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3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제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점자로 말해요’ 캠페인... 점자명함 주고...
도심 거리쓰레기 저감 위한 ‘쓰담서울’ 캠...

포토뉴스
 

해외진출 지원사업 참여 기업 모집

혁신 기술 기업 대상
뉴스일자: 2021-03-28

본투글로벌센터가 야심 차게 추진하는 해외진출 지원사업 신청 마감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혁신 기술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목표 지역 특화형 접수가 3월 31일 마감된다. 신청 접수는 본투글로벌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받는다.

본투글로벌센터는 해외진출 준비 유무에 따라 △목표 지역 특화형 기업(50개) △해외진출 성장형 기업(30개) △조인트벤처 기술매칭형 기업(상·하반기 총 30개)으로 나눠 총 110개 기업을 선발한다.

올해 본투글로벌센터는 글로벌 진출에 특화한 프로그램을 확대해 전면에 내세웠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면이 장기화하며 자칫 주춤해질 수 있는 기업을 앞으로 끌어내 글로벌 진출을 성공시키겠다는 의지다.

먼저 해외진출 지원사업에 선정된 기업에는 글로벌 진출에 바탕이 되는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홍보(PR) 등의 경영 컨설팅을 기본 제공한다. 변호사, 변리사, 회계사 등을 통한 내부 컨설팅과 함께 해외 거점에 있는 80여개 글로벌 컨설팅 전문 기관의 외부 컨설팅을 지원한다.

글로벌 대기업과 국제기구 혁신 기술 수요처와의 기술 검증(PoC)을 위한 수요 연계형 파트너십 프로그램 혜택은 물론 해외 투자 유치를 위한 기업설명회(IR), 해외 기업형 벤처캐피털(CVC) 등 기술 수요 기업과 사업 제휴 지원을 위한 비즈니스 미팅 및 각종 세미나에 참여할 기회도 주어진다.

이외에도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 안에 있는 사무공간에 입주하는 혜택을 받아볼 수 있다.

해외진출 준비 단계별 특화 프로그램도 있다. 제품·서비스를 시장에 출시한 목표 지역 특화형 기업에는 미국, 유럽, 중국, 일본, 동남아, 중동, 중남미 등 현지 시장 수요를 파악해 제품을 검증받고, 개발할 수 있도록 돕는 PMF(Product-Market-Fit)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제품·서비스 출시 전인 해외진출 성장형 기업에는 타깃 시장별 코디네이터를 배정해 기업별 고객 분석과 해외진출 계획 수립, 전문가 멘토링 등 액셀러레이션 참여 혜택을 주는 6개월 집중 성장 Boot-X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해외진출 성장형 기업은 4월 1일부터 22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본투글로벌센터는 올해 발표된 경제정책 방향에 맞춰 국내외 스타트업 간 조인트 벤처 설립을 통한 글로벌 진출 지원 강화 계획도 내비쳤다.

DNA 융합 제품 서비스 해외진출 지원사업을 통해 국내-해외 기업 간 기술 매칭을 통한 조인트 벤처(JV) 설립을 돕고, 공동 연구·개발(R&D), 실증, 시장 진출에 필요한 부분을 전방위 지원한다.

해외 각국의 스타트업 생태계 전문가와 힘을 모아 딥테크 분야 국내 혁신 솔루션을 현지에 공급하고, 후보 발굴부터 실사 조정까지 종합 관리를 통한 글로벌 조인트 벤처 설립을 완성하겠다는 취지다.

본투글로벌센터는 현재 주요 다자 개발은행 및 국제기구들과 연계해 미국, 유럽, 중동, 중남미 지역 스타트업 육성 기관과 온라인 교류 행사를 마련하고 글로벌 합작법인 설립 후보 기업 발굴 등을 진행하고 있다. 조인트 벤처 기술매칭형 기업은 4월 12일까지 접수를 한다. 해당 사업은 위의 목표 지역 특화형, 해외진출 성장형 사업과 중복으로 신청할 수 있다.

본투글로벌센터는 글로벌 사업화 육성 전문 기관으로, 매년 기술력과 사업력을 갖춘 기업을 선발해 글로벌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해 안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 이후 2020년 12월까지 해외진출 지원사업으로 1만3549건의 컨설팅을 지원했다. 해외 법인 설립은 85건, 해외 사업계약 및 제휴는 596건, 해외 지식재산권 출원은 890건의 성과를 냈다. 투자유치 연계 금액은 9249억에 이른다.

2020년 해외진출 지원사업을 통한 지원 기업 성과는 다양하다.

인공지능 안면인식 기술을 보유한 알체라가 코로나19 방역 솔루션을 미국 실리콘밸리에 수출해 ‘K-방역’에 앞장선 것에 힘입어 2020년 12월 말 코스닥에 상장했다.

2020년 기준 누적 투자유치 금액만 봤을 때 뤼이드가 840억을 기록하며 프리 시리즈 D를 마무리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외에도 △토스랩 270억 △포디리플레이 346억 △럭스로보 150억 △시큐레터 120억 등의 누적 투자유치 금액을 기록하며 시리즈 B 단계에 올랐다.

그뿐만 아니라 웰스케어가 미국 베스트바이와 홈케어 레이저 테라피 디바이스에 대한 계약을 맺고 입점에 성공한 것은 물론 시큐레터가 이메일 보안 솔루션으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아프리코, 태국의 블루지브라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하는 등 글로벌 사업 확장에 성공했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현시대의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돌파구를 이뤄낼 수 있도록 해외진출 지원사업에 더 풍부한 프로그램을 기획해 배치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며 “무엇보다 올해는 일방향 수출형 해외진출 모델이 아닌 양방향 협력형 글로벌 동반 진출 모델의 성과가 도출될 수 있도록 우리 기업이 전 세계 혁신 기업과 합작 협력을 이끌어 나가는 데 힘을 더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본투글로벌센터



 전체뉴스목록으로

당신을 위한 선물 같은 박람회
투게더펀딩, 기술기반 P2P 금융 입지 강화
친환경 Bio-balanced 제품 ISCC+ 인증
터치포굿, 플라스틱 업사이클 ‘리플라’ 시작
2600만 고객 데이터 분석 체계 구축
미국육류수출협회,‘아메리칸 버거위크’ 개최
보험사 피해 민원을 보험사 이익단체에 넘겨

 

부업이 대세?! 직장인 2명 중 1명 부업 중
플라스틱 산업 순환 경제 견인 재활용 기술
식스티헤르츠, ‘대한민국 가상 발전소’ 공개
삼성전자, 미국 ‘에너지 스타상’ 최고상
예스24, 친환경 배송 서비스 가속화
한국전력공사 · 한국공항공사 등 채용
번개페이, 3월에 월 최고 수치 경신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