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5일 일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교육

직장인 4명 중 3명 “가면 쓰고 일해요”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코로나19 극복 위한 ‘지역사랑 5% UP’ 캠페...
아동학대인식개선사업 ‘학대피해아동 발견 ...

포토뉴스
 

그림으로 이해하는 일상 속 수학 개념들

수학 교사 출신 저자가 그림으로 보여주는 수학의 세계
뉴스일자: 2020-03-18

북라이프가 알록달록 재미있는 그림과 유쾌한 농담을 활용해 수학의 개념과 원리를 설명하는 《이상한 수학책》을 출간했다.

2019년 미국 노동통계국이 발표한 2028년까지 가장 유망한 직업 스무 가지 목록에 ‘수학자’와 ‘통계학자’가 이름을 올려 화제가 되었다. 수학자와 통계학자뿐 아니라 최근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데이터 과학자’와 ‘개발자’ 같은 직군 또는 IT 관련 업계에서 일하려면 수학적 사고력이 반드시 필요하다. 디지털과 인공지능 시대에 수학 지식, 나아가 수학적 사고력은 더이상 특별하게 똑똑한 천재의 전유물이 아닌 것이다. 점점 복잡해지는 세상의 이면에는 다양한 수학적 사고와 판단이 숨어 있고 모두가 그 원리를 이해하고 삶에 활용할 필요가 있다.

《이상한 수학책》의 저자는 수학 교사 출신으로, 교실에서 학생들을 만나던 시절, 수학을 어려워하고 멀리하는 아이들을 보며 좌절을 거듭했다고 고백한다. 그러던 어느 날, 형편없이 못 그린 ‘이상한 그림’으로 수학 개념을 설명하자 학생들이 웃음을 터뜨리고 심지어 매력을 느끼기까지 하는 모습에 ‘이거다!’를 외쳤다. 작가는 ‘이상한 그림’을 활용해 다양한 수학 개념을 설명함으로써 사람들에게 수학의 인간미를 느낄 수 있게 해준다.

이 책은 수학을 다루고 있지만 수학 문제나 해설은 단 하나도 나오지 않는 ‘이상한’ 수학책이다. 작가는 수학 문제와 풀이를 나열하는 대신 수학의 진정한 핵심, 수학 ‘개념’에 초점을 맞춰 이야기를 풀어 나간다.

로또와 유전 법칙 등에서 확률 개념은 어떻게 활용되는지, 통계는 어디까지 믿을 수 있는 것인지 등 우리가 당연하게 받아들이는 현실 속에 당연하지 않게 숨어 있는 수학 개념을 하나하나 보여 준다. 작가는 실생활에 활용된 흥미로운 수학 개념들을 설명함으로써 왜 우리 모두에게 수학적 사고력이 필요한지 자연스레 깨닫게 해 준다.

분명 수학은 쉽지 않은 대상이지만, 무조건 피하는 게 답인 흉측하고 무서운 괴물은 아니다. 차라리 수학은 우리가 사는 세상을 풀어서 설명해 주는 언어에 더 가깝다. 이 책을 통해 우리는 수학이라는 언어와 친해지는 법을 배울 수 있다. 수학과 멀어진 사람과 수학과 사랑에 빠진 사람 모두에게 인생을 바꿀 단 한 권의 책이 되어줄 것이다. 

출처 : 북라이프



 전체뉴스목록으로

인공지능 영어회화 ‘스픽나우 키즈’ AI로 만나다
KBS미디어 평생교육센터 교육이벤트
음주와 흡연, 대학생의 학업성적에 부정적 영향
청소년, 개학 연기로 ‘성적·학습부진’ 걱정
학부모 90% ‘사고력 교육·여러 영역 발달 도움’
신한두드림스페이스, 교육생 모집
중고등학생에게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가 쏜다

 

코로나19 교육 공백에 ‘사랑의 PC’ 지원
초등 교사용 ‘거꾸로교실 수업 자료집’ 출간
개학 연기 걱정 마세요... 홈케어 패키지 이벤트
다락원 원큐패스, 조리기능사 필기 수험서 출간
코로나19 ‘집콕’, 어린이·청소년들은 독서中
그림으로 이해하는 일상 속 수학 개념들
100% 뉴욕 현지 리얼리티 영어 시리즈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