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영

[경제] 한국 기업 수익성, 주요국 중 최하위 수준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따뜻해 마스크 캠페인
‘모든 가족이 웃음 짓는 대한민국’ 국민참...

포토뉴스
 

CJ제일제당, 식용유 선물세트 추석 매출 경신 예고

프리미엄 백설 병입, 최근 3개년 연평균 성장률 30%
뉴스일자: 2018-09-22

CJ제일제당이 프리미엄 식용유인 백설 병입 식용유 선물세트 물량을 늘리며 올 추석 최고 매출 경신을 예고하고 있다. 백설 프리미엄 병입 식용유 제품은 백설 유러피안 해바라기유, 백설 안달루시아산 올리브유, 백설 라만차 포도씨유, 백설 퓨어 올리브유의 4종으로, CJ제일제당은 이 제품들이 포함된 선물세트를 지난 해 추석 시즌 11만세트에서 올해는 12만세트로 늘렸다.
 
이 선물세트 매출은 최근 3년간 연평균 성장률 30%를 기록하며 해마다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2012년 처음 출시된 이 제품들은 첫해 한 자릿수 억대 매출이었던 것에서 지난 추석 시즌에는 선물세트로만 매출이 10배 이상 증가하는 성과를 보였다. 이 같은 추세는 올해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최근 추석 선물세트 트렌드 중 하나인 프리미엄 선물세트 강세 추세와 더불어, 식용유 선택에 있어서도 성분을 따지며 건강을 고려하는 소비층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여기에 백설 프리미엄 병입 식용유가 스페인 현지 정기 검사 등 엄격한 품질 관리를 통해 운영해 온 제품들이라는 점도 소비자 신뢰도를 높이며 사랑 받아 온 비결로 보고 있다.
 
백설 유러피안 해바라기유는 지중해산 해바라기씨 100%로 만들어 현지에서 병에 담아 들여온 제품으로, 필수지방산인 오메가 6가 풍부해 성장기 어린 아이들을 위한 음식을 조리할 때 활용하면 좋다. 240도 이상의 높은 발연점을 가지고 있어 튀김이나 부침 모두에 적합해 최근 새로운 프리미엄 인기 유종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세계적 올리브 산지에서 들여 온 100%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인 안달루시아산 올리브유는 풍부한 맛과 향으로 샐러드와 파스타 요리에 잘 어울리며, 퓨어 올리브유는 부침, 볶음, 튀김 요리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백설 라만차 포도씨유는 스페인 라만차 지방의 포도씨 100%로 만들어 현지에서 직수입한 제품으로, 맛이 산뜻하고 담백해 덜 느끼한 것이 특징이다. 해바라기유와 같이 발연점이 높아 부침이나 튀김 및 다양한 고온 요리에도 어울린다.
 
유혜연 CJ제일제당 백설 식용유 브랜드 매니저는 “웰빙과 프리미엄 트렌드 가속화에 따라 백설 프리미엄 병입 식용유 선물세트 매출이 식용유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커가고 있어 물량과 종류도 늘렸다”며, “최대 성수기인 추석 시즌 막바지를 앞두고 백설 프리미엄 벙입 식용유 선물세트 최대 매출 경신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CJ제일제당



 전체뉴스목록으로

직장인 회사에 머무는 이유 1위 ‘우호적 동료관계’
SK텔레콤, 가족친화우수기업 대통령 표창 수상
삼성전자 생활가전, 유럽서 최고 제품으로 선정
SKT, MobiledgeX와 ‘모바일 엣지 컴퓨팅’ 관련 MoU
예스24, 블록체인 메인넷 개발 위해 오브스와 MOU
LG화학, 영국 아박타와 차세대 단백질 치료제 공동 개발
한화시스템, 군사정보통합처리체계 성능개량 사업 수주

 

LG CNS, 클라우드 강소기업 메가존과 손잡았다
직장인 91% ‘직춘기 경험’… 67.6%는 ‘현재 진행형’
신입직 구직자 49% ‘면접 후 기업이미지 나빠져’
현대상선, 정보보호 국제 표준 인증 획득
금융디오씨, 재판소송비용 충당위해 특허권 매매
대우전자서비스, 경북도청으로부터 수해복구 감사패
직장인 연말 스트레스 평소보다 더 심해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