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3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신간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점자로 말해요’ 캠페인... 점자명함 주고...
도심 거리쓰레기 저감 위한 ‘쓰담서울’ 캠...

포토뉴스
 

아들에게 들려주는 4차 산업혁명 이야기

앙트레프레너, 멜랑콜리커, 바라커... AI 시대 주인공들
뉴스일자: 2021-04-07

기독교 세계관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깊고 넓게 풀이한 책이 나왔다. 아빠와 아들이 함께 쓴 4차 산업혁명 관련 책의 제목은 ‘아들에게 들려주는 4차 산업혁명 이야기(4.0 바라커)’다.

한양대 기계 공학과 출신이자 목사(총신대 신학대학원 목회학 석사)인 아빠(박원희)와 중학생에서 고등학생으로 넘어갈 무렵 아빠의 1대1 강의를 들으며 수많은 질문을 쏟아낸 아들(박시은)이 엮어낸 이 책은 비교적 가볍고 평이한 제목에 비해 깊이 있는 내용과 광범위한 주제를 다룬다.

“4차 산업 혁명에 대한 그리스도인의 답변을 알고 싶은 분에게 이 책을 추천합니다.” - 이찬수 목사 -

미래교육과 리더십 학자이자 이 책의 편집자인 박병기 교수(웨신대)는 “한국어와 영어로 나온 기독교 세계관으로 쓴 수많은 4차 산업혁명 책과 논문을 읽어보았지만 이런 놀라운 책은 읽어본 적이 없다. 기독교에서 나온 4차 산업혁명 관련 최고의 역작”이라고 평가했다. 박 교수는 “기독교적인 용어를 빼고 일반 서적으로 만들어도 기존에 나온 베스트셀러와 비교할 때 손색이 없을 정도”라고 덧붙였다.

어떤 내용을 다루기에 그런 말을 할까.

이 책에서 저자는 ‘공간의 역사와 4차 산업혁명’을 이야기한다. 저자 박원희 목사는 이 책의 초반부에 산업혁명의 역사는 공간의 역사라고 단언한다.

“산업혁명이란 공간 확장의 역사이다. 필자는 역사를 공간, 장소, 하나님 나라로 본다. 로마 시대에는 로마의 길과 지중해를 통한 유럽이라는 공간 확대, 명나라와 청나라의 실크로드의 길을 통한 아시아와 유럽의 공간 확대, 대항해 시대에는 배를 이용해 바닷길의 연결을 통한 아시아, 아메리카, 유럽의 공간 확대, 1차 산업혁명의 증기기관을 통한 내륙까지의 공간 확대, 2차 산업혁명 때는 비행기, 자동차 등을 통해 세계의 모든 공간을 작은 단위까지 넓히는 공간 확대가 이뤄졌다. 3차 산업혁명은 컴퓨터 윈도를 통해 세계를 연결하는 첫 온라인 접촉 세계를 열었다. 4차 산업혁명은 가상공간을 만들어 현실 공간과 연결하면서 공간 확장을 한다.” - 저자 박원희 목사 -

그는 4차 산업혁명의 공간 확장이라는 큰 틀 안에서 ‘반도체와 데이터’, ‘인공지능 클라우드 플랫폼’, ‘모바일 혁명’, ‘모바일-모빌리티인 자율주행 자동차, 드론, 플라잉 카’, ‘공유경제’, ‘5G와 빛’, ‘금융’에 대해 이야기한다. 그런데 그 이야기들이 어디에서 베껴 쓴 수박 겉핥기식이 아니라 각 분야의 핵심을 찌르는 이야기여서 독자들의 궁금증을 해소해준다.

그러면서 저자는 다소 엉뚱해 보이는 ‘4차 산업혁명과 예술’, ‘스트리밍의 아름다움’ 등을 다룬다. 제목만 보면 엉뚱해 보이지만 예술과 스트리밍에 대한 저자의 통찰력은 독자들로 하여금 탄성을 지르도록 한다.

더욱 놀라운 이야기는 이러한 분야에 들어가 있는 하나님 나라에 관한 그의 해석이다. 그는 다음과 같은 이야기로 500페이지가 넘는 분량의 이 책 전체를 관통한다.

“(아들에게 설명하는 내용) 공간과 장소를 뚫고 들어오는 하나님 나라의 시각에서 역사를 봐야 해. 우리가 드리는 주기도문에서 나라가 임하옵시고라고 기도를 하는 것은 그것이 우리가 역사를 보는 시각이라는 거야. 인간들이 새로운 공간을 만들어 낼 때 하나님은 그 안에 생명 되신 그리스도를 통해 하나님 나라를 만들어 가시지. 그러므로 우리 그리스도인은 하나님 나라의 관점, 복음의 관점에서 공간, 장소를 보아야 해.” - 아들에게 들려주는 4차 산업혁명 이야기(4.0 바라커) 중 -

4차 산업혁명의 공간으로 뚫고 들어오는 하나님 나라라는 관점이 기독교 독자를 매료시킬 것으로 보인다. 이 책의 결정타는 ‘바라커(Baraker)’ 개념이다. ‘바라크(Barak)’는 히브리어로 ‘복을 주다’라는 의미인데 저자 박원희는 이 히브리어 단어에 영어 ‘-er’을 합성해 ‘바라커’(복을 주는 자)라는 표현을 만들어냈다. ‘바라커’는 한마디로 세상을 이롭게 하는 ‘홍익인간’이고 ‘앙트레프레너’이고 ‘멜랑콜리커’다.

‘앙트레프레너’는 보통 ‘기업가’로 번역하지만 프랑스 원어를 잘 살펴보면 ‘창조적 혁신가’이다. ‘앙트레프레너’의 대표적인 인물은 스티브 잡스다. ‘멜랑콜리커’를 박원희 저자는 다음과 같이 설명한다.

“(아들에게 설명하는 내용) 대량생산 시대를 통해 새로운 공간이 왔어. 그런데 찰리 채플린(Charles Spencer Chaplin)이라는 영화배우의 눈에는 이 세상이 우울한 거야. 인간은 대량생산 시스템에서는 기계의 부속품이지. 이런 공간은 행복한 공간이 아니라고 보는 거야. 그래서 만든 작품이 모던 타임즈야. 인간이 기계 부품 안에서 돌아가는 거지. 종 치면 밥 먹고 종 치면 잠자고 생산하는 기계로서의 인간을 그리고 있어. 그것이 채플린의 눈에는 우울한 거지. 그래서 인간의 아름다움과 행복이 무엇인지를 질문해. 그런 자가 멜랑콜리커야. 그 공간이 우울해. 그런데 그 속에서 인간의 아름다움을 찾는 연민을 가진 자들이 멜랑콜리커야.” - 아들에게 들려주는 4차 산업혁명 이야기(4.0 바라커) 중 -

‘바라커’, ‘앙트레프레너’, ‘멜랑콜리커’, ‘홍익인간’, ‘착한 사람’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키워드가 된다는 것이 저자가 이 책에서 강조하는 점이다.

이 책은 기독교적인 언어로 가득하지만 비기독교인도 도전해 볼 만하다. 철학, 인문학, 예술, 기술, 산업, 금융 분야 등이 신학과 어우러져 있어 비기독교인도 흥미롭게 읽을 수 있다.

이 책은 2021년 3월 31일부터 각 서점에서 판매된다.

저자 소개: 박원희, 박시은

박원희 목사는 한양대(기계공 학사)를 졸업한 후 총신대 신학대학원(목회학 석사)에서 목회자로서 양육을 받았다. 신학이 철학의 세례를 받았다는 생각 때문에 그 근원을 찾기 위해 가톨릭대학 일반대학원 철학과에서 안셀무스로 석사, 박사 과정을 공부했다. 안산동산교회에서 전도사, 부목사로서 목회의 삶을 살다가 낙도선교회 대표로 부르심을 받아 20년 동안 사역하고 있다. 우리나라 섬 460여 개의 유인섬에 있는 200여 교회를 돕고 460여 섬과 14만개의 오지를 복음화하는 일에 전념하고 있다. 동시에 20년 동안 총신대학 신학대학원 학생들과 성경신학 공부를 했으며 성경 각 권을 주해하고 신학적 작업을 했다. 성경으로 선교를, 성경으로 교회의 부흥을 기대하는 그는 국내뿐 아니라 미얀마 등 해외의 여러 선교지를 돕는 선교동원가의 삶을 병행하고 있다. 성경 통독과 해석을 보급하기 위해 초대교회 달성경학교의 전통을 이어받은 달빛성경학교를 동시에 운영하고 있다. 아내 현정, 딸 희은, 강은, 아들 시은과 함께 그리스도의 몸인 가정을 이루는 남편이며 아버지이기도 하다.

아들에게 들려주는 4차 산업혁명 이야기(4.0 바라커) 개요

도서명 : 아들에게 들려주는 4차 산업혁명 이야기
부제 : 4.0 바라커
저자 : 박원희, 박시은
발행일 : 2021년 3월 31일
판형 : 150×220, 무선
쪽수 : 500쪽
분야 : 종교 > 기독교(개신교) > 문화와 문명
ISBN(종이책) : 979-11-971750-4-6
가격 : 2만5000원

출처 : 거꾸로미디어연구소



 전체뉴스목록으로

어쩌면 당신이 원했던 조선 갈등사
일본 만엽집은 향가였다
‘CLEAN 클린’ 출간
영화로 보는 행정관람
아들에게 들려주는 4차 산업혁명 이야기
나는 이제 마음 편히 살기로 했다
포스트 코로나 : 호모 부스터가 온다

 

하루 5분, 명화를 읽는 시간
저부터 MCN이 될래요:
당신의 생각을 정리해드립니다
떠나지 않고도 행복할 수 있다면
돈의 탄생 돈의 현재 돈의 미래
부를 부르는 극한의 영업 법칙
다시 일어서는 용기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