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산업

[경제] 한국 기업 수익성, 주요국 중 최하위 수준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따뜻해 마스크 캠페인
‘모든 가족이 웃음 짓는 대한민국’ 국민참...

포토뉴스
 

직장인 추석 예상경비 평균 40만7천원

지갑 닫는 직장인들, 지난 해보다 평균 7.7만원↓
뉴스일자: 2018-09-14

직장인들이 계획 중인 올 추석 예상경비가 지난해보다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 준비의 시작, 잡코리아(www.jobkorea.co.kr, 대표 윤병준)가 직장인 1,889명을 대상으로 ‘2018 추석 예상경비’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평균 40만7천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해 잡코리아가 실시한 동일조사 결과 48만4천원에 비해 약 7만7천원이 감소한 액수다.
 
특히 기혼 직장인들의 경비 감소가 두드러졌다. 기혼 직장인의 추석 예상경비는 지난해 64만 1천원보다 12만8천원이 적은 51만3천원으로 조사됐다. 반면 미혼 직장인의 예상경비는 지난해 38만2천원보다 9만4천원이 적은 28만8천원으로 집계됐다. 성별에 따른 예상경비는 남성 42만1천원, 여성 38만5천원으로 차이가 크지 않았다.
 
잡코리아는 추석 상여금의 지급 여부가 추석 경비 규모에 영향을 미친다고 분석했다.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들에게 올해 추석 상여금이 지급되는지를 물은 결과를 토대로 상여금 지급 그룹과 미지급 그룹의 예상 경비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먼저 ‘상여금이 지급된다’고 밝힌 직장인은 전체 응답자의 25.8%로 나타났다. 이들이 예상하는 올 추석 경비는 평균 46만9천원으로 집계됐다. 반면 ‘상여금이 지급되지 않는다’고 밝힌 직장인은 절반이 넘는 51.2%에 달했다. 상여금 미지급 그룹의 올 추석 예상경비는 평균 39만6천원으로 지급 그룹과 비교해 7만원 이상 적었다. 특히 ‘지급 여부를 아직 잘 모르겠다(17.8%)’고 답한 그룹의 경우 올 추석 경비가 36만3천원으로 낮아 가장 보수적으로 경비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적지 않은 비용이 추석 경비로 사용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직장인 중 상당수가 추석을 전후로 허리띠를 졸라매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 설문조사 결과 직장인들이 추석 경비 부담완화를 위해 고려 중인 방법(*복수응답, 이하 응답률) 1위를 ‘추석 전후로 지출을 줄이기(62.3%)’가 차지했다. ‘딱히 방법이 없다’는 응답도 17.5%로 적지 않았던 가운데 ‘재래시장, 온라인 구매 등을 통해 지출액 절감(14.2%)’, ‘할부거래를 통한 부담 완화(13.5%)’, ‘야근 및 특근을 통한 수당 수령(10.1%)’ 등의 방법이 이어졌다. 또 교통비를 줄이기 위해 ‘시간이 오래 걸리더라도 자차로 움직인다(10.0%)’거나 주유비를 줄이기 위해 ‘불편하더라도 대중교통으로 움직인다(8.9%)’는 등 귀성/귀향 비용을 줄인다는 답도 이어졌다. 이밖에 ‘음식 가짓수를 줄인다(9.5%)’, ‘귀성을 포기하고 추석 연휴를 비껴 만난다(7.7%)’, ‘단기 알바를 구한다(5.3%)’, ‘단기 적금을 모은다’ 등의 기타 의견도 있었다.
 
한편 직장인들이 추석에 사용하는 경비 중 가장 부담스러운 항목으로는 ‘부모님 및 친지 용돈(52.2%)’이 꼽혔다. 이어 ‘부모님 및 지인 선물 비용(12.2%)’과 ‘외식, 여가 등 가족이나 친지와 함께 쓰게 되는 추가 지출(11.8%)’, ‘차례상 및 명절음식 준비 비용(11.4%)’, ‘귀성 교통비(10.9%)’ 등도 부담스러운 항목으로 꼽혔다.

출처 : 잡코리아



 전체뉴스목록으로

대우전자,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 中 '홍딩장' 수상
정보통신산업진흥원, 2018 MAMA in 홍콩’ 참가
아날로그 감성 담은 스마트워치 ‘LG Watch W7’
LG전자, 100kW급 태양광 발전용 ‘올인원 ESS’ 출시
‘태양열 집열판’으로 전기·빗물도 모으는 일석이조 사업
한 단계 진화한 S펜 탑재한 ‘삼성 노트북 Pen S’
LG전자, 캡슐맥주제조기 LG 홈브루

 

LG전자, 델리 최대 쇼핑센터에 올레드 사이니지 설치
세계 최초로 개발한 ‘바늘 없는 주사기’ 세계 무대 선보여
비주얼캠프, 중국 Pimax VR 기기에 아이트래킹 기술 탑재
KT, 연세대와 손잡고 5G 오픈 플랫폼 출범
조제검수 기능으로 오조제 방지… 신기술 ‘ACRS-Ⅲ’ 적용
LG전자, 태국 최고층 건물에 올레드 사이니지 설치
삼성전자, 롯데컬처웍스와 미래형 디지털 영화관 구축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