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5월 27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영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사랑의열매,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
코로나19 극복 위한 ‘지역사랑 5% UP’ 캠페...

포토뉴스
 

한전, 연료가격 하락 등으로 흑자 전환

1분기 영업이익 4306억원 기록
뉴스일자: 2020-05-18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이 5월 15일 1분기 기준 연결 영업이익이 3년 만에 흑자를 기록하였다고 발표했다.

국제 연료가 하락에 따라 연료비·구입비는 1조6005억원 감소했으나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판매량 하락으로 전기판매수익 1331억원 감소, 전력공급과 환경개선 위한 필수비용 3825억원 증가 등을 반영하여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1조605억원 증가한 4306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 변동 요인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아래와 같다.

△ 2019년 하반기 이후 국제 연료가 하락 등으로 연료비·구입비 1.6조원 감소

연료비는 연료 단가 하락으로 전년동기 대비 0.9조원 감소하였으나 석탄 이용률은 미세먼지 감축 대책에 따라 12.1%p 하락하여 실적 개선에 부정적 영향을 미쳤다(2020년 1분기 미세먼지 대책비용은 6115억원, 2019년 12월부터 2020년 3월 전체 대책 기간 총비용은 8134억원). 구입전력비는 구입량 8.4% 증가에도 불구하고 유가 하락 등에 따른 구입단가 하락으로 0.7조원 감소했다.

△ 겨울철 난방수요 감소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영향 등으로 전력판매량 1.8% 하락하여 전기판매수익 0.1조원 감소

△ 상각·수선비, 온실가스 배출 비용 등 전력공급에 따른 필수적인 운영비용 전년동기 대비 0.4조원이 증가


신규 원전 준공, 송배전선로 등 전력 설비 증가와 원전 예방정비 활동 증가로 전년동기 대비 상각·수선비는 0.3조원 증가했으며 배출권 시장가격 상승으로 온실가스 배출 비용이 0.1조원 증가했다.

한전 및 전력그룹사는 전력 신기술을 활용한 설비관리 효율 향상, 코로나19 계기로 화상회의 전면 도입 등 일하는 방식 개선을 추진하고 있으며 그룹사 실적관리를 위해 연초부터 한전 주관으로 ‘그룹사 재무개선 TF’를 격월 단위로 개최하는 등 경영효율화 노력을 펼치고 있다.

최근의 저유가 수준이 지속적으로 유지될 경우 경영 여건에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될 것으로 예상되나 코로나19 및 산유국 간 증산 경쟁 등으로 환율·유가 변동성이 매우 높아 경영환경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있다.

한전과 전력그룹사는 경영환경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는 한편 전력 설비 안전은 강화하되 신기술 적용 공사비 절감 등 재무개선을 계속 추진하고 지속가능한 전기요금체계 마련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 한전



 전체뉴스목록으로

냄비죽에서 ‘솥죽·솥밥’ 레시피 변경, 가맹점 매출↑
110명의 CEO, 최초 디지털 윤리경영 서약식
수출입은행, 7억 호주달러 캥거루본드 발행 성공
현대오토에버, 사내벤처 첫 분사
삼성전자, 평택에 EUV 파운드리 생산라인 구축
서울식품, 온라인 판매 강화로 실적 개선 기대
한화생명, ‘라이프플러스 어른이보험’ 출시

 

한전, 연료가격 하락 등으로 흑자 전환
GC녹십자, 코로나19 치료제 전면 무상 공급 선언
한전, 미국 괌 60MW 태양광 사업 금융계약 체결
마플, 마플샵 글로벌 매출 성장에 해외 배송 확대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국민기획단 모집
태양, 균이제로 살균티슈 해외수출 본격화
GS리테일, 통합 멤버십 더팝에 ‘스마일페이’ 도입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