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4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영상

랜섬웨어부터 돼지도살까지... 노련해진 사기행각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살림 ‘우리는 한쌀림’ 쌀 소비 캠페인 시...
1000만원짜리 인공와우, 건강보험 지원 ‘평...
- - - - - - -
 

KF, 파리올림픽 계기 ‘메타 시티: 서울-파리’전 개최

백남준, 미구엘 슈발리에, 권하윤 등 한불 실감형·미디어 아트 전시
뉴스일자: 2024-06-08


백남준(Nam+June+Paik)_쿠베르탱(小)(Coubertin+(Small+version))_2004_모니터, 스틸, 네온_200x200x250cm_소마미술관 소장

KF (Korea Foundation, 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 김기환)는 2024년 파리올림픽 계기 기획전 ‘메타 시티: 서울-파리’전을 오는 9월 7일(토)까지 디지털 공공외교 체험 전시 공간인 KF XR갤러리(서울 중구 소재)에서 개최한다.

올림픽의 인류 보편적 가치를 기념하고, 양국의 올림픽 개최도시를 중심으로 상호 교감하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전시에서는 백남준, 권하윤, 미구엘 슈발리에(Miguel Chevalier) 등 양국 유명 작가들이 상대국에 대한 애정과 존중을 바탕으로 작업한 실감형·미디어 아트 작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2024 파리올림픽 참여 작가인 미구엘 슈발리에는 최근 한국에서의 활동을 담은 ‘서울’ 소재 신작을 이번 전시에서 최초 공개한다.

또한 백남준이 국민체육진흥공단 소마미술관의 의뢰로 제작한 프랑스 출신의 근대 올림픽 창시자 쿠베르탱(Coubertin)을 주제로 한 비디오 아트와 권하윤이 프랑스인 스승의 추억을 작가의 관점으로 재구성한 VR 작품도 소개한다.

그 밖에도 배우 콜린 파렐이 영어 해설을 맡은 VR 애니메이션 영화 1점과 파리 에펠탑, 센강, 오르세 미술관을 실감나게 체험할 수 있는 VR 작품 3점을 비롯해, 한국 아티스트 듀오 룸톤(ROOM TONE)의 꿈을 주제로 한 VR 작품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주한프랑스대사관 문화과, 프랑스해외문화진흥원, 국민체육진흥공단, 소마미술관, 서울문화재단 등 여러 기관의 협력으로 진행된다.

김기환 KF 이사장은 전시 개막을 맞아 “한국과 프랑스를 대표하는 미디어 아티스트들과 유관 기관들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올림픽을 계기로 한 초국가적 교감과 쌍방 교류의 의미를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KF XR 갤러리 전시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전시 관련 세부 내용은 KF 누리집(www.kf.or.kr) 및 누리 소통망(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출처 : 한국국제교류재단



 전체뉴스목록으로

속초의 오래된 조선소에서 미술작품 팝니다
미술관 밖에서 만나는 몰입형 예술 전시 관람 기회
삼성스토어, 유치원생 이색 현장 학습 장소로 변신
KF, 파리올림픽 계기 ‘메타 시티: 서울-파리’전 개최
파카, 진취적인 개척자 정신 담은 ‘파이오니어 컬렉션’ 출시
프렌치 크림 파티시에 경연대회
샘표, 미국 조지아대 학생들과 K푸드 쿠킹클래스 열어

 

일룸, ‘어린이 같이[가치]발굴단’ 창작 활동 지원
경기도 동두천 일본마을 니지모리스튜디오
경기도 가평에 ‘이애주 춤마당집’ 문을 열다
한국교육협회,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다문화 부스 운영
지역 협력 거점형 돌폼 프로그램 ‘광청문 다놀 교실’
김포대, K-뷰티 전문가 양성 글로벌캠퍼스 실습실 확충
‘바람의 사신단 댄스 퍼포먼스’ 경연대회 시작

 


공지사항
뉴스지 한자표기 '新聞集'
뉴스그룹 정보 미디어 부문 상표등록
알프롬 계열 상표, 상표등록 완료
알뜰건설, 상표등록 완료
존차닷컴, 글꼴 변경 상표등록 완료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