을 뒀다”며 “자연에 대한 순응의 철학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휴양지에서 자연을 담아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는 글램탐다오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출처 : 글램탐다오



 전체뉴스목록으로

함께하는숲 ‘숲 체험 교육’ 참여기관 95% 이상 ‘만족’
한국청소년재단 서대문구 여성친화테마길 ‘여기로 女記路’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지원, 지역 로컬크리에이터들 ‘맹활약’
환경재단, 거제해녀아카데미 해녀들과 수중 정화활동
누림센터,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기관 종사자 교육
가평 글램탐다오, 국내 글램핑장 최장 ‘70미터 라군풀장’ 개장
송도국제캠핑장, 바베큐장 ‘더 팜 송도’ 그랜드 오픈

 

7개국 23명의 아시아 유기농업 생산자·활동가 초청 연수
‘잠자는 탄소 Re toycle 이야기’ 전할 주거단지 모집
오천시장, 소방 훈련 및 제세동기 사용 교육 진행
샘표, 외국 공무원들에게 고객중심경영 노하우 전수
24시간 치즈와 함께하는 ‘2024 프랑스 치즈 글램핑’
삼성스토어가 전하는 세상에 없던 AI 라이프
소방관 일상체험 통한 공익수호 감사문화 활동 진행

 


공지사항
뉴스지 한자표기 '新聞集'
뉴스그룹 정보 미디어 부문 상표등록
알프롬 계열 상표, 상표등록 완료
알뜰건설, 상표등록 완료
존차닷컴, 글꼴 변경 상표등록 완료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