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6월 22일 금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미디어

현대차, 광주합작법인 사업참여의향서 제출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모든 가족이 웃음 짓는 대한민국’ 국민참...
대학 내 음주 문화 개선 ‘인정팔찌’ 캠페인

포토뉴스
 

디도스 공격 79%, 게임 업계 대상으로 이뤄져

봇 요청 중 40% 이상이 악성
뉴스일자: 2018-03-03

전 세계 최대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아카마이코리아(대표 손부한)가 아카마이 인텔리전트 플랫폼을 기반으로 전세계 클라우드 보안과 위협 환경을 분석한 ‘2017년 4분기 인터넷 보안 현황 보고서’를 발표했다.

4분기 전 세계 디도스(DDoS) 공격은 4364건 발생해 전년 동기 대비 14% 증가했다. 전체 디도스 공격의 79%가 게임업계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금융업계에서는 37개의 금융 기관이 298건의 디도스 공격을 받았다. 한편 2017년에는 총 1만5965건의 디도스 공격이 발생했다.

4분기 디도스 공격 상위 발원 국가는 독일(30%), 중국(28%), 미국(8%) 순이었다. 4분기 가장 많이 사용된 디도스 공격 기법은 UDP 프래그먼트(33%), DNS(19%), CLDAP(10%) 순으로 나타났다.

웹 애플리케이션 공격 건수도 작년 동기 대비 10% 증가했다. SQLi, LFI, XSS가 전체 웹 애플리케이션 공격 기법의 약 94%를 차지했다. 웹 애플리케이션 공격 발원지는 미국(32%)이 2017년 3분기에 이어 1위를 차지했고 네덜란드(12%), 중국(7%)이 그 뒤를 이었다.

아카마이 인터넷 보안 현황 보고서 편집자 마틴 맥키(Martin McKeay) 수석 보안 전문가는 “공격자들이 공격을 일으키는 가장 큰 목적은 금전적인 이득을 얻기 위해서다. 지난 몇 년 동안 공격자들은 공격 방법을 랜섬웨어처럼 직접적으로 수익을 얻을 수 있는 방법으로 전환해 왔다. 암호화 마이닝은 암호화폐지갑(cryptowallet)에 바로 돈을 저장할 수 있기 때문에 직접적으로 수익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이다”고 설명했다.

아카마이는 매달 7조3000억건이 넘는 봇(Bot) 요청을 분석한 결과 로그인 시도 중 40% 이상이 악성이었고 이에 따라 인증정보 도용 위협이 급증했다고 분석했다. 4분기 인증정보 공격의 가장 큰 표적은 호텔·여행 업계였다. 이 분야의 로그인 시도 중 82%가 악성 봇넷에서 발생했다. 아카마이는 디도스 공격이 꾸준히 기업에 위협을 가하고 미라이 봇넷이 여전히 대규모 공격을 일으킬 수 있는 위력이 있다고 설명했다.

마틴 맥키 수석 보안 전문가는 “자동화와 데이터 마이닝이 확산되면서 웹사이트와 인터넷 서비스에 영향을 미치는 봇 트래픽이 급증했다. 대부분의 트래픽은 인터넷 비즈니스에 유용하지만 사이버 범죄자는 악의적으로 대규모 봇을 조작한다”며 “기업은 정상적인 봇과 악성봇을 실제 인간과 구별하기 위해 자사 사이트에 대한 접속을 모니터링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2017년 4분기 아카마이 인터넷 보안 현황 보고서는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출처 : 아카마이코리아



 전체뉴스목록으로

카메라 앱으로 촬영한 사진 인화해 배송 서비스
SK텔레콤-노키아, 5G 단독 규격 기반 데이터 전송 시연
GS25, 선불 요금제 전용 유심 판매
SK텔레콤, 골드번호 5천개 추첨
매출 발생 시에만 과금, ‘엔포스팅’ 모바일 NCPS 광고
클로닉스, 동영상 복구 포렌식 솔루션 일본 경찰청 공급
SK텔레콤, 스마트폰 렌탈 서비스 ‘T렌탈’ 고객 확대

 

KT, ‘5G 월드 어워드’ 수상으로 5G 선도 사업자 입증
SK텔레콤, '애플워치3' 판매 시작
LG CNS, 공공분야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라이젠 PC 구성하면 순금이 내 손에
KT, ‘로밍ON’ 러시아·캐나다로 확대
인공지능 시대에 콘텐츠 제작자로 사는 법
SK텔레콤, 고주파수 맞춤형 네트워크 설계 나선다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