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9일 목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생활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온실가스 감축 위한 ‘#움직이는소나무’ 캠...
‘좋은 정치인은 바른 말을 씁니다!’ 캠페인

포토뉴스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 대용량팩’ 출시

4종을 18개입과 36개입 대용량으로 출시
뉴스일자: 2022-09-23



네슬레코리아가 16일 집에서 즐기는 스타벅스 커피,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 커피를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는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 대용량팩’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국내 소비자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스타벅스 앳홈 네스프레소 전용 캡슐 4종을 선정해 18개입과 36개입 2가지 버전으로 선보인다.

가정, 직장 등에서 자신의 취향에 맞춘 커피를 손쉽게 즐기려는 소비자가 늘어나면서 캡슐 커피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다. 국내 론칭 이후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으며 매년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 커피는 한 번에 많은 양의 캡슐 커피를 구매하는 커피 마니아를 위해 대용량 패키지로도 출시된다.

새롭게 출시되는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 대용량팩’은 △블론드 에스프레소 로스트 △싱글 오리진 콜롬비아 △하우스 블렌드 △에스프레소 로스트 4종의 베스트셀러 캡슐로 구성된다. 기존 한 팩 당 10개입에서 18개입과 36개입으로 수량을 늘리고 용량당 가격은 낮췄다.

소비자들은 부드럽고 달콤한 풍미의 ‘블론드 에스프레소 로스트’, 조화로운 견과류향이 특징인 ‘싱글 오리진 콜롬비아’, 풍부함과 토피넛향을 느낄 수 있는 ‘하우스 블렌드’, 리치함과 캐러멜향을 선사하는 ‘에스프레소 로스트’ 등 각기 다른 향과 맛을 지닌 4가지 제품을 대용량 팩으로 즐길 수 있다. ‘블론드 에스프레소 로스트’와 ‘하우스 블렌드’, ‘에스프레소 로스트’ 3종은 18개입과 36개입 두 종류로 제공되며, ‘싱글 오리진 콜롬비아’는 18개입으로 제공된다.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 대용량팩’ 7종은 9월 16일부터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 네슬레 공식몰 등 온라인 채널에서 판매를 시작하며, 이후 대형마트를 포함한 전국의 다양한 오프라인 채널에서 순차적으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전 세계적으로 판매 중인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은 캡슐에 사용되는 알루미늄 중 80%를 재활용 알루미늄을 활용함으로써 알루미늄 생산에 사용되는 에너지를 절약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알루미늄은 무한히 재활용할 수 있어 가장 널리 재활용되는 재료 중 하나로 커피의 신선도와 향을 유지하는 데 효과적이다.

출처 : 네슬레코리아



 전체뉴스목록으로

코베아, 이월·리퍼 제품 ‘최대 90% 할인’
강아지 대용량 간식 빅츄 꼬불이 ‘원쁠딜’ 진행
레드페이스, 캠프닉족 위한 아웃도어 재킷 출시
뉴욕버거, 1000원 선착순 1만명 이벤트
예민한 피부 위한 ‘하이맘밴드 센서티브’
레드페이스, 여성 아웃도어룩 세트 출시
비건 입문자 위한 균형 잡힌 식단 가이드

 

‘네스프레소 전용 스타벅스 캡슐 대용량팩’ 출시
이데아뉴트리션 단백질 20g 프로틴 시리얼
미래에셋생명, ‘온라인 항문&폴립 수술보험’ 출시
소고기 100% 패티 ‘찐오리지널비프버거’
스마트한 임산부 혈당 관리 서비스
GS25-쿠캣 컬래버한 ‘모짜햄치즈 호빵’
태풍 후 감염병 예방 행동 수칙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