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영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국화이자제약, ‘얼룩말 캠페인, TIE UP FO...
사랑의열매,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

포토뉴스
 

AI 기반 스마트팩토리 사업 협력 협약 체결

SK텔레콤 · SK플래닛 · 화신
뉴스일자: 2020-07-29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SK플래닛(대표 이한상), 화신(대표 정서진, 장의호)과 ‘AI 기반 스마트팩토리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화신은 현대자동차 1차 벤더로 국내 최대 자동차 샤시 제조업체다. 2019년 기준 매출액은 1조1643억으로 6개의 글로벌 생산거점을 운영 중이다.

SK텔레콤은 이번 협약을 통해 소리로 불량을 분석하는 AE 솔루션을 5년 내 화신의 모든 생산 라인에 도입한다. 3사는 화신의 생산 현장에서 솔루션 고도화를 진행한 후 국내외 스마트팩토리 사업화를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3사는 먼저 2020년 하반기 화신 언하, 봉동공장에 소리를 통해 불량을 잡아내는 AE(Acoustic Emission) 솔루션을 도입한다. AE 솔루션은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음향 데이터를 분석해 불량품을 찾아내는 기술이다.

기존 불량품 검사는 작업자가 모든 완성품을 육안으로 직접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작업자의 숙련도에 따라 불량 확인 역량에 차이가 발생해 균등한 품질 유지가 어려웠다. 특히 불량이 발생하더라도 원인 파악이 어려워 경험에 의존해 생산 과정을 조정했다.

AE 솔루션을 활용하면 기존 대비 짧은 시간에 세계 각지에서 생산되는 모든 완성품에 대한 철저한 검사 시행이 가능해지기 때문에 생산 효율이 늘어나고 완성품의 품질도 높은 수준에서 균등하게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불량 발생의 원인을 파악, 생산 공정을 수정하는데 소요되는 시간도 대폭 줄일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번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적용을 통해 화신의 생산 원가가 연간 수 백억원 절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3사는 AE 솔루션 사업화에도 함께 나선다. 화신의 생산 현장에서 고도화된 AE 솔루션을 국내외 제조사에 적용할 수 있는 서비스 형태로 개발해 국내외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AE 솔루션을 활용한 AI 기반 스마트팩토리 사업을 총괄하며 SK플래닛은 기술 개발, 화신은 서비스 확산을 위한 마케팅 업무를 할 예정이다.

SK텔레콤 최낙훈 Industrial/Data 사업 유닛장은 “이번 협력을 통해 당사가 보유한 5G, AI 등 ICT 역량이 국내 제조산업의 경쟁력 강화로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국내 제조업계와의 상생 및 협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SK플래닛 이한상 대표는 “SK플래닛이 쌓아온 IoT 센서 분야에서의 딥러닝 기술 역량이 제조 현장의 생산성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3사가 합심해 개발한 이 솔루션이 업계의 표준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 : SK텔레콤



 전체뉴스목록으로

2020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일레란느, ‘이미용 & 금은방’ 팝업스토어 참여
골드스타 전자레인지→ 디오스 주방가전 교체
‘힘든 2020년 빨리 끝내자’ 8월의 크리스마스 이벤트
직장인 56.9%, 나는 ‘잠재적 이직자’
삼성전자, ‘소상공인 특별 이벤트’ 8월까지 연장
유병자보험에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탑재

 

동원산업, 노르웨이 스타트업과 투자 협약
K1A1 조준경에 K2급 열상장치 공급
AI 기반 스마트팩토리 사업 협력 협약 체결
직장인 30.6% ‘예년보다 연차 못 써’
SK 뉴스쿨-파우더룸, 유통산업 ‘차세대 MD’ 양성
‘넥스트 푸디콘’ 유망 식품 스타트업 모집
샘표 Bio분석연구센터, 국제공인 인정 획득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