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0월 22일 월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산업

현대차, 광주합작법인 사업참여의향서 제출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따뜻해 마스크 캠페인
‘모든 가족이 웃음 짓는 대한민국’ 국민참...

포토뉴스
 

인공지능 ‘LG 씽큐’ 중남미 거래선 사로잡았다

멕시코 칸쿤에서 LG 이노페스트 개최
뉴스일자: 2018-09-21

LG전자(066570, www.lge.co.kr)가 17일부터 20일까지 멕시코 칸쿤에서 ‘LG 이노페스트(LG InnoFest)’를 열고 혁신 제품을 대거 선보였다.
 
이번 행사는 LG전자 송대현 H&A사업본부장, 변창범 중남미지역대표, 한창희 글로벌마케팅센터장을 비롯해 중남미 거래선, 미디어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LG 이노페스트’는 LG전자 고유의 지역 밀착형 신제품 발표회로, 주요 거래선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혁신(Innovation)’과 ‘축제(Festival)’의 장이다. LG전자는 올해 1월 중동∙아프리카를 시작으로 유럽, 아시아의 거래선을 초청해 ‘LG 이노페스트’를 진행한 바 있다.
 
LG전자는 인공지능 ‘LG 씽큐(ThinQ)’ 전시존을 별도로 마련하고 올레드 TV,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식기세척기, 공기청정기 등 인공지능 기술을 탑재한 제품들을 대거 전시했다.
 
고객들은 인공지능 제품들과 함께하는 스마트홈을 직접 체험했다. 예를 들어 올레드 TV는 음성만으로 다양한 기능을 손쉽게 제어하고 정보를 탐색하는 게 가능하다. 인공지능 냉장고는 부족한 식자재를 주문하고, 인공지능 세탁기는 빨래에 맞는 최적 세탁코스를 추천해준다.
 
LG전자는 超프리미엄 ‘LG SIGNATURE(LG 시그니처)’도 소개했다. ‘LG 시그니처’는 ▲기술 혁신으로 이룬 압도적인 성능 ▲본질에 충실한 정제된 디자인 ▲지금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직관적인 사용성을 갖춘 초프리미엄 가전이다.
 
지난 달 진행한 ‘LG 시그니처’ 중남미 런칭 행사에 참여했던 멕시코를 대표하는 건축가, 디자이너, 요리사 등도 참석해 ‘LG 시그니처’의 우수성을 알렸다.
 
이외에도 LG전자는 지난 7월 중남미에 출시해 호평을 받고 있는 LG G7 ThinQ를 비롯해 트윈워시, 건조기, 노크온 매직 스페이스 냉장고, 올레드 TV, 나노셀 TV, 엑스붐 오디오 등 다양한 프리미엄 제품을 전시했다.
 
특히 고효율, 고성능, 저소음 등 뛰어난 장점을 지닌 ‘인버터 기술’과 냉장고, 오븐, 식기세척기 등에 무광(無光) 블랙 디자인을 적용한 ‘매트블랙(Matte Black) 시리즈’는 행사에 참석한 고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LG전자 한창희 글로벌 마케팅 센터장은 “LG만의 차별화된 인공지능 기술과 제품을 앞세워 중남미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출처 : LG전자 
 



 전체뉴스목록으로

LG전자,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 출시
LG전자, 독일 공조 전시회 칠벤타 2018 참가
GE의 어피니티, 55년 만에 최초 민항 초음속 엔진 개발
삼성전자, 포르쉐 행사에 홈 시네마 솔루션 전시
LG ‘인버터’ 광고영상, 6개월 만에 2억뷰
항속거리 연장 무인기 ‘그레이 이글’ FOT&E 시험 완료
3D프린터 이용 세라믹 소재 패브릭 부품 시험 생산 성공

 

구글 어시스턴트 더 똑똑해진 LG 인공지능 TV
대한전선, 호주서 4000만 달러 규모 공사 수주
플리어, 블랙 호넷 자동차 정찰 시스템 출시
긁힘에 강한 LG 디오스 인덕션 전기레인지
다나와컴퓨터, 조달청 품질보증기업 지정
싱가포르 HES, 수소-전기 여객용 항공기 개발 비전
위급할 때 블랙박스•화장실 비상벨로 도움 요청하세요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