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9일 목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영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온실가스 감축 위한 ‘#움직이는소나무’ 캠...
‘좋은 정치인은 바른 말을 씁니다!’ 캠페인

포토뉴스
 

전문직업일수록 코로나19로 업무방식 변화 느껴

대학교수, 번역가 및 통역사, 대학 시간강사 등
뉴스일자: 2022-09-18

인문·사회과학·예술 분야 종사자를 상대로 코로나19로 인한 직업 내 업무방식의 변화 정도(재택근무나 온라인으로의 전환에 대한 변화 정도)를 높게 인식하고 있는 직군은 주로 전문가 집단인 반면, 기능원 직군은 업무 변화 인식과 일자리 수에 대한 인식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직업능력연구원(원장 류장수)은 9월 15일(목) ‘The HRD Review 2022년 9월호 조사·통계브리프(‘포스트 코로나와 업무의 변화: 인문, 사회과학, 예술 분야를 중심으로’)’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직업별 업무방식의 변화를 발표했다.

이 조사는 2021년 인문·사회과학·예술분야(경영, 행정 및 법 포함) 직업 110개 종사자 3450명을 대상으로 7점 척도를 사용해 분석했다.

주요 분석 결과(붙임 참조)는 다음과 같다.

코로나19로 인한 직업 내 업무방식의 변화는 세부 직업별로 다음과 같이 조사됐다.

‘대학교수’(5.94점), ‘번역가 및 통역사’(5.90점), ‘대학 시간강사’(5.84점), ‘만화가 및 만화영화 작가’(5.74점) 등이 업무방식의 변화 정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음식 서비스 관련 관리자’(2.88점), ‘보건 의료 관련 관리자’(3.42점), ‘수금원 및 신용 추심원’(3.42점), ‘촬영기사’(3.61점) 등은 업무방식의 변화 정도가 낮았다.

코로나19로 인한 업무방식의 변화가 업무의 효율성에 미친 영향력은 세부 직업별로 다음과 같다.

‘패션 디자이너’(5.81점), ‘대학교수’(5.65점), ‘변호사’(5.61점), ‘공연 영화 및 음반 기획자’(5.58점), ‘관세사’(5.56점), ‘만화가 및 만화영화 작가’(5.52점) 등은 코로나19로 인한 업무방식의 변화가 업무의 효율성에 미친 영향력이 컸다.

반면 ‘중고등학교 교사’(3.52점), ‘출납 창구 사무원’(3.68점), ‘안내 접수원 및 전화교환원’(3.71점), ‘촬영기사’(3.81점), ‘귀금속 및 보석 세공원’(3.81점), ‘환경 청소 및 경비 관련 관리자’(3.91점) 등은 코로나19로 인한 업무방식의 변화가 업무의 효율성에 별 영향력을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로 인한 업무방식의 변화로 일자리 수가 증가한 직업은 다음과 같이 조사됐다.

‘투자 및 신용 분석가’(5.68점), ‘패션 디자이너’(5.65점), ‘대학교수’(5.52점), ‘번역가 및 통역가’(5.39점), ‘변호사’(5.29점), ‘만화가 및 만화영화 작가’(5.29점) 등은 업무방식의 변화로 일자리 수 증가에 큰 영향력을 미쳤다.

코로나19로 인한 업무방식의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교육훈련의 필요성이 높은 직업은 다음과 같이 조사됐다.

‘대학교수’(5.90점), ‘투자 및 신용 분석가’(5.58점), ‘공연 영화 및 음반 기획자’(5.58점), ‘변호사’(5.55점), ‘영상 녹화 및 편집 기사’(5.53점), ‘판사 및 검사’(5.52점) 등 전문가 및 관련 종사자 그룹이 교육훈련의 필요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출처 : 한국직업능력연구원



 전체뉴스목록으로

현대건설, 쿠웨이트 슈웨이크 항만 공사 수주
KG이니시스 렌탈페이, 아웃도어 분야 진출
창업자 대상 멘탈헬스케어 프로그램 시작
브이랩스, MyV 개발로 ‘지속 성장 도모’
한국 기업 82%, 지속 가능 출장 형태에 관심
‘크리에이터’ 중심의 쇼핑라이브 위크 연다
삼양사 큐원 상쾌환, 2022 대한민국브랜드대상

 

직장생활 가이드북 ‘위닝 비해비어’
현대중공업그룹, 미국에 첨단 스마트 조선소 구축
한진칼, 200억 규모 자기주식 취득 결정
한화시스템, ‘함정용전자전장비-II’ 사업 출사표
동국제강, 제1회 ‘노사 안전보건간담회’ 개최
치킨 조리 로봇 도입으로 매출 337% 달성
영어 닉네임 사용으로 보수적인 기업문화 타파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