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4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포토

랜섬웨어부터 돼지도살까지... 노련해진 사기행각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살림 ‘우리는 한쌀림’ 쌀 소비 캠페인 시...
1000만원짜리 인공와우, 건강보험 지원 ‘평...
- - - - - - -
 

이혜원, “칸쿤 컨시어지 ‘언패킹’ 서비스에 감동

집에선 안정환이 다 해주는데
뉴스일자: 2024-06-07



안정환, ‘안칸쿤’+‘안시어지’ 애칭 획득? “팁은 절대 안 나와” 불만 작렬! → 이혜원, “살아주잖아요~” 단칼에 불만 제압!

채널A ‘선 넘은 패밀리’ 이혜원이 호텔 컨시어지 뺨치는 ‘남편’ 안정환의 특급 서비스를 자랑한다.  

6월 7일(금) 밤 9시 40분 방송하는 채널A ‘선 넘은 패밀리’ 37회에서는 MC 안정환, 이혜원, 유세윤, 송진우와 ‘캐나다’ 대표 기욤 패트리, ‘호주’ 대표 샘 해밍턴, ‘이탈리아’ 대표 크리스티나가 스튜디오에 자리한 가운데, 캐나다 김예원X맥스 가족, 베트남 이헌기X릴리 부부, 이탈리아 성덕X줄리아 가족이 다양한 직업의 세계와 이색적인 근무지를 소개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이중, 캐나다 패밀리 김예원은 두 아들과 함께 남편 맥스가 컨시어지로 근무하는 퀘벡주의 최고급 호텔을 방문해 눈길을 끈다. 무려 10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유명 호텔에서 일하고 있는 맥스는 컨시어지 중에서도 최고로 꼽히는 ‘클레도어’이기도 해서 스튜디오 출연진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이때, 이혜원은 멕시코 칸쿤의 한 호텔에서 받았던 ‘언패킹’(짐풀기 및 정리) 컨시어지 서비스를 언급하면서, 세심한 케어에 감동받았던 일화를 털어놓는다.

그러면서, “원래 집에서는 남편이 다 해주는데...”라고 안정환을 소환한다. 이에 안정환은 “저희 집에 서비스 신청 카드가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고, 유세윤과 송진우는 ‘안칸쿤’, ‘안시어지’라는 애칭을 즉석에서 선사한다. 안정환은 “결혼 생활 내내 아내를 위해 동분서주했다”면서, “그런데 팁은 절대 안 나온다”라고 슬쩍 불만을 제기해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든다. 이혜원은 곧장 “(당신과) 살아주잖아요~”라고 받아쳐, 대환장 부부 케미를 발산한다.

그런가 하면 김예원X맥스 가족은 현재 거주 중인 몬트리올의 단독 주택도 공개하는데, 뒷마당에 넓은 수영장이 갖춰져 있어 ‘집캉스’까지 가능하다고 해 부러움을 자아낸다. 그럼에도 김예원 가족이 사는 몬트리올 지역의 전원주택 평균 매매가는 8억 5천만원 정도여서, “서울과 비교해도 비싼 편은 아니네”라는 반응이 나온다. 여기에, 베트남 이헌기X릴리 부부도 새로 이사한 집을 선보이는데, 입주민 전용 수영장은 물론, 공동 바비큐장, 사이공 강과 호치민 시내를 품은 리버&시티뷰까지 갖추고 있어 눈호강을 선사한다. 특히 호텔급 시설에도 “월세가 110만 원 정도”라고 설명해 스튜디오 출연진들을 혹하게 만든다.

‘안시어지’로 등극한 안정환의 사랑꾼 면모와, 캐나다-베트남-이탈리아 패밀리들의 다양한 러브하우스와 이들이 소개하는 신기한 직업의 세계는 6월 7일(금) 밤 9시 40분 방송되는 채널A ‘선 넘은 패밀리’ 37회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 : 채널A



 전체뉴스목록으로

송혜교-차은우, 쇼메 주얼리로 완성한 스타일링
안재욱, 9세 연하 아내와 외출 전 ‘롱타임 키스’?
‘돌싱글즈’ 새봄X수진, “대화에 낄 수가 없어…” 소외감 왜?
걸그룹 아이몬드, 캐나다 아이튠즈 케이팝 6위
심형탁-사야, 부부 동반 첫 시구-시타 도전!
ENA '지구마불 세계여행2' 배우 강기영
‘하입보이스카웃’ 조수빈, 방송 최초 ‘미코 트림 직관쇼’?

 

‘만능 엔터테이너’ 구혜선, 영화제부터 예능까지 大활약
‘선 넘은 패밀리’ 샘 해밍턴, “호주에는 ‘한 입만’ 문화 없어
유병재, 샌드박스네트워크 떠나 새로운 도전
이혜원, “칸쿤 컨시어지 ‘언패킹’ 서비스에 감동
‘하입보이스카웃’ 유니콘 엔터, 총 5인 전격 영입
‘나는 SOLO’ 삼각관계 금기어인 ‘비교 발언’ 꺼냈다?
‘역대급 애플녀’, ‘독사과 챌린지’ 뜬다! 휘몰아치는 ‘애플짓’

 


공지사항
뉴스지 한자표기 '新聞集'
뉴스그룹 정보 미디어 부문 상표등록
알프롬 계열 상표, 상표등록 완료
알뜰건설, 상표등록 완료
존차닷컴, 글꼴 변경 상표등록 완료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