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8월 21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포토

기업 75.1% ‘신입직 채용 시 학벌 고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식용견에 새로운 이름 선물하는 ‘#NameMe’ ...
희귀질환 환자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

포토뉴스
 

아티스트빅리그 규리, 싱글 ‘알람을 꺼줘’ 공개

파격 노출 감행한 뮤직비디오 눈길
뉴스일자: 2019-07-10

‘아티스트빅리그’ 준우승자 규리가 싱글앨범 ‘알람은 꺼줘(Morning Call)’로 돌아왔다.

9일 소속사 ‘달라라네트워크’는 신인가수 규리가 10일 싱글 ‘알람은 꺼줘’ 음원을 발표한다며 사랑스러우면서도 아찔한 규리의 모습을 볼 수 있는 뮤직비디오도 동시에 각종 음원 사이트와 유튜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티스트빅리그는 4월 가수와 팬이 각각 함께 주인공이 되어 가수도, 팬도 각각 1000만원을 받을 수 있는 신박한 콘셉트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던 신개념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많은 실력파 참가자들이 모여 쟁쟁한 대전을 펼치며 온라인에서 560만 조회, 400만 참여를 넘어 베트남 TV에까지 방영이 되고 있다. 달라라네트워크는 5월 4일 시청자들의 투표로 결정된 준우승자 규리가 넘치는 끼와 소울풀한 보이스로 전 세계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고 말했다.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주체할 수 없는 끼를 발산한 규리의 이번 싱글 ‘알람은 꺼줘’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하는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스윗한 감성의 알앤비곡이다. 가사는 대담하고 직설적이지만 아름다운 선율의 피아노와, 따뜻한 어쿠스틱 기타, 규리의 고급스러운 보컬이 잘 어우려져 간결하면서도 청량한 느낌을 준다. 특히 ‘알람은 꺼줘 그대여 이보다 좋은 모닝콜은 없어요’, ‘큰일이죠 나 어쩔 줄 몰라요. 그대 등에 진한 손톱자국만’ 등 연인과 함께 아침에 일어난 여성의 마음을 솔직히 표현한 가사는 ‘제2의 유성은’이라는 수식어를 떠오르게 한다

뮤직비디오에는 규리가 직접 출연하여 연인과 함께 아침에 일어난 모습을 연출하며 노래를 불러 곡의 감성을 더욱 진하게 느낄 수 있도록 해준다. 특히 공개된 티저 비디오에서 규리는 흰 티셔츠만 걸치고 편한 듯 아찔한 모습으로 다부진 체격의 남자주인공과 베드씬을 연출하여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소속사 달라라네트워크는 규리는 앞으로도 팬들이 원하는 음악과 콘텐츠를 선물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며 아티스트빅리그 시즌 2도 더욱 글로벌한 대형 프로젝트로 돌아올 것이라고 밝혔다.

규리 ‘알람은 꺼줘’는 멜론, 지니, 아이튠즈 등 각종 음원사이트 및 ‘아티스트빅리그’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 : 달라라네트워크




 전체뉴스목록으로

‘열여덟의 순간’ 김향기, 청춘 감성이란 이런 것
이규형, 드라마•예능 오가는 ‘몰입神’
‘저스티스’ 이서안의 강렬 존재감
'신입사관' 신세경, 밤잠 못 이루게 한 극강의 재미
TRCNG, 신곡 ‘MISSING’ MV 미공개 군무영상 공개
‘60일, 지정생존자’ 이준혁, 역대급 악역 남겼다
‘멜로가 체질’ 배우 천우희, 그동안의 천우희는 잊어라

 

배우 이중옥, ‘왓쳐’ 깜짝 출연
‘오세연’ 정예진, 최병모 유혹... 그림을 향한 욕망
‘악마가’ 송강, 다재다능 팔방미남
BBC 웨일스 역대 최고 시청률 드라마 국내 최초 방송
'단발병 유발자' 김주리, <퀸> 화보 비하인드 컷 공개
‘웰컴2’ 홍진기, 눈치+센스 겸비한 사무원으로 첫 등장
차세대 루키 TRCNG, 두 번째 싱글 앨범 RISING 발매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