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4월 25일 수요일
 
 
  현재위치 > 뉴스지닷컴 > 사회

[정보통신] 인공지능 개발 트렌드와 진화 방향

 

정치

 

경제

 

사회

 

생활

 

문화

 

국제

 

과학기술

 

연예

 

스포츠

 

자동차

 

부동산

 

경영

 

영업

 

미디어

 

신상품

 

교육

 

학회

 

신간

 

공지사항

 

칼럼

 

캠페인
대학 내 음주 문화 개선 ‘인정팔찌’ 캠페인
낙원악기상가, 문화소외계층 아이들 위한 릴...

포토뉴스
 

서울시, 연휴 전 일제 대청소 및 생활쓰레기 수거

연휴 중 청소상황반·순찰기동반 운영
뉴스일자: 2018-02-12

서울시가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쓰레기 관리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은 12일(월)부터 19일(월)까지 설 연휴 전·중·후의 3단계로 나눠 실시된다.

연휴 전(2월 12일~14일) : 일제 대청소 및 생활쓰레기 수거 강화

2월 12일(월)부터 설날 연휴 전 2월14일(수)까지 자치구별 공무원, 환경미화원, 주민 등 1만8586명이 참여하여 주요 도심지역에서 일제 대청소를 실시한다. 골목길은 ‘주민 자율 청소조직’ 1만9164명이 나서 자율적으로 청소를 한다.

설날 연휴 전에 배출된 쓰레기는 최대한 수거하여 연휴 전까지 전량 수도권매립지, 자원회수시설 등 폐기물처리시설에 반입 처리한다.

연휴 중(2월 15일~18일) : 청소상황반·순찰기동반 운영으로 시민불편사항 신속대처

추석 연휴기간에는 서울시와 자치구에 총 26개의 ‘청소상황실’과 총 626명의 ‘청소순찰기동반’이 운영된다. ‘청소상황실’은 청소관련 사항을 체크하고 민원을 처리한다.

‘청소순찰기동반’은 매일 취약지역을 중점적으로 관리하여 주요 도심지역이나 가로 주변에 쓰레기 적체로 인한 시민 불편이 발생되지 않도록 관리한다.

특히 각 자치구에서는 명절 연휴에도 깨끗한 거리 환경이 유지될 수 있도록 환경미화원 총 1만666명으로 특별근무조를 편성한다. 이들 특별근무조는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거리와 주요도심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을 중점적으로 청소하며 관리한다.

아울러 시민 분들은 2월18일(일)부터 쓰레기를 배출해야 하며 명절에 많이 발생하는 생활쓰레기 및 음식물쓰레기로 인한 주민불편 등을 최소화하기 위해 중구, 동대문구, 영등포구는 추가로 배출이 가능하다.

연휴 후(2월 19일) : 청소인력·장비 총 동원해 밀린 쓰레기 일제 수거·수송 처리

설날 연휴 마지막 날인 2월 18일(일)부터는 자치구별로 청소 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연휴기간 중 밀린 쓰레기를 일제히 수거해 처리한다. 또한 각 자치구별로 1만6718명의 주민이 참여하여 주요 도로와 골목길 등 대청소를 실시한다.

한편 종량제봉투를 사용하지 않고 쓰레기를 무단투기하다 적발되면 폐기물관리법에 따라 20만원의 과태료가 종량제봉투·재활용품 등의 쓰레기를 정일 정시에 배출하지 않다 적발되면 10만원의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된다.

연휴기간 동안 생활쓰레기 등 청소관련 민원은 해당 자치구 ‘청소상황실’이나 120(다산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김종근 서울시 대기기획관은 “시민 여러분께서 쾌적한 설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연휴기간 청소대책을 철저히 추진하겠다”며 “청결하고 깨끗한 서울을 위해 고생하시는 환경미화원을 비롯하여 시민 모두가 쾌적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명절 연휴기간에 발생한 쓰레기는 수거작업이 재개되는 명절 마지막 날인 2월18일(일)부터 배출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출처 : 서울특별시 



 전체뉴스목록으로

식약처, 국민이 원하는 식·의약품 안전검사 실시
서울시 보라매공원 청사 옥상에서 ‘도시양봉 강좌’
개인정보 실태점검 및 행정처분 사례집 발간
수산물 검역제도 강화로 외래질병 유입 사전 차단
서울시, 대형정화조 악취저감장치 9월까지 전량 설치
건보공단, 국내 체류 외국인에게 귀 기울인다
국내 우수기술 활용한 한중 공동 미세먼지 저감 사업

 

수입폐지 속 폐기물 불법소각으로 대기 환경 위협
남북정상회담,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자
국토부, 공공 그린리모델링 지원대상 선정
뇌졸중 신규환자의 10년간 총 의료비 4618억원
난청, 정기적인 이비인후과 검사 필요
폐기물 함유된 폐지 수입 기준안 마련 시급
타워크레인 현장 안전관리 추가대책 마련 시행

 


010라인
[중고]4만원짜리 코어2 T7000시리즈 델 노트북

 

회사소개 | 인재채용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등록 : 서울 자00447, 등록일자 : 2013.12.23., 뉴스배열 및 청소년보호의 책임 : CEO 이상복

주소 : 서울 구로구 가마산로 27길 60, 1-37호 전화 050 2222 0002, 팩스 050 2222 0111, 기사제보 이메일 news@newsji.com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