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6월 21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산업

기업 75.1% ‘신입직 채용 시 학벌 고려’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식용견에 새로운 이름 선물하는 ‘#NameMe’ ...
희귀질환 환자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

포토뉴스
 

직장인 추석 예상경비 평균 40만7천원

지갑 닫는 직장인들, 지난 해보다 평균 7.7만원↓
뉴스일자: 2018-09-14

직장인들이 계획 중인 올 추석 예상경비가 지난해보다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 준비의 시작, 잡코리아(www.jobkorea.co.kr, 대표 윤병준)가 직장인 1,889명을 대상으로 ‘2018 추석 예상경비’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평균 40만7천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해 잡코리아가 실시한 동일조사 결과 48만4천원에 비해 약 7만7천원이 감소한 액수다.
 
특히 기혼 직장인들의 경비 감소가 두드러졌다. 기혼 직장인의 추석 예상경비는 지난해 64만 1천원보다 12만8천원이 적은 51만3천원으로 조사됐다. 반면 미혼 직장인의 예상경비는 지난해 38만2천원보다 9만4천원이 적은 28만8천원으로 집계됐다. 성별에 따른 예상경비는 남성 42만1천원, 여성 38만5천원으로 차이가 크지 않았다.
 
잡코리아는 추석 상여금의 지급 여부가 추석 경비 규모에 영향을 미친다고 분석했다.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들에게 올해 추석 상여금이 지급되는지를 물은 결과를 토대로 상여금 지급 그룹과 미지급 그룹의 예상 경비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먼저 ‘상여금이 지급된다’고 밝힌 직장인은 전체 응답자의 25.8%로 나타났다. 이들이 예상하는 올 추석 경비는 평균 46만9천원으로 집계됐다. 반면 ‘상여금이 지급되지 않는다’고 밝힌 직장인은 절반이 넘는 51.2%에 달했다. 상여금 미지급 그룹의 올 추석 예상경비는 평균 39만6천원으로 지급 그룹과 비교해 7만원 이상 적었다. 특히 ‘지급 여부를 아직 잘 모르겠다(17.8%)’고 답한 그룹의 경우 올 추석 경비가 36만3천원으로 낮아 가장 보수적으로 경비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적지 않은 비용이 추석 경비로 사용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직장인 중 상당수가 추석을 전후로 허리띠를 졸라매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 설문조사 결과 직장인들이 추석 경비 부담완화를 위해 고려 중인 방법(*복수응답, 이하 응답률) 1위를 ‘추석 전후로 지출을 줄이기(62.3%)’가 차지했다. ‘딱히 방법이 없다’는 응답도 17.5%로 적지 않았던 가운데 ‘재래시장, 온라인 구매 등을 통해 지출액 절감(14.2%)’, ‘할부거래를 통한 부담 완화(13.5%)’, ‘야근 및 특근을 통한 수당 수령(10.1%)’ 등의 방법이 이어졌다. 또 교통비를 줄이기 위해 ‘시간이 오래 걸리더라도 자차로 움직인다(10.0%)’거나 주유비를 줄이기 위해 ‘불편하더라도 대중교통으로 움직인다(8.9%)’는 등 귀성/귀향 비용을 줄인다는 답도 이어졌다. 이밖에 ‘음식 가짓수를 줄인다(9.5%)’, ‘귀성을 포기하고 추석 연휴를 비껴 만난다(7.7%)’, ‘단기 알바를 구한다(5.3%)’, ‘단기 적금을 모은다’ 등의 기타 의견도 있었다.
 
한편 직장인들이 추석에 사용하는 경비 중 가장 부담스러운 항목으로는 ‘부모님 및 친지 용돈(52.2%)’이 꼽혔다. 이어 ‘부모님 및 지인 선물 비용(12.2%)’과 ‘외식, 여가 등 가족이나 친지와 함께 쓰게 되는 추가 지출(11.8%)’, ‘차례상 및 명절음식 준비 비용(11.4%)’, ‘귀성 교통비(10.9%)’ 등도 부담스러운 항목으로 꼽혔다.

출처 : 잡코리아



 전체뉴스목록으로

이구스 폴리머 베어링, 곰팡이 및 박테리아 내성
에이수스, 세계 최초 DSC기술 적용 게이밍 모니터 발표
LG전자, 인도 발전소에 대형 냉방시스템 공급
LG전자, 북유럽에 정제된 디자인 ‘LG 시그니처’ 출시
삼성전자, ‘더 월 럭셔리’ 출시
현대로템, 폴란드 바르샤바에 트램 수출
삼성전자, 지싱크 호환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LG전자, ‘V50 ThinQ 괌 출사단’ 모집
SKT, 삼성전자·시스코와 5G 스마트오피스 드림팀 결성
삼성전자, ‘갤럭시 A50’ 온라인 사전 판매
구매로 실질적인 지원하겠습니다
삼성전자, ‘프로젝트 프리즘’ 맞춤형 가전 시대 열어
삼성전자, 새로운 디자인의 PC 3종 출시
LG전자, 미국 테네시주에 세탁기공장 준공

 


010라인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