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7월 20일 토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자동차

기업 75.1% ‘신입직 채용 시 학벌 고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식용견에 새로운 이름 선물하는 ‘#NameMe’ ...
희귀질환 환자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

포토뉴스
 

쏘렌토 7.2% 하락 · BMW 3시리즈 3% 상승

페이스리프트 예정, 신차 출고지연 효과
뉴스일자: 2019-07-05

6월 중고차 시세 분석결과 가장 눈에 띄는 점은 2018년 화재사건으로 시세가 급락했던 BMW 디젤 모델들이 여름을 앞두고 있는 시점에서 시세가 상승한 점이다.

그중 2018년 화재사건으로 인해 큰 폭의 시세 하락이 있었던 BMW 디젤 모델들이 한 여름을 앞두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전월 대비 상승했다.

BMW 3시리즈(F30) 디젤 모델은 전월 대비 6월 매입 시세가 약 3% 상승했고 5시리즈(G30) 디젤 모델도 1.4% 가량 소폭 상승했다.

E클래스 등 다른 수입 디젤 모델 또한 평균 대비 양호한 가격 방어율을 보였는데 이는 수입 신차의 인증 지연으로 신차급 중고차에 대한 수요가 증가해 나타난 현상으로 보인다.

국산차의 경우는 대부분 소폭 하락세를 보인 가운데, 페이스리프트가 예고된 쏘렌토는 7.2% 하락해 가장 시세가 많이 떨어졌다.

딜러의 차량 선호도를 가늠할 수 있는 평균 입찰자 수는 국산차 부문에서는 레이가 14.8명으로 가장 높았고, 수입차 부문에서는 벤츠 C-클래스(W205) 모델이 11.1명으로 입찰 인기가 가장 높은 모델로 나타났다.

이번 데이터는 2017년형 차량 기준 주행거리 10만km 미만, 무사고(단순교환 포함) 차량들로 작성되었으며, 6월 헤이딜러에서 경매가 진행된 국산차 2만8096대, 수입차 8666대의 데이터로 산출 되었다.

6월 중고차 시세는 수입 신차의 인증 지연이 수입 디젤 모델들의 시세 상승효과를 가져온 것이 가장 큰 특징이었다.

피알앤디컴퍼니



 전체뉴스목록으로

마스터카드, 우버와 공동 할인 프로모션
‘끌리면타라’ 모바일 앱 출시 4일만에 1만 회원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고객 대상 서비스 캠페인
현대기아자동차그룹, 이스라엘과 미래 산업 협력
BMW 화재 1년… 중고차 시세는 회복 완료
현대자동차, ‘베뉴’ 출시
베뉴, 3000미터 상공에서 화려하게 등장하다

 

볼보, 유럽 배기가스 규제충족 건설장비 출시
현대차, 세계적 카 디자이너 서주호 상무 영입
현대자동차그룹 연구개발본부 대규모 조직 개편
쏘렌토 7.2% 하락 · BMW 3시리즈 3% 상승
현대차-국립현대미술관, 차세대 크리에이터 발굴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서비스 컨트랙트
보쉬 와이퍼, 국가브랜드대상 최고의 브랜드 선정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