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9일 토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영업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고도비만 질환 극복 응원 ‘J&J 비행기 캠페...
소아암 인식개선 캠페인 ‘심심트레킹’

포토뉴스
 

제주맥주·블루보틀 한정판 맥주

GS25, 6시간 만에 3000개 완판
뉴스일자: 2021-11-29

GS25는 22일 제주맥주와 블루보틀이 컬래버한 한정판 ‘제주맥주 배럴 시리즈 : 블루보틀 커피 에디션’을 주류 스마트 오더 시스템 와인25플러스를 통해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한 결과 오픈 6시간 만에 준비한 3000병을 모두 판매했다고 밝혔다.

‘제주맥주 배럴 시리즈 : 블루보틀 커피 에디션’은 버번을 숙성시킨 오크 배럴에 임페리얼 스타우트를 반년 이상 숙성, 여기에 블루보틀 커피의 대표 블렌드를 더한 프리미엄 맥주다. 3만원이 넘는 가격에도 불구하고 고객의 소장 욕구를 자극하는 높은 제품 퀄리티와 두 브랜드의 컬래버 스토리로 출시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가격은 3만3000원).

GS25는 지난해 제주맥주가 위스키 명가 하이랜드파크와 함께 선보인 ‘제주맥주 배럴 시리즈 : 임페리얼스타우트 에디션’이 출시 3일 만에 완판된 기록과 더불어 올해는 커피 업계에서 두터운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는 블루보틀 커피가 함께해 이번 컬래버 맥주도 큰 인기를 구가할 것으로 생각했지만 예상을 뛰어넘은 고객 반응에 놀라움을 표했다.

GS25는 이러한 완판의 비결로 주류 스마트 오더 시스템인 와인25플러스로 꼽고 있다. 편의점 업계 최초의 주류 온라인 주문 결제 시스템인 와인25플러스는 오프라인 매장의 공간적 제약으로 취약한 상품 구색 및 재고 확보의 한계를 극복하고, 고객이 온라인을 통해 전국 GS25에서 원하는 주류를 구매할 수 있는 장점을 가졌다. 이번 ‘제주맥주 배럴 시리즈 : 블루보틀 커피 에디션’의 완판도 와인25플러스를 통해 전국에 있는 주류 소비자들에게 해당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던 것이 제대로 반영된 결과로 분석하고 있다.

또한 세부 판매 데이터를 살펴본 결과 구매 고객 비중은 30대 41.2%, 20대 35.1%, 40대 22.5% 순으로 나타났다. GS25는 자신을 위해 더 좋은 것을 구매하려는 소비 트렌드와 온라인, 모바일을 통해 많은 정보를 얻고 활용하는 MZ세대가 와인25플러스를 통해 해당 상품을 주로 구매한 것으로 풀이했다.

GS25는 이러한 초단기 매진과 같은 뜨거운 성원에 부응하기 위해 다가오는 12월 ‘제주맥주 배럴 시리즈 : 블루보틀 커피 에디션’을 와인25플러스를 통해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다.

김영화 GS25 와인25플러스팀 차장은 “GS25 주류 스마트 오더 시스템인 와인25플러스를 통해 고객의 주류 구매 패턴이 오프라인을 넘어 온라인까지 확장되고 있다”며 “이번 제주맥주X블루보틀 한정판 맥주처럼, 와인25플러스 내 차별화된 주류 라인업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GS리테일



 전체뉴스목록으로

순식물성 요리에센스 연두
푸마X젠지 이스포츠, 시즌 레플리카 유니폼
빅데이터 기반 맞춤 제화 초개인화 시대
‘더 프리스타일’ 전 세계 주요 시장서 완판
신세계L&B, 설맞이 주류 선물세트 40여 종
설 선물은 충남 우수 농특산물 가공식품으로
명절 기간 한식 밀키트 매출 125% 증가

 

GS25-호족반, 컬래버 상품 4종 선보여
‘스택스 립 페이 까베르네 소비뇽’ 선물 세트
힙한 설 선물 3대 키워드 ‘건강·득템·실용’
할리스, ‘2022 설 선물세트 3종’ 출시
삼성전자, 식품 구독 플랫폼 ‘큐커 식품관’ 오픈
캐릭터 브랜드 ‘웹젠 프렌즈’
천호엔케어, ‘설맞이 건강 福드림’ 이벤트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대표 CEO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