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5월 19일 일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과학기술

삼성SDS, 글로벌 서버리스 컴퓨팅 기업에 투자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희귀질환 환자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
환경실천연합회, 소형 폐가전 재활용 캠페인

포토뉴스
 

전파해석 및 지능형 레이다 핵심기술 개발 추진

서울대·카이스트·포스텍·중앙대에 전파연구센터 개소
뉴스일자: 2019-05-15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전파분야 우수 역량을 갖춘 신진 연구자를 양성하기 위해 서울대, 카이스트, 포항공대, 중앙대에 설치하는 전파연구센터를 올해 4개 지정하고 5월부터 연구에 착수한다고 15일 밝혔다. 개소식 일정은 서울대 16일, 카이스트 23일, 포항공대 27일, 중앙대 6월 4일이다.

올해는 다양화되고 있는 전파응용시스템을 효율적으로 설계하기 위한 전파해석 소프트웨어(SW) 개발, 자율주행 센서·실내 내비게이션·재난구조·시설물 보안 등 차세대 서비스를 가능하게 하는 지능형 레이다 기술개발을 주제로 전파연구센터가 선정되었다.

△서울대학교 전파연구센터는 차세대 전파응용시스템의 성능분석과 설계를 위한 전파 및 시스템 통합 해석(안테나 특성, 인체 전자파 영향, 실내외 전파반사, 시스템 성능분석 등)을 지원하는 시뮬레이션SW를 개발하고 이를 바탕으로 중소기업과 대학에서 새로운 전파응용 제품 개발 시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는 과제이다.

△한국과학기술원 전파연구센터는 물체 인식이 가능한 정밀 영상 레이다와 통신 기능을 동시에 수행할 수 있는 융합시스템 개발을 수행한다. 이는 기존 통신만으로는 할 수 없었던 상황 인식과 센싱 정보 활용 통신 및 협동 레이다 등에 응용할 수 있다.

△포항공과대학교 전파연구센터는 여러 개의 군집 드론을 레이다 송수신기를 활용하여 고품질의 SAR 영상을 획득하는 연구과제로 사회간접 자본·산림·농작물 모니터링, 재난감시 등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 등에 활용될 수 있다.

△중앙대학교 전파연구센터는 기존 레이다 센서가 제공하지 않았던 기능인 3차원 빔포밍*이나가변레이다 파형을 반도체 칩에 구현하여 스마트 시티, 홈, 건물 등 다양한 환경에 적용 가능한 지능형 레이다를 개발한다.

4개 센터는 과기정통부로부터 2019부터 2026년까지 각각 39억 원의 예산을 지원받을 예정이며 3년 주기로 평가를 실시하는 등 연구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박윤규 전파정책국장은 “이번에 개소한 전파연구센터를 통해 미래 핵심 전파기술에 대한 전문인력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며 향후 전파의 활용 분야가 확장되는 추세에 발맞춰 다양한 전파응용 분야를 연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전체뉴스목록으로

블루웰, 해양퇴적체 ‘휴믹’ 물질 산업화 추진
현대로템, 열차 추진시스템 신기술 상용화
전파해석 및 지능형 레이다 핵심기술 개발 추진
특허기술로 공기 중 유해물질 및 미세먼지 99% 제거
소비자 직접 검사 통한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
수술 전 바늘 생검 통한 유방암 예후진단
GC녹십자셀, 췌장암 CAR-T 개발 본격화

 

과기부, 한미 달착륙선 탑재체 공동개발 추진
건국대 연구팀, 1918년 스페인 독감 병인기전 규명
삼성전자, 식물 생장용 백색 LED 최고 효율 달성
GC녹십자, 면역항암제 ‘MG1124’ 연구결과 발표
LG CNS, 구글 인공지능으로 제조불량률 잡는다
GC녹십자, 일본 클리니젠에 ‘헌터라제’ 기술수출
AI 분석으로 항암제 반응 예측 시대 열어

 


010라인
AMD 애슬론2 X4 640 3.0GHz + 전용메인보드_파워450W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