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7월 18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연예

현대차, 광주합작법인 사업참여의향서 제출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모든 가족이 웃음 짓는 대한민국’ 국민참...
대학 내 음주 문화 개선 ‘인정팔찌’ 캠페인

포토뉴스
 

웹드, 시청률 1%보다 100만뷰가 효과 백배

젊은층 파고든 일상 속 웹드
뉴스일자: 2018-05-16

“틀어만 놔도 3% 이상은 찍는다”는 지상파 드라마 시청률이 무너졌다. 최근 한 드라마는 아이돌 배우들이 출연함에도 시청률이 1%대로까지 떨어졌다. 반면 요즘 잘나가는 웹드라마는 100만뷰를 넘어 수천만뷰, 억대뷰까지 찍고 있다. 여기에 온라인상에서의 ‘바이럴’ 화제성을 감안한다면, 이제는 TV보다 모바일로 드라마를 보는 시대가 도래한 것이다.
 
# 젊은층 파고든 일상 속 웹드
웹드 중 가장 탄탄한 팬층을 보유한 작품은 30대 직장녀의 일상을 담은 ‘오구실’. 2015년 시작한 ‘오구실’은 지난 해 시즌3 종영까지, 누적 조회수 1500만건을 기록했다. 10~30대의 연애 스토리를 다룬 ‘연애 플레이리스트(연플리)’ ‘전지적 짝사랑 시점(전짝시)’ 등도 각기 2000만뷰, 1000만뷰를 넘어선 흥행작이다.
이들 작품들은 모두, 톱스타급 아이돌이나 유명 배우가 나오는 것도 아닌데 ‘대박’을 쳤다. 무명의, 신인 배우들이 담아낸, 일상 속 소소한 이야기들이 오히려 젊은층은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탄탄한 팬층을 양산한 것.
이달 4일부터 올레TV와 네이버TV, 유튜브 등을 통해 공개되고 있는 ‘달콤쌉쌀 로맨스’도 공개 일주일만에 1만뷰를 넘어서면서 입소문을 타고 있다. ‘달콤쌉쌀 로맨스’는 신인배우 김슬미 최재이가 제주도 게스트 하우스에서 만나, 달콤과 쌉쌀을 오가는 썸을 타는 모습을 섬세한 터치로 담았다. 특히 배경 음악으로 깔리는 ‘소개팅’ 등의 음원이 드라마 하이라이트를 담은 뮤직비디오로 재편집돼 음원 사이트에서 소개되면서 1석2조 홍보 효과를 얻고 있다.
 
# 지상파까지 역공략...마케팅 수단으로도 1순위

언제 어디서든 쉽게 접할 수 있는, 웹드를 스트리밍 하는 젊은층이 급속히 늘어나자, 거대 시장이었던 방송사 드라마판도 변화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미 온라인에서 검증된 웹드를 방송사 플랫폼에 트는 구조가 자리잡아 가고 있다.
실제로 정일우 진세연 주연의 웹드 ‘고품격 짝사랑’은 지난 4월과 5월 종편 MBN을 통해 방송되면서 인기를 끌었다. 이 작품은 이미 2015년 11월에 중국과 한국 온라인 사이트에서 공개돼 무려 3억뷰를 찍은 한류 웹드로 탄탄한 팬층을 보유한 히트작. 보통 100만뷰 달성을 웹드 성공의 기준으로 보는데 3억뷰면 무려 300배의 효과를 거둔 것이다.
높은 시청률에 단가 높은 광고가 붙는 것처럼 요즘은 될 성 부른 웹드에 제작지원을 하거나 PPL을 투입시키거나, 광고를 대체할 브랜디드 콘텐츠로 만드는 ‘스마트’ 마케팅이 트렌드로 자리잡아 가고 있기도 하다.
 
‘달콤쌉쌀 로맨스’의 제작사 JM컬쳐 박윤호 대표는 “웹드라마는 모바일을 친숙하게 사용하는 젊은층을 타깃으로 하고 있어 좋은 내용으로 입소문이 나면 ‘공유’ ‘좋아요’ 기능을 타고 큰 파급력을 발휘한다. 또한 생방송에 가까운 쪽대본 때문에 억지스럽게 들어간 지상파 PPL에 비해 더욱 자연스럽고 치밀하게 PPL이 녹아들어갈 수 있어 광고주나 시청자 입장에서 부담스럽지 않다. ‘달콤쌉쌀 로맨스’의 경우에도 뷰티 편집샵인 ‘트렌드바이미’로부터 제작지원을 받아 윈윈하는 구조로 기획한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웹드가 최근에는 연애 스토리를 벗어나 다양한 소재와 장르로 진화하고 있고, 형식도 더욱 파격적으로 진화하는 만큼 드라마 시장의 좋은 자극제이자 활력소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출처 : JM컬쳐



 전체뉴스목록으로

대한민국국제기타페스티벌, 양평에서 개최
신예 연제형, 웹드 '무심하게 마주한' 마주한役 출연
‘미스터’ 윤주만, 이병헌과 날선 대립.. 강렬 카리스마
이태곤 소속사 1호 걸그룹, 시청자가 팀명 지어주세요
아이콘 바비, 인스타그램 속 스웩 넘치는 청자켓 패션
‘윤식당’ 촬영지 인도네시아 롬복, 한국 특공무술 뜬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민영, 화제성과 시청률 1위

 

베스트 아이돌 투표... 개인 종합은 강다니엘
대학생 스트릿 댄스 동아리 배틀 ‘대-접전 Vol. 4’
김은숙 VS 소재원, 월드컵도 못막은 인생드라마 대전
‘스톰 뮤직 페스티벌’ 1차 라인업 공개
‘미스터 션샤인’ 오아연, 총격 사건 현장에서 첫 등장
‘스케치’ 新 소름유발자 배우 이중옥
‘이리와’ 진기주, 달콤 눈빛 연기로 시청자 매료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