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3월 20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과학기술

삼성SDS, 글로벌 서버리스 컴퓨팅 기업에 투자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대학생 불법 피라미드 예방 캠페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따뜻해 마스크 캠페인

포토뉴스
 

조폐공사, 위변조 어려운 정품인증서 개발

복사 하면 가짜임 드러나는 복사 방해기술 적용
뉴스일자: 2018-05-10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가 정품임을 증명하는 인증서의 위변조를 막아 ‘짝퉁’ 제품을 가려낼 수 있는 정품인증서를 개발했다. 이에 따라 국내외 시장에서 ‘가짜 상품’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기업들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폐공사는 10일 복사를 하면 가짜임이 드러나는 복사 방해기술을 적용하고 숨겨진 그림(은화) 등으로 진품임을 보증하는 특수용지를 활용한 정품인증서를 개발, 화장품 업체인 ㈜카버코리아에 공급한다고 밝혔다.

카버코리아는 이 특수용지를 활용한 정품인증서를 제품에 적용해 국내외에서 ‘짝퉁’ 상품으로 인한 피해를 방지하게 된다. 정품인증서에는 제지 및 위변조방지 인쇄 분야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고 있는 조폐공사의 위변조방지 기술을 적용했다. 용지에는 은행권 제조에 사용되는 은화, 색사, 약품 변색 효과를 적용했으며 인쇄에선 복사를 방해하는 특허 기술을 활용했다. 정품인증서에 조폐공사의 위변조방지 보안 기술이 적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AHC’브랜드로 유명한 글로벌 화장품업체 카버코리아는 지난해 조폐공사와 위변조방지 보안기술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화장품 포장 패키지 및 레이블(라벨)에 조폐공사의 위변조방지 기술을 적용해왔다. 여기에 패키지 안에 들어가는 정품인증서도 조폐공사로부터 공급받게 됨으로써 ‘짝퉁’ 제품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게 됐다.

소비자들은 정품인증 패키지와 레이블을 통해 육안으로 진품 여부를 가려낼 수 있고, 화장품 개봉 시 동봉돼 있는 정품인증서로 2차 진품 여부 판단이 가능하다. 정품인증서를 빛에 비춰 보았을 때 숨은 그림이 나타나지 않거나 불규칙적으로 색사가 배열돼 있지 않으면 ‘가짜’ 상품이다. 짝퉁 업체들이 이 정품인증서를 복사할 경우 복사본에 ‘COPY’라는 문자가 인쇄돼 사용이 불가능하다. 카버코리아는 해외 시장에서 유사 상품을 막고 브랜드를 보호하기 위해 조폐공사의 정품인증서를 채택했다.

한편 3월 적용한 조폐공사의 ‘성주 참외 정품인증 레이블’은 지역 특산물 보호와 더불어 국민의 먹거리 안전 및 농어민 피해 방지 보호막 역할을 톡톡히 해내 현지와 소비자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조폐공사 최순용 기술사업화팀장은 “앞으로도 조폐공사가 가진 다양한 위변조방지 기술을 정품인증에 적용해 기업의 브랜드 보호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한국조폐공사



 전체뉴스목록으로

경구용 액체 제제 에피실, 한국 승인 신청
‘최강 B형간염 치료제’ 내성 돌연변이 발견 및 원리 규명
삼성,‘KIMES 2019'서 최신 의료기기 대거 공개
스토리지 시스템에 에너지 인텔리전스 통합
스마트팜 활용해 화장품 원료 소재 개발
과학기술 연구개발인력 여성비율 20%대 첫 진입
야라, 감자 상품성 차별화 기비 프로그램 제공

 

티앤알바이오팹, 심근조직 재생용 3D 프린팅 기술 일본 특허
비주얼캠프, 모바일 광고 시선분석 기술 공개
국토부, 초음파 레일탐상장비 국산화 개발
티앤알바이오팹, 덴탈 치주조직 재생유도제 출시
건국대 연구팀, 기미·주근깨 발생 원리 규명
‘위험지수 자동 보정 장치 및 방법’ 특허
광학기법 활용한 날림먼지 불투명도 측정법 개발

 


010라인
AMD 애슬론2 X4 640 3.0GHz + 전용메인보드_파워450W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