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2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경영

[경제] 한국 기업 수익성, 주요국 중 최하위 수준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따뜻해 마스크 캠페인
‘모든 가족이 웃음 짓는 대한민국’ 국민참...

포토뉴스
 

잡코리아, 업계 최다 50만 기업 연봉정보 제공

연봉정보 서비스 대대적 개편
뉴스일자: 2018-03-07

잡코리아가 대대적인 연봉정보 서비스 개편을 통해 업계 최대 규모인 50만 기업 연봉정보 제공에 나선다.
 
취업 준비의 시작, 잡코리아(www.jobkorea.co.kr, 대표 윤병준)가 <연봉정보> 서비스를 대대적으로 개편, 런칭했다고 7일 밝혔다.
 
잡코리아의 이번 연봉정보 서비스 개편은 데이터 신뢰도 향상과 정보 고도화에 초점을 맞췄다. 업계 최대 규모인 약 50만 기업 연봉정보를 제공하는 잡코리아는 무엇보다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에 중점을 뒀다. 이를 위해 잡코리아가 자체 수집, 분석한 자료 외에 개별 기업이 공개한 경영공시자료와 보도자료, 공공데이터 등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분석한 정보를 제공한다.
 
특히 기업 평균연봉에 정규직 및 계약직의 평균 연봉과 신입사원 초임, 임원별 평균 연봉 등 보다 세분화된 연봉정보를 제공한다. 여기에 직원수와 평균 근속연수, 사업부 또는 성별 상세 인원현황을 제공하는 등 고도화된 기업정보를 제공한다.
 
잡코리아 이재학 이사는 “연봉은 구직자들이 취업 및 이직을 준비할 때 가장 많이 궁금해하는 정보 중 하나인 동시에 쉽게 찾을 수 없는 대표적인 정보이기도 하다”고 지적했다. 실제로 지난 7월 잡코리아가 구직자 2,93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구직자의 21.3%가 직장을 선택할 때 ‘연봉 수준’을 가장 중요한 기준으로 삼는다고 꼽아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에 잡코리아는 “개별 기업의 업계 내 순위, 매출액 등 기업정보와 함께 유사기업과의 연봉정보 비교, 직급별 평균 정보 등 고도화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구직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게 돕고자 한다”고 밝혔다.
 
실제로 잡코리아 연봉정보 서비스에서 엘지전자를 검색하면 엘지전자 전체 평균연봉 외에 신입사원 초봉, 월 실수령액, 직무 및 직급별 평균연봉 등 구체적인 연봉정보를 볼 수 있다. 특히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삼성SDI 등 유사기업과 연봉, 매출액, 근속연수, 사원수 등을 비교해서 살펴볼 수 있다.
 
또한 개별 구직자 정보에 맞춰 개인화된 ‘MY’ 연봉정보와 기업별, 분야별, 직원별로 세분화된 연봉정보도 제공한다. 현재 채용이 이뤄지는 기업에 한해 연봉정보를 선택적으로 골라 보거나, 해당 기업에서 채용을 진행 중인 공고로 바로 연결하기, 해당 기업 합격스펙 등 취업전략 정보도 함께 확인할 수 있다.
 
잡코리아 연봉정보 서비스는 잡코리아앱은 물론 잡코리아 PC웹(http://www.jobkorea.co.kr/Salary/) 등 모바일과 PC에서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출처 : 잡코리아



 전체뉴스목록으로

LG CNS, 클라우드 강소기업 메가존과 손잡았다
직장인 91% ‘직춘기 경험’… 67.6%는 ‘현재 진행형’
신입직 구직자 49% ‘면접 후 기업이미지 나빠져’
현대상선, 정보보호 국제 표준 인증 획득
금융디오씨, 재판소송비용 충당위해 특허권 매매
대우전자서비스, 경북도청으로부터 수해복구 감사패
직장인 연말 스트레스 평소보다 더 심해

 

한화시스템, 군 정찰위성 핵심장비 개발 계약
베이비 브레짜, 자동분유제조기 앞세워 국내 공식 진출
에코캡, 전기버스 부품 등 잇따라 수주
직장인 88.1% 자신을 갑이 아닌 을로 인식
크린토피아, 차은우와 함께하는 TV 광고 공개
이브자리, 10년간 사랑의 이불 2만여 채 기부
SK, 전기차 배터리 필수부품 동박 사업 진출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