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28일 월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제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온실가스 감축 위한 ‘#움직이는소나무’ 캠...
‘좋은 정치인은 바른 말을 씁니다!’ 캠페인

포토뉴스
 

3D 크리에이티브 디자인 경진대회 공모전

클로버추얼패션-한국섬유수출입협회 공동 주관
뉴스일자: 2022-09-26

클로버추얼패션과 한국섬유수출입협회가 주관한 3D 크리에이티브 디자인 경진대회가 전 세계 총 48개국에서 584명이 참여하며 성황리 마무리됐다.

6월 14일부터 7월 18일까지 약 한 달 동안 진행된 이번 경진대회는 글로벌 패션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8월 24일 온라인 시상식을 진행했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한 3D Fashion Tech 경진대회는 3D 의상 디자인 소프트웨어 ‘CLO (클로)’를 활용한 글로벌 3D 패션 디자인 공모전이다. 3D 기반 패션 디자인에 대한 높은 수요를 바탕으로 전 세계 유능한 3D 디자이너를 발굴 및 육성하는 것을 취지로 하는 행사다. 클로버추얼패션과 한국섬유수출입협회가 주관하며, 후원사는 어도비, 와콤, LF, 휴고보스, 망고, 세아상역, 한세실업, 스톨(Stoll) 등 대형 브랜드 및 수출 벤더사 15곳에 이른다.

앞서 지난해 개최된 제3회 3D 크리에이티브 디자인 경진대회의 경우, ‘여행과 디지털 감성’, ‘메타버스의 화성 생명’을 주제로 제한 없는 세계 여행과 메타버스 세계에서의 제2의 삶에 대한 갈망을 3D 의상 디자인을 통해 선보인 바 있다.

올해 경진대회는 ‘공예에 대한 새로운 정의(New Definition of Craftsmanship)’라는 주제를 바탕으로 아날로그를 대변하는 전통과 수공예적 장인정신을 3D 디지털 세상에서 발휘한 작품에 대해 공모를 받았다. 특히 어도비 섭스턴스(Adobe Substance) 3D 에셋 라이브러리 내 올해 공모전을 위한 컬렉션을 제공하면서 클로와의 호환성을 높이고 3D 디자인 작업물에 생동감과 창의성을 불어넣었다.

다국적 패션 회사 및 교육기관으로 구성된 11명의 심사위원이 심사를 맡아 작품을 선정했다. Grand, Best Work, Design, KTTA 협회장상, 행운상 부문의 시상을 진행해 총 21명에게 상을 수여했으며, 최고상인 ‘Grand’의 영예는 임다혜 참가자에게 주어졌다. 대회 수상자에게는 상금이 함께 제공됐다.

행사를 주관한 클로버추얼패션의 김광일 부사장은 “4회차에 접어든 3D 크리에이티브 경진대회는 아날로그와 디지털의 만남을 주제로 전 세계에서 재능있는 디자이너들의 참여도가 점차 높아지고 있다”며 “향후 경진대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글로벌 3D 디자인 수요에 대응하는 한편, 지속적인 3D 디자인 인재 발굴과 육성에 클로버추얼패션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제4회 3D 크리에이티브 디자인 경진대회’의 수상작은 관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출처 : 클로버추얼패션



 전체뉴스목록으로

블라인드 마케팅... “누가 먼저 도전해 볼래?”
사우디 PIF와 '팀 코리이' 구성 MOU
NH농협은행-트레져러, 투자자 보호 강화
생명보험 계약인수 시 활용 가능한 ‘재정평가모형’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데모데이’ 개최
환경 의식적 소비 어려운 원인 ‘생활비 증가’
신한투자증권, ‘치킨 ETN’ 신규 발행 및 상장

 

시공사, 트렌드 예측 이벤트 ‘2023 트.보트’ 진행
유럽 소고기 - 아일랜드의 자연에서 온 소고기
'피노베이션 챌린지 서울시 X 신한카드’ 시상식
‘제36회 충남창업포럼’ 참가자 모집
제로페이 가맹점서 ‘유니온페이’ 결제 가능해졌다
한국선급·코레일네트웍스 채용
해외 시장에서는 고객이 첩보원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