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5월 31일 일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산업

중국이 선진국 후보로 부상했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사랑의열매, ‘힘내라! 대한민국 나눔캠페인...
코로나19 극복 위한 ‘지역사랑 5% UP’ 캠페...

포토뉴스
 

닥터픽, 킥스타터 통해 신제품 ‘범블러’ 론칭

세계 최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통한 세계 시장 진출
뉴스일자: 2019-05-13

전문기업 닥터픽(Dr.pik)은 15일 새벽 1시(국내시간 기준, 미국 LA 현지시간 기준 14일 오전 09시) 자사가 세계최초로 개발한 핸디형 진공 구강케어 제품 ‘범블러(Vumblr)’를 세계 최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킥스타터’를 통해 론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닥터픽은 구강해부학, 유체역학 이론을 융합한 구강 내 진공제어기술을 이용해 특수 설계된 마우스피스다. 기업 닥터픽은 치아세정 및 잇몸관리를 할 수 있는 세계 최초 자동 진공 구강관리기기를 연구 개발 및 제조하는 업체로서 그 가능성을 인정받아 △2017년 6월 미래성장동력 챌린지 데모데이 대회 대상 △2018년 1월 미국 CES Global TOP10 선정 △2018년 1월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독일 2018 IF Design Award Winner △2019년 2월 독일 Altenpflege startup challenge 선정 등의 성과를 이뤄낸 바 있다.

닥터픽이 ‘킥스타터’를 통해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범블러’는 휴대형 물병인 텀블러와 크기와 형태가 유사한 디자인으로 기존에 판매를 시작했다. 치과와 요양병원등에서 사용 중인 ‘Vacuum Oral Care’와 유사한 효과를 가졌지만 크기를 소형화시켜 일반인들뿐만 아니라 어린아이들도 장소에 관계없이 손쉽게 치아세정부터 잇몸관리 및 치아미백 효과까지 한번에(All-in-One) 얻을 수 있는 신개념 제품이다.

범블러(Vumblr)의 예상 소비자 가격은 14만9000원이며, 킥스타터를 통해 조기 펀딩(super early-bird)하면 약 40% 할인된 가격인 79달러(약 9만3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한정수량).

한편 킥스타터(Kickstarter)는 2009년 설립된 미국의 대표 크라우드 펀딩 서비스이다. 개인이나 기업이 상품 아이디어, 모금 목표액, 개발 완료 예정 시점 등을 사이트에 올려놓으면 프로젝트를 지지하는 킥스타터 회원이 후원자로 나서는 시스템으로 세계 460여개 크라우드 펀딩 업체 중 가장 큰 규모를 가진 서비스업체이다.

사진 : 핸디형 진공 구강케어 제품 범블러

출처 : 닥터픽



 전체뉴스목록으로

LG전자, 65형 나노셀 8K 2종 국내 출시
현대로템, 이집트 카이로 전동차 첫 편성 출고
LS전선, 태양광 전용 케이블 국제표준 인증
삼성전자, 심전도 측정 앱 허가 취득
삼성전자, ‘패밀리 허브’ 적용한 비스포크 냉장고 출시
탄소섬유벨트 타입 분속 1260m 엘리베이터 기술 개발
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LG Q61’ 출시

 

드론 낙하산 ‘헥사 스마트 패러슈트’
삼성전자, 모바일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GN1’ 출시
LG전자, ‘이동식 에어컨’ 출시
LG CNS, ‘AI 엑스레이 영상분석’ 기술 개발
포디리플레이, 日 소프트뱅크 5G 서비스에 ‘4DLive’ 제공
LS전선, 미국 미시간호 해저 케이블 사업 수주
LG전자, ‘디오스 얼음정수기냉장고’ 출시

 


010라인
3주간 집밥 먹기에 도전하는 ‘#7린지 이벤트’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