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9일 목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포토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온실가스 감축 위한 ‘#움직이는소나무’ 캠...
‘좋은 정치인은 바른 말을 씁니다!’ 캠페인

포토뉴스
 

배우 고규필 ‘자랑스러운 백제예술인대상’ 수상

백제예술대학교 방송연예과 선정
뉴스일자: 2022-09-19



백제예술대학교 방송연예과가 2022년 ‘자랑스러운 백제예술인대상’ 수상자로 배우 고규필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자랑스러운 백제예술인대상은 매년 백제예술대 방송연예과를 졸업한 수많은 탤런트, 영화배우, 가수, 감독, 개그맨, 연출가들 가운데 모교를 빛낸 예술인 1인을 선정해 수상한다. 수상자 선정은 재학생, 졸업생, 교수, 예술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 위원들의 투표로 결정된다. 역대 수상자로는 안영미, 백지영이 백제예술인대상을 받기도 했다. 특히 이 상은 대학 재학 당시 스승이었던 교수들과 방송연예과 선후배 동문이 직접 수상자를 선정한다는 점에서 더 뜻깊다.

올해 수상자로 선정된 고규필은 백제예술대 방송연예과를 졸업하고, 중앙대학교 연극과로 편입해 2003년 KBS 2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열혈사제’, ‘카이로스’, ‘검법남녀’, ‘그녀를 찾아줘’, 영화 ‘너의 결혼식’, ‘뷰티인사이드’, ‘원더풀 고스트’, ‘범죄와의 전쟁’,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정직한 후보’, ‘황산벌’ 등 수많은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왕성한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요즘엔 예능 분야에도 진출해 엔터테인먼트 전반에서 맹활약하며 앞으로 활동이 기대되는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입지도 탄탄히 쌓아가고 있다. 또 2019년에는 SBS 연기대상 조연상을 수상해 뛰어난 연기 실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영화배우 고규필이 졸업한 백제예술대 방송연예과는 원빈, 안영미, 백지영, 김병만, 쿨 유리, 젝스키스 김재덕, 윤손하, 창감독, 김지훈 감독 등 개교 이래 30년간 수많은 배우, 연예인, 가수, 영화감독, 제작자, 교수들을 키워낸 연예인 사관학교다.

‘제2의 고규필, 원빈, 안영미, 백지영’을 꿈꾸는 미래의 스타를 찾고 있는 백제예술대 방송연예과는 수시, 정시로 나눠 신입생을 선발한다.

실기 시험은 연극연기전공, 방송영화연기전공, 방송영화제작전공, 엔터테이너(보컬/댄스)전공으로 구분해 실시된다. 방송영화 전공은 전공 관련 면접시험에 응해야 하며 연기전공은 자유 연기, 특기, 면접시험을 치러야 한다. 신설된 엔터테이너전공은 보컬 자유곡, 댄스, 특기 가운데 자신 있는 분야를 선택해 실기 시험에 응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백제예술대학교 방송연예과 홈페이지에서 안내하고 있다.

출처 : 백제예술대학교



 전체뉴스목록으로

디올 앰버서더 지수, 공항서도 빛나는 '여신 미모'
알베르토, 쉐이크아트의 ‘씨네스토랑’ 출연
'신랑수업’ 모태범♥임사랑, 첫 밀월여행
배우 양동근 가족, 2022 렛츠 DMZ 행사 참여
김강민, ‘금수저’ 통해 강약약강 아이콘 등극
배우 권다함, 눈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
레드벨벳 조이 공항패션, 가을을 여는 우아한 미모

 

‘법대로’ 조한철, 폭주하는 ‘음습’ 똘기
배우 박은빈,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
'빅마우스' 이종석, 주인공 삶의 그래프 완성
'모범형사2' 김효진, 최종 빌런 악역의 품격
배우 고규필 ‘자랑스러운 백제예술인대상’ 수상
트와이스 쯔위 X 토리버치 화보 공개
박소영, ‘씨네스토랑’서 외모지상주의에 충고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