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5월 24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영업

삼성SDS, 글로벌 서버리스 컴퓨팅 기업에 투자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희귀질환 환자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
환경실천연합회, 소형 폐가전 재활용 캠페인

포토뉴스
 

봄나물·벚꽃·세계 진미, 특선디너 ‘필 스프링’

정통 유러피안 퀴진에 봄나물·달래·더덕 등 더해
뉴스일자: 2019-03-14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가 봄 시즌을 맞아 세계 3대 진미로 꼽히는 푸아그라·트러플(송로버섯)과 제철 재료를 활용, 셰프가 자체 개발한 여섯 번째 셰프 테이스팅 메뉴 시즌6 ‘필 스프링(Feel Spring)’을 선보인다.

올 봄 6회차를 맞는 셰프 테이스팅 메뉴 ‘필 스프링’은 서울드래곤시티 스카이킹덤 31층에 위치한 ‘더 리본(The Ribbon)’에서 만날 수 있다. ‘셰프 테이스팅 메뉴’는 매 시즌 ‘더 리본’이 고객들에게 최상의 맛을 선보이고자 시즌에 따라 각기 다른 주제로 계절별 제철 식재료로 개발한 셰프 특션 메뉴다. 정통 유러피안 퀴진을 기초로 한 ‘컨템포러리 다이닝’을 콘셉트로, 트렌디한 감성을 담아내면서도 봄 내음을 가득 머금은 메뉴들을 선보인다.

올 봄 6코스로 구성된 ‘필 스프링’은 최고급 식재료에 봄나물·달래·더덕 등 한국 제철 식재료의 맛 더했다. 메인 메뉴로 △최상급의 한우 스테이크와 더덕 파채 샐러드가 제공되며 △스모크 오이스터와 치미추리로 속을 채워 태운 대파 카넬로니와 제철 봄나물 △봄철 그린 페퍼 소스와 달래피클을 곁들여 골든 브라운 컬러로 짙게 구운 이베리코 플루마 △세계 진미로 꼽히는 푸아그라에 트러플 소스를 곁들인 트러플 허니 체리소스 팬 프라이 푸아그라 △유채나물을 곁들인 은대구와 비스큐 풍미의 해산물 리조토 △체리 콤포트가 들어간 아몬드 무스케이크와 상큼한 체리 셔벗이 어우러진 벚꽃 디저트 등 봄을 잘 느낄 수 있으면서도 이색적인 맛을 담아낸 메뉴들을 제공한다.

‘필 스프링’은 5월까지 디너 한정으로 운영되며 가격은 1인 기준 세금 포함 10만원(메인 메뉴 한우 스테이크 선택 시 3만원 추가)이다.

서울드래곤시티는 더 리본은 유럽의 고풍스러운 분위기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공간으로 한강뷰와 시티뷰를 동시에 감상할 수 있으며 향긋하고 신선한 봄철 재료를 활용한 셰프 특선디너와 함께 성큼 다가온 봄을 마음껏 느껴보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더 리본’의 셰프 테이스팅 메뉴 시즌6 ‘필 스프링’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서울드래곤시티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 : 서울드래곤시티



 전체뉴스목록으로

국가대표 이민아, 한국미즈노 선물한 축구화 신고 뛴다
GS25, 자궁경부암 원인 바이러스 진단 키트 독점 판매
코리아테크, 이영애 카사업·홈뷰티 열풍 속 흥행
GS수퍼마켓, 알뜰형 수퍼 그랜드 오픈
‘디지털 밸런스 트레이닝 슈즈’ 론칭
남해 고품격 힐링 풀빌라 베이클럽, 오픈 1주년
하림, 동물복지 그리너스 IFF 닭고기 마켓컬리 판매

 

컬럼비아, ‘캘러맷 비치 하이크 크루’ 출시
천연비료 인회석 사용 재배, 수확량 탁월하게 향상
덴티스테, ‘2019 사랑한다면 덴티스테’ 캠페인
레드페이스, ‘마스크 넥’ 여성 아웃도어 냉감 티셔츠
정샘물, 무중력 매트 립스틱 ‘립프레션’ 출시
컬럼비아, 가정의 달 맞이 폴로 티셔츠 프로모션 진행
여름 휴가철 졸음운전사고 방지 졸음싹 안졸려 스틱

 


010라인
AMD 애슬론2 X4 640 3.0GHz + 전용메인보드_파워450W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