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4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문화

랜섬웨어부터 돼지도살까지... 노련해진 사기행각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살림 ‘우리는 한쌀림’ 쌀 소비 캠페인 시...
1000만원짜리 인공와우, 건강보험 지원 ‘평...
- - - - - - -
 

한식진흥원-주한페루대사관, 한국과 페루의 감자요리 클래스

UN 지정 제1회 세계 감자의 날 기념
뉴스일자: 2024-06-08

한식진흥원(이사장 임경숙)이 UN 지정 ‘제1회 세계 감자의 날(5.30)’을 맞아 8개국 주한대사 부인과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주한페루대사관(대사 폴 페르난도 두클로스 파로디, Paul Fernando DUCLOS PARODI)과 함께 한국과 페루의 감자요리 특별 클래스를 개최했다.

5월 30일은 UN이 지정한 ‘세계 감자의 날(International Day of Potato)’로 감자의 다양한 영양적, 경제적, 환경적, 문화적 가치와 귀중한 식량자원으로서의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지난 2023년 12월 UN 총회에서 채택됐다.

이번 감자요리 클래스에서는 감자의 기원에 대한 이론 강의와 함께 한국과 페루의 대표 감자요리인 감자옹심이와 까우사(Causa)를 선보였으며, 각국에서 참여한 주한대사 부인들과 함께 자국의 감자를 활용한 전통음식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하는 시간도 마련했다.

한식진흥원 임경숙 이사장은 “안데스 지역에 기원을 둔 감자는 수 세기 동안 전 세계에서 구하기 쉬운 영양 공급원으로서 아주 중요한 식물 자원 중 하나”라며 “이번 클래스를 계기로 페루대사관을 비롯한 각국의 대사 부인들과 각국의 음식 문화와 지속 가능한 농업에 대한 대안을 논의할 수 있었던 뜻깊은 자리였다”고 밝혔다.

한편 폴 페르난도 두클로스 파로디 주한페루대사는 “페루는 약 5000년 전 감자를 최초로 재배하기 시작해 오랜 기간 보존할 수 있도록 가공 과정을 개발했다. 감자를 말리거나 건조시키는 방법은 식품 안전 초기 시스템의 하나로, 초기 문명을 통해 감자를 세상에 전파시킨 우리의 역사에 페루는 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출처 : 한식진흥원



 전체뉴스목록으로

‘1인 가구’ 키워드 도서 출간 2배 증가
국립심포니, 한국 작곡가 미국 진출 교두보 마련
서울문화재단 ‘서울스테이지 2024’ 6월 공연
무료 연재 웹소설도 수익 창출가능한 ‘버블업’ 오픈
1020세대, 박물관보다 미술관 방문이 2배 이상 높아
2000만원 상금에 무대화 내건 서울문화재단 ‘서울희곡상’
유럽연합-신세계 푸드 위크, 유럽 정통의 맛을 발견하는 시간

 

모두투어, 5월 해외여행 송출객 전년 동기 대비 54% 증가
국립심포니, 한국 현대오페라 ‘처용’ 유럽 3개국서 선보여*
한식진흥원-주한페루대사관, 한국과 페루의 감자요리 클래스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 ‘2024 페스티벌 99.9’
왕배푸른숲도서관, 디지털 갤러리 운영
비트와 바운스 가득한 스트리트 문화로 노들섬이 ‘들썩’
목요일마다 서울연극센터 무대 오르는 ‘아시아 플레이’

 


공지사항
뉴스지 한자표기 '新聞集'
뉴스그룹 정보 미디어 부문 상표등록
알프롬 계열 상표, 상표등록 완료
알뜰건설, 상표등록 완료
존차닷컴, 글꼴 변경 상표등록 완료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